발레리나·미코 출신 김사랑→임사랑, 활동명 변경..윤균상-오나라와 한솥밥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2/04 [19:11]

발레리나·미코 출신 김사랑→임사랑, 활동명 변경..윤균상-오나라와 한솥밥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02/04 [19:11]

▲ 발레리나·미코 출신 김사랑→임사랑, 활동명 변경 <사진출처=후시크리에이티브>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발레리나 출신 전 미스코리아 김사랑이 후시크리에이티브와 전속 계약을 체결, 활동명을 임사랑으로 변경하며 배우로서 새로운 출발에 나섰다.

 

지난 2017년 미스코리아 미(美) 출신이자, 지난해까지 국립발레단 단원으로 활동하며 KBS2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도 출연했던 김사랑이 최근 후시크리에이티브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동시에 활동명을 임사랑으로 변경하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본격적으로 배우의 시작을 알린 임사랑은 국립발레단 출신 미스코리아로 유명하다.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대회인 KIBC 국제 발레콩쿠르 입상 경력이 있는 임사랑은 지난해 KBS2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 수지 역을 맡으며 연기를 시작했다. 이후 독립단편영화 <COLD GOLD>, <연기수업> 주연을 맡으며 연기력을 탄탄하게 다지고 있는 준비된 신예 배우다.

 

후시크리에이티브 관계자는 “준비된 신인 임사랑과 함께 하게 돼 영광이다. 임사랑 배우 자체가 가지고 있는 매력을 살리는 것은 물론, 새 출발을 시작한 그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또한, 함께 새롭게 시작하는 만큼 많은 대중들에게 연기력과 다양한 매력을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다. 앞으로 신인다운 열정과 노력, 패기를 보여드릴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후시크리에이티브는 자연환경을 위한 다양한 친환경 사업을 수행하고 W재단의 자연보전 활동을 함께 협력하며 HOOXI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HOOXI는 ‘숨쉬다’라는 의미를 갖고 있으며, 자연보전을 위해 만들어진 캠페인이자 친환경 브랜드다.

 

특히 최근 엔터사업부를 신설한 후시크리에이티브는 배우 윤균상, 오나라와 계약을 맺으며 본격적으로 연기자 발굴 및 양성, 콘텐츠 제작 등 다양한 방면으로 문화 콘텐츠 사업을 확장해나가고 있다.

 

후시크리에이티브 소속이 된 배우 임사랑은 “후시크리에이티브와 함께하게 돼 너무 영광이고 행복합니다. 배울 점이 많은 선배님들, 가족처럼 따뜻하게 대해주시는 후시크리에이티브 식구들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그리고, 배우로서 다양한 매력과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할 테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립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유아(YooA), “데뷔 전부터 오마이걸 잘 될 거라는 확신 있었다”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