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병국 의원, 통합신당 공동준비위원장본격 활동 시작!

여주·양평에서 출발한 보수통합열차,총선승리와 문재인 심판을 위해 달릴 것!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2/11 [00:07]

정병국 의원, 통합신당 공동준비위원장본격 활동 시작!

여주·양평에서 출발한 보수통합열차,총선승리와 문재인 심판을 위해 달릴 것!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2/11 [00:07]

▲ 정병국 국회의원 (사진제공=정병국 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정병국 의원(5선, 여주·양평)은 10일, 새로운보수당과 자유한국당을 포함한 범중도보수 진영의 통합 신당을 준비하는 ‘통합신당 공동준비위원장’으로 본격적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정병국 의원은 지역 주민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번 범중도보수통합은 여주·양평 주민과 함께 이룬 성과”라며, “여주·양평에서 출발한 보수통합 열차가 보수승리와 문재인 정권 심판이라는 종착역에 다다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보수진영의 원조 소장파로 불리며 개혁보수의 노선을 주장해온 정 의원은 “지난여름 조국 사태를 시작으로 문재인 정권의 민낯이 드러났다”면서 “보수를 통합해 문재인 정권의 폭주를 막아달라던 주민들의 말씀을 정치의 목표로 삼아 보수 통합을 이룰 수 있었다”고 전했다.

 

실제로 정병국 의원은 조국 전 장관의 사태가 불거진 지난해 추석부터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범중도보수 시민단체 인사들과의 긴밀한 물 밑 교류를 통해 혁신통합추진위원회를 발족하는데 산파 역할을 했다.

 

정 의원은 “이 모든 것이 보수통합을 응원해 주신 여주·양평 주민 여러분 덕분”이라며 지역주민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조속히 신당을 창당해 총선승리 전략을 수립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박소담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현장에서도 이미 위대해 보였다”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