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민선7기 최대 규모 사무관 임용장 수여

새로운 남양주 도약 위한 중추역할 기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2/18 [12:41]

남양주시, 민선7기 최대 규모 사무관 임용장 수여

새로운 남양주 도약 위한 중추역할 기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2/18 [12:41]

▲ 조광한(좌측) 남양주시장 5급 승진리더과정을 마친 윤선기(우측) 홍보기획관 임용장 수여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임관기념패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17일 지방자치인재개발원(전라북도 완주군 소재)에서 6주간의 ‘5급 승진리더과정’을 마치고 돌아온 12명의 사무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했다. 베이비부머 세대의 퇴직과 맞물려 민선 7기 들어 최대 규모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이날 임용장을 받은 간부공무원들에게 “목표의식을 갖고 일해 줄 것”과 “과거의 일상 업무가 시의 지향점과 맞는 것인지 지금 하는 일이 최선인지를 항상 생각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공직자는 시민의 행복을 위해 존재하며, 특히 고착화된 불평등 구조에서 비롯된 약자들을 보호하고 나아가 공직자의 진정으로 이러한 구조를 변화시킬 것”을 강조했다.

 

시는 지난해부터 5급 승진자에게 ‘신아지구방(新我之舊邦, 오래된 나의 나라를 새롭게 하다), 택만민 육만물(澤萬民 育萬物, 만민을 윤택하게 하고 만물을 육성한다)’이라는 사암 정약용선생의 꿈과 공적 아젠다가 담긴 ‘임관기념패’를 전수하고 있다.

 

오늘 임용장을 받은 윤선기 홍보기획관은 “임관기념패를 책상에 놓고 항상 시민을 위한 변화를 생각하면서 공직에 임하고자 하며, 변화하는 남양주의 주역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3기 신도시와 GTX-B노선 유치로 큰 전환점을 맞이했으며, 동시에 6ㆍ9호선 연장 등 교통혁명, 기업유치로 고용개선, 공정과 약자에 대한 배려, 생활ㆍ도로인프라 혁신 등 앞으로 풀어가야 할 과제도 안고 있다. 새롭게 임용된 사무관들이 새로운 남양주 도약에 큰 중심축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포토뉴스
[화보]로켓펀치, “목표? 그룹명처럼 대체 불가능한 팀 되는 것”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