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든든한 세끼 ! 학교 밖 청소년 급식지원 나선다

9세부터 24세 학교 밖 청소년 및 학업중단숙려제 청소년 약 3,000명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16 [07:58]

중랑구, 든든한 세끼 ! 학교 밖 청소년 급식지원 나선다

9세부터 24세 학교 밖 청소년 및 학업중단숙려제 청소년 약 3,000명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16 [07:58]

▲ 학교 밖 청소년 문화체험활동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학교 밖 청소년 워크숍 수련활동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6월 학교 밖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급식지원에 나선다.

 

지원대상은 중랑구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9세부터 24세까지학교 밖 청소년 및 학업중단숙려제 청소년 약 3,000명이다. 일인당 하루 세 끼로 최대 18,000원이 지원되며 식당제휴 급식 바우처를 발급하거나 기프트콘 발송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이루어진다. 또, 코로나19로 외출이 어려운 청소년들을 위한 음식 배달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급식지원이 꿈드림 프로그램 참여자에 한하여 제공된다는 점에서 학교 밖 청소년들의 프로그램 참여까지 이끌어낼 방침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코로나19로 면역력 강화가 중요한 시기에 이번 급식 지원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들이발달 단계에 맞는 충분한 영양을 섭취하길 바란다”며, “앞으로 학교라는 울타리를 넘어 중랑구 내 모든 청소년들이 차별없고 보편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학교 밖 청소년들의 성공적인 학업복귀나 사회진입을 돕기 위해 설립된 ‘꿈드림’은 ▲사례관리 ▲다양한 직업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직업역량강화 프로그램 ‘꿈나래’ ▲한정된 또래관계에서 맞춤형 동아리, 각종 문화체험활동, 캠프활동 등을 통해 사회성 향상 활동프로그램 ‘중랑꿈동아리’ ▲학습기회 및 공간을 제공하는 교육프로그램 ‘꿈드림교실’ 등을 운영중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2년만 복귀 장근석, “과거 돌이켜보며 성찰하는 시간 가졌다”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