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주민자치협의회, ‘민간재난지원금 확산 운동’ 동참

8개동 주민자치위원회 자체 재난지원금 배당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18 [11:26]

구리시 주민자치협의회, ‘민간재난지원금 확산 운동’ 동참

8개동 주민자치위원회 자체 재난지원금 배당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18 [11:26]

▲ 안승남(가운데) 구리시장 주민자치협의회 8개동 재난지원금 배당 지급 기념촬촬영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은 주민자치협의회(회장 이수원)에서 8개동 주민자치위원회의 자발적인 민간재난지원금 지급 동참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9일 코로나19 장기화로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대책으로 민간단체 재난지원금 확산운동을 제안한 바 있다. 이미 효과가 입증되고 있는 중앙·경기도·구리시에서 추진한 긴급재난지원금을 민간단체에도 전파하여 지역경제를 적극적으로 활성화하기 위함이다.

 

이에, 8개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위원들이 식사, 친목도모 등의 목적으로 자체적으로 적립한 회비를 1인당 9만원씩 코로나19 재난지원금으로 배당하여 구리사랑카드로 지급할 예정이다. 통장에만 적립된 회비를 재난지원금으로 풀어서 골목상권 살리기, 전통시장 장보기 운동으로 활용하여 지역경제로 선순환 되는 구조를 조성하는데 동참한다는 취지이다.

 

이수원 주민자치협의회장은“안승남 구리시장님이 함께 살아가는 구리시민 행복특별시를 만들기 위해 제안해주신 민간 재난지원금의 취지가 공감되어, 선도적으로 추진하게 되었다”며“주민자치위원회에서 추진하는 민간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인들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승남 시장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산발 감염추세가 꺾이지 않고, 경제침체가 계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각 동의 주민자치위원회에서 자발적으로 민간재난지원금 범시민운동에 동참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행정력을 총동원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지역사회가 정상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리시주민자치위원회는 관내 8개동에 구성된 단체로 동 주민자치센터 운영 심의 등의 역할을 하고 있으며, 코로나 발생 이후 동 주민자치센터 방문자 발열 및 문진체크, 지역사회 방역 소독 등의 활동으로 주민의 안전을 위해 꾸준히 봉사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2년만 복귀 장근석, “과거 돌이켜보며 성찰하는 시간 가졌다”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