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도시열섬현상 완화 ‘폭염 대비책’ 본격가동

도로노면 살수차 운행 및 쿨링&클린로드 시스템 촘촘하게 수시가동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23 [17:16]

구리시, 도시열섬현상 완화 ‘폭염 대비책’ 본격가동

도로노면 살수차 운행 및 쿨링&클린로드 시스템 촘촘하게 수시가동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23 [17:16]

▲ 구리시 도로노면 살수차 운행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폭염에 대비 및 도시열섬현상 완화를 위해 도로노면 살수차 운행과 쿨링&클린로드 시스템을 수시 가동한다.

 

시는 예년보다 일찍 시작된 무더위에 맞춰 시가 보유한 도로노면 살수차 4대와 폭염 및 미세먼지 저감 살수차 6대를 운행한다. 주요 노선은 시를 동서남북으로 잇는 경춘로와 동구릉로~아차산로 일부구간, 인창동, 수택동 및 갈매동 등 구리시 전 지역을 촘촘하게 살수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도로 중앙의 ‘쿨링&클린로드 시스템’을 기존 2회에서 폭염시 6회로 확대 운영한다. 쿨링&클린로드 시스템’은 스프레이 기능의 도로표지병 및 밸브유니트를 통해 고도 처리된 하수재이용수를 분사하는 고정식 자동 살수 시스템이다.

 

살수구간은 2015년 7월부터 운영중인 교문사거리~돌다리사거리 950m구간과 갈매동 산마루로 300m 등 2개 구간과 올해 6월 총 사업비 1,450백만원의 환경부 보조사업을 통해 준공된 교문동 돌다리사거리~왕숙교 전단까지의 840m구간 포함 총 3개 구간이다

 

또한 검배사거리(L=2㎞)와 갈매중앙로(L=1.4㎞, 한국토지주택공사 시행)에도 상기 시스템을 추가로 신설해 폭염에 적극적으로 대비할 계획이다.

 

시는 도로노면 살수차 및 쿨링&클린로드시스템에 사용되는 용수는 하수처리장으로 유입된 하수를 최첨단 분리막 공법으로 깨끗하게 정화처리된 재이용수를 사용함으로써, 수자원 절약과 환경개선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올 여름은 폭염이 한층 더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도로노면 살수차 운영 및 쿨링&클린로드 시스템 가동을 통한 도로 물뿌리기로 폭염 피해를 예방하고 도로에 쌓인 먼지를 제거하여 코로나19에 지친 시민들이 더위에 지치지 않고 힘을 낼 수 있도록 쾌적한 도로 환경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2년만 복귀 장근석, “과거 돌이켜보며 성찰하는 시간 가졌다”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