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사회복지시설 식중독 예방·원산지표시 특별교육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24 [11:03]

양주시, 사회복지시설 식중독 예방·원산지표시 특별교육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24 [11:03]

▲ 양주시 사회급식시설 관리자 및 종사자 '식중독 예방 원산지표시' 특별교육 모습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지난 2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건강 취약계층인 아동·노인복지시설 급식관리자와 조리종사자를 대상으로 ‘식중독 예방·원산지표시’ 특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교육은 고온다습한 여름철에 발생하기 쉬운 세균성 식중독 발생을 대비하고 원산지표시 중요성을 알리는 등 사회복지시설 이용자의 건강보호를 위해 마련했다.

 

교육은 사회복지시설 식중독 발생현황, 식중독 발생원인과 예방법, 집단급식소의 위생관리, 원산지 표시목적, 원산지 표시방법과 표시기준 등 현장에서 실천하기 쉬운 내용으로 진행했다.

 

특히 교육의 이해와 만족도 향상을 위한 사례 위주의 교육자료와 다양한 홍보물품을 배부해 참석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교육은 원산지표시제도 정착을 유도하고 식중독 예방 3대 수칙 실천을 당부하고자 마련했다“며 ”위생관리 사각지대에 놓일 수 있는 소규모 급식시설 관계자들이 위생관리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깨닫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2년만 복귀 장근석, “과거 돌이켜보며 성찰하는 시간 가졌다”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