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납세자보호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납세자의 든든한 지원자 역할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26 [12:02]

남양주시 납세자보호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납세자의 든든한 지원자 역할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26 [12:02]

▲ 남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휴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납세자를 위해 지방세 납부 기한 연장‧징수유예 등 지방세제를 적극적으로 지원했다.

 

시는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따른 사업장 폐쇄, 계약 취소, 미수금 회수 지연, 개학 연기로 인한 매출 급감 등 일시적 자금 사정 악화로 어려움을 겪는 57개 사업장(363백만원)에 대해 지방소득세 등 신고‧납부 기한을 3~6개월 연장하고,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사업장에 대해서도 지방세 세무조사를 하반기로 연기했다.

 

김유중 기획예산과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시민에게 실질적인 지방세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양주시 납세자보호관은 △지방세 관련 고충민원의 처리 및 세무 상담 △세무조사·체납처분 등 권리보호 요청에 관한 사항 △징수유예, 납부기한 연장 등 납세자 권리보호에 관한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

 

세제지원을 원하는 납세자는시 홈페이지를참고해 신청서 등 서류를 작성해 기획예산과 납세자보호관에 신청하면 된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2년만 복귀 장근석, “과거 돌이켜보며 성찰하는 시간 가졌다”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