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 벤치마킹을 위한 간담회 개최

인천광역시 보건의료정책과, 감염병관리지원단, 경기도 공공보건의료지원단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방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6/28 [21:38]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 벤치마킹을 위한 간담회 개최

인천광역시 보건의료정책과, 감염병관리지원단, 경기도 공공보건의료지원단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방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6/28 [21:38]

▲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인천광역시 관계자들과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 벤치마킹을 위한 간담회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사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병원장 임승관)은 6월 25일(목) 안성병원 2층 세미나실에서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 벤치마킹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안성병원의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 프로젝트 벤치마킹을 위한 자리로, 인천광역시 보건의료정책과 방역의료팀, 인천광역시 감염병관리지원단, 인천광역시의료원, 경기도 공공보건의료지원단이 참석했다.

 

안성병원은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 프로젝트를 위해 기존 안성병원의 중환자실을 코로나19 중증환자 입원을 위해 2주에 걸쳐 공간 분리를 위한 자동문 설치 및 간호데스크 격벽 설치 등 시설공사를 완료했다. 중증환자 치료에 필요한 의료장비도 경기도의 지원을 받아 마련하여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를 위한 운영 준비를 마쳤다.

 

안성병원의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은 경기도 내 요양시설이 전국최대 규모인데 반해 코로나19 집단감염환자 발생시 중증환자 치료 병상이 턱없이 부족한데서 착안했다.

 

이 날 간담회에 참석한 인천광역시 관계자는 “오늘 간담회를 통해 인천광역시의 코로나19 중증환자 대응 상황을 다시 한 번 생각해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임승관 안성병원장(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책단장)은 “안성병원의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격리병상 프로젝트는 민간과 공공이 힘을 합쳐 코로나19 재난상황을 극복하는 훌륭한 선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2년만 복귀 장근석, “과거 돌이켜보며 성찰하는 시간 가졌다”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