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휴가철 대비 장흥계곡 등 피서지 물가안정에 총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7/15 [09:43]

양주시, 휴가철 대비 장흥계곡 등 피서지 물가안정에 총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7/15 [09:43]

▲ 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주요 피서지 음식점, 숙박업소 등의 불공정 상거래 행위를 근절, 건전한 소비문화 확산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시는 오는 9월 18일까지를 물가안정 특별대책 운영기간으로 설정, 부당요금 신고센터를 설치하고 민·관 합동 지도점검반을 편성해 운영하는 등 피서지 물가동향을 집중 관리하기 위한 물가안정 특별대책을 추진한다.

 

중점관리지역은 기산계곡과 장흥유원지, 일영유원지 등으로 물가모니터 요원들이 현장 모니터링을 통해 숙박료, 외식비, 음료, 주류 등 7개 분야 99개 품목에 대해 집중 점검을 진행한다.

 

특히, 바가지요금과 자릿세 징수 등 불공정거래 행위에 대해 신속히 대응하고 소비자단체 등 유관기관과 함께 착한가격업소 이용하기 캠페인도 전개할 예정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양주시를 찾는 방문객의 증가와 물가안정, 건전한 소비문화 확산이 지역경제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물가안정 특별대책 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며 “여름 휴가철 방문객 증가가 자칫 코로나19 확산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방역 수위를 한층 높이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양주시는 조학수 부시장을 단장으로 기획홍보지원반, 청정계곡관리반 등 5개 반으로 편성된 ‘장흥계곡 시민환원 사업 대응 추진단’을 구성, 청정계곡 복원지역 활성화를 위한 종합 대책을 추진 중이다.

 

특히, 생활SOC 공모사업을 통해 총사업비 60억원을 확보하는 등 청정계곡 내 산책로와 편의시설 등 확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편의점 샛별이’ 한선화, “입체적 인물로 캐릭터 완성..목표·바람”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