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코로나19 대응반 신설로 바이러스 꼼짝마!

중랑구 보건소 내 코로나19 대응반 신설, 인력보강 등으로 바이러스 대응 강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7/20 [21:19]

중랑구, 코로나19 대응반 신설로 바이러스 꼼짝마!

중랑구 보건소 내 코로나19 대응반 신설, 인력보강 등으로 바이러스 대응 강화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7/20 [21:19]

▲ 코로나19 방역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두팔을 걷어올렸다.

 

구는 바이러스를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난 17일자로 중랑구 보건소 내 코로나19 대응반을 신설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응반 신설은 동시다발적 확진자 발생 시 부족했던 인력을 보강해 신속한 바이러스 대처뿐 아니라 선제적이고 투명한 대응으로 구민의 안전을 지키겠다는게 중랑구의 의지다.

 

특히, 보건소 각 부서별로 분산되어 있던 바이러스 대응 관련 업무를 한 곳으로 집중해 좀더 체계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했을 뿐만 아니라 업무의 유기적 연계 및 탄력적인 인력활용이 가능하도록 했다.

 

코로나19 대응반은 팀장 1명을 포함한 12명의 역학조사팀과 17명의 상황관리팀으로 구성되며 자가격리자 및 해외입국자 관리, 모니터링, 콜센터 통합업무 수행, 역학조사등의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대응반 신설로 코로나19 대응이 더 견고해졌다.”며, “앞으로도 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중랑구는 코로나19 대응반 업무 이외에도 의약과, 건강증진과, 위생과, 도시안전과, 복지정책과 등 별도조직을 운영해 선별진료소 및 방역소독반 운영, 모니터링, 자가격리자 생필품 전달, 생활지원비 지급 등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편의점 샛별이’ 한선화, “입체적 인물로 캐릭터 완성..목표·바람”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