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20 포천38문학상 시상식"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7/22 [12:50]

포천시, "2020 포천38문학상 시상식"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7/22 [12:50]

▲ 박윤국(좌측 첫번째) 포천시장 2020 포천38문학상 수상자와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포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박윤국(앞줄 우측 8번째) 포천시장 2020 포천 38문학상 시상식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포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포천=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포천시는 21일 포천시청 대회의실에서 2020 포천38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박윤국 포천시장을 비롯한 김호운 (사)한국소설가협회이사장, 수상자 및 수상자가족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상식 및 축하의 자리가 마련됐다.

 

일반부 대상에는 1,500만 원의 상금과 상패, 최우수상에는 500만 원의 상금과 상패, 우수상에는 300만 원의 상금과 상패, 대학부 최우수에는 100만 원의 상금과 상패, 군인부 최우수에는 70만 원의 상금과 상패, 우수에는 20만 원의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다.

 

지난 5월에 포천을 무대로 하거나 포천의 역사와 문화를 소재로 하는 소설작품을 전국(해외 한국인 포함) 고교생, 군인, 대학생 및 성인을 대상으로 공모 접수하여,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일반부 대상작에는 ‘관북대로’, 최우수상 ‘운천리에 사는 버팔로’, ‘붉은 밥상’, 우수상 ‘꽃무지 날다’, ‘영혼이 너에게’, 대학부 최우수상 ‘뿌리’, 군인부 최우수상 ‘잃어버린 초상’, 우수상 ‘화생’을 선정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어려운 시기에 문화예술이 일상에서 큰 힘을 발휘하고 있다.”며 “포천시의 역사와 문화를 문학적으로 형상화하고 작품으로 승화하는 것은 포천의 문화융성과 브랜드가치를 높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편의점 샛별이’ 한선화, “입체적 인물로 캐릭터 완성..목표·바람”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