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엑소 백현·찬열·카이 출연..특급 재미 예고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7/25 [11:56]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엑소 백현·찬열·카이 출연..특급 재미 예고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07/25 [11:56]

▲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엑소 백현·찬열·카이 출연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5일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는 엑소의 백현, 찬열, 카이가 출연해 특급 재미를 선사한다.

 

이날은 백현, 찬열, 카이가 스튜디오를 찾았다. 엑소로 완벽 변신한 도레미들은 이들을 반갑게 맞이해 눈길을 끌었다. 도레미들이 엑소 노래 받아쓰기에서 50%의 승률을 기록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카이는 “저는 가사 전달력을 위해서 발음을 또박또박했는데, 이 둘은 노래 부를 때 끼를 부린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찬열은 “제 파트를 도레미들이 못 맞히는 걸 보고 많이 반성했다. 그래서 이번 새 앨범은 또박또박 확실하게 녹음했다”고 고백해 폭소를 자아냈다. 백현은 받쓰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카이는 되게 못할 것이고, 찬열이는 귓바퀴가 크니까 당연히 잘 들을 것”이라면서 “전 눈치가 굉장히 빠르다. 때려 맞히겠다”며 ‘리틀 신동엽’다운 활약을 예고했다. 

 

본격적인 받쓰가 시작되고 실제로 백현은 깜짝 실력을 발휘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날카로운 촉으로 현장을 쥐락펴락하는가 하면, 신동엽에 버금가는 생색마저 냈다.

 

찬열 역시 큰 귓바퀴에 걸맞은 남다른 리듬감을 뽐내 환호성을 받았다. 메트로놈 같은 박자감으로 결정적 단서를 포착, 멤버들의 감탄을 유발했다. 뿐만 아니라 그간 고난도의 랩으로 멤버들을 멘붕에 빠뜨렸던 찬열은 받쓰가 쉽지 않음을 인정하며 “미안합니다, 고치겠습니다”를 연발해 재미를 더했다.

 

카이는 시장 음식을 구경하며 “먹을 땐 맛있게 먹어야 한다”면서 전자레인지를 찾고, 첫 받쓰 후 “들리는 대로 쓰는 게 중요하다”는 붐의 조언에 “안 들리는데요. 들려야 쓰는 거 아닌가요”라고 반문하는 등 엉뚱한 면모로 모두를 배꼽 잡게 했다. 

 

가사를 놓고 토론을 벌이는 도레미들에게 “다음 라운드 음식과 가격 차이가 나니 이번 라운드 음식은 나가서 사 먹을까요”라며 빠른 포기로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그런 가운데 이날 받쓰에서는 카이의 절친이자 문세윤이 SNS를 통해 가사를 외우겠다고 공개적으로 밝힌 노래가 등장했다. “미안하다, 친구야”를 외친 카이와 “함정에 빠진 것 같다”는 문세윤의 받쓰 결과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 밖에도 이날은 ‘가사 격정 드라마 퀴즈’가 간식 게임으로 출제됐다. 특히 퍼포먼스 점수로 디저트 제공 여부가 결정됨에 따라 어느 때보다 뜨거운 댄스 열전이 펼쳐졌다는 후문. 

 

“진짜 가수다”라는 극찬의 주인공 백현, 트와이스에 빙의해 박수갈채를 받은 카이, 깜찍 댄스로 스튜디오를 접수한 찬열은 물론, 트로트까지 소화한 혜리와 파워 덤블링으로 디저트 쟁취에 나선 김동현, 역대급 만취 퍼포먼스를 선보인 박나래도 흥미를 돋웠다. 

 

여기에 백현의 손가락 개인기, 카이의 팽이 턴까지 엑소의 출구 없는 매력 또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tvN 주말 버라이어티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는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김동현, 넉살, 피오가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한다.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편의점 샛별이’ 한선화, “입체적 인물로 캐릭터 완성..목표·바람”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