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 오늘 서막 열린다..K-팝 아티스트 총출동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7/25 [11:47]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 오늘 서막 열린다..K-팝 아티스트 총출동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07/25 [11:47]

▲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 <사진출처=(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전 세계 K- POP 팬들을 위한 대한민국 축제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가 서막을 연다.

 

전 세계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최초로 시도되는 '2020 드림콘서트'가 다양한 프로그램과 최첨단 시스템으로 무장, 전 세계 K-팝 팬들과 함께한다.

 

드림콘서트는 첫날 이특, 김요한, 김도연이  MC로 나서고  EXO-SC, Red Velvet, 아이린&슬기, 오마이걸, 아스트로, 사우스클럽, 골든차일드, 김재환, AB6IX, CIX, CRAVITY가 출연한다.

 

이어 둘째 날에는 은혁, 차은우, 리아(ITZY)가 MC로 나서며 마마무, 하성운, 러블리즈, 우주소녀, 위키미키, 정세운, THE BOYZ, Stray Kids, 원어스, ITZY, 로켓펀치 등의 아티스트들이 출연해 화려한 무대로 대축제의 장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25일 오후 6시(한국 시각 기준)부터는 유튜브 'The K-POP' 채널에서 스타와 팬을 이어주는 랜선 팬미팅 'Meetcha!', 출연진의 무대 스포일러와 TMI 토크를 엿볼 수 있는 특별한 레드 카펫 '포톡! 카펫'으로 축제의 포문을 연다. 오후 9시(한국 시각 기준)부터는 유튜브와 네이버 V LIVE를 통해 '드림콘서트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대한민국 K-팝 아티스트들의 무대를 즐길 수 있다.

 

또한 현장의 열기가 없는 한계를 보완하기 위해 세계 최초 최첨단 기술을 도입하며 전 세계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 ‘제26회 드림콘서트 CONNECT:D’ <사진출처=(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     © 브레이크뉴스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한 멤버별 영상을 골라 시청하는 '멤버별 멀티캠'을 시작으로 3D 180도 VR영상 제공을 통해 공연을 바로 앞에서 보는 듯한 생생함을 주는 'VR 콘텐츠 서비스', 4K UHD 카메라 촬영을 통한 초고화질 영상을 제공하는 '4K UHD 고화질 방송 서비스', 다중 회의 시스템을 통한 '실시간 멀티캐스트 라이브 중계' 등의 기술을 활용해 전 세계 K-POP 팬들의 시각적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여기에 세계 최초 'EX-3D Sound 기술'을 적용해 개인별 디바이스 성능에 구애받지 않고 음원을 사운드 디자인하여 몰입감과 즐거움을 극대화하고 실제 현장에 있는 듯한 생동감을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 1995년을 시작으로 올해 스물여섯 번째를 맞이하는 드림콘서트는 전 세계 코로나19로 지친 K-팝 팬들에게 희망과 용기의 메시지를 전하고, 함께 극복하자는 위로의 메시지를 담았다. 

 

'드림콘서트'는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특별후원, 현대오일뱅크㈜, 현대건설기계㈜, 현대로보틱스㈜, 현대에너지솔루션㈜이 후원하고 (재)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 협력하며 ㈜디지소닉, LIVE K, ㈜비클립이 협찬하고 SBS미디어넷이 방송 주관한다.

 

한편, 드림콘서트는 오는 25일, 26일 오후 9시(한국 시각 기준) 유튜브 'The K-POP' 채널과 네이버 'V LIVE+'를 통해 생중계된다.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편의점 샛별이’ 한선화, “입체적 인물로 캐릭터 완성..목표·바람”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