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2021년 생활임금 시급 9,720원 결정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9/04 [11:11]

동두천시, 2021년 생활임금 시급 9,720원 결정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9/04 [11:11]

▲ 동두천시청 전경 (사진제공=동두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동두천=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지난 3일 동두천시 생활임금위원회 서면심의를 개최하여, 내년도 생활임금 시급을 전년 대비 6.3% 인상된 9,720원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생활임금은 최저임금을 보완하는 제도로써, 근로자가 인간다운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적절한 생활임금 기준을 정해 서민의 복지를 증진하는데 목적이 있다.

 

생활임금은 정부고시 최저임금 평균 인상률과 시 재정여건 등을 고려해 결정되었으며, 내년 생활임금 적용대상은 시 소속 기간제 근로자 282명 중 270여 명이다.

 

내년도 생활임금 시급을 근로자 1인당 월 급여로 환산하면 2,031,480원으로,지난해 1,910,260원보다 121,220원이 더 많아 서민 생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이번 생활임금이 저임금 근로자의 생활수준을 보장해 소득격차 해소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세계 최고의 걸그룹, 블랙핑크가 미래다”..美패션지 커버 장식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