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청년인턴 14명 배치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9/10 [13:45]

양주시,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청년인턴 14명 배치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9/10 [13:45]

▲ 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지난 9일 ‘공공데이터 디지털 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데이터 개방·품질 등의 업무 수행을 위해 채용한 청년인턴 14명을 일선부서에 투입했다고 밝혔다.

 

공공데이터 뉴딜사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공공데이터 개방, 품질 개선 가속화로 데이터 경제를 선도하고 데이터 분야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행정안전부가 추진하는 데이터 관련 사업이다.

 

행정안전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을 통해 채용된 청년인턴은 올해 연말까지 데이터 관련 수요부서에 배치돼 데이터 개방, 품질진단, 개선 등의 업무를 실무적으로 지원한다.

 

이에 시는 실무인력을 활용해 총 7개 부서의 ▲개방데이터 정비 ▲건축행정시스템 품질개선 ▲화물운송 인허가 ▲도로보상시스템 표준화 ▲지방세 인프라 ▲인허가 정보 등 6개 업무를 정비·재구축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공공데이터 품질개선과 신규 데이터 구축을 통해 데이터 기반환경을 만드는 것은 물론 공공일자리 창출에 앞장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유아(YooA), “데뷔 전부터 오마이걸 잘 될 거라는 확신 있었다”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