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8-옛날 옛적에’, 성공적인 귀환..1회 최고 시청률 6.2% 기록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0 [11:30]

‘신서유기8-옛날 옛적에’, 성공적인 귀환..1회 최고 시청률 6.2% 기록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10/10 [11:30]

▲ tvN ‘신서유기8-옛날 옛적에’ 1회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tvN ‘신서유기8-옛날 옛적에(연출 나영석, 박현용)’가 성공적인 귀환을 알렸다.

 

지난 9일 밤 9시 10분 첫 방송된 tvN ‘신서유기8’가 화려한 서막을 올렸다. 1회 시청률은 전국 가구 기준 평균 5.3%, 최고 6.2%를 기록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은 전국 평균 4.9%, 최고 5.6%로,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 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은 강호동-이수근-은지원-규현-송민호-피오의 여전한 수다 열전으로 시작됐다. 이들은 만나자마자 지각, 몰래카메라, 멤버 근황 등 빠른 화제 전환과 티키타카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원을 놀리려다 뜻밖의 사과에 당황한 멤버들이 오히려 은지원을 두둔하며 투닥투닥 케미스트리를 선보여 웃음을 부르기도 했다.

 

지리산 기슭에서 각각 ‘흥부전’ 캐릭터로 분한 이들은 역전된 관계성으로 또 한번 큰 웃음을 유발했다. 멤버들의 가차없는 몰아가기로 흥부 아들 분장을 하게 된 강호동은 적극적인 복수극에 나서 역대급 반전 캐릭터를 선보였다. 

 

흥부 아들의 범접할 수 없는 기세에 흥부(송민호)와 놀부(피오)가 존댓말을 쓰는가 하면, 놀부 부인으로 분한 규현은 “흥부가 가난한 게 합의금 내주다 그런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불렀다. 

박씨 의상을 버거워 하는 이수근과 왜인지 화나 있는 ‘은그리버드’ 제비 은지원도 웃음 포인트였다. 이들은 ‘흥부전’ 메인 캐릭터 흥부와 놀부를 압도하는 포스로 ‘新흥부전’을 완성하며 폭소를 자아냈다. 

 

첫 공개된 ‘신서유기’ 신상 게임도 많은 화제를 모았다. ‘신서유기’는 매 시즌 고깔 게임, 이어 말하기 등 다양한 게임으로 ‘신서유기’ 게임 열풍을 부른 바 있다. 야심차게 공개된 신상 게임 ‘붕붕붕 게임’과 ‘SNS 챌린지’ 게임은 멤버들을 뒤집어 놓은 것은 물론 시청자들의 환호까지 자아냈다. 

 

특히 캐릭터 선정을 위한 ‘붕붕붕 게임’에서는 자타공인 게임 왕 이수근과 송민호가 부진하는 모습을 보여 폭소를 불렀다. 

 

이후 ‘SNS 챌린지’ 계란 깨기 게임에서는 자칭타칭 ‘옛날 사람’ 강호동과 은지원이 현저하게 느린 스피드로 박빙의 승부를 선보이며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진 하모니카 챌린지 또한 은지원의 1초컷 탈락 등 많은 에피소드를 탄생시키며 큰 웃음을 자아냈다.

 

‘신서유기8’만의 위트도 빛을 발했다. 언택트 시대에 어울리면서도 숨은 맛집을 공개하겠다던 제작진이 준비한 것은 바로 ‘신서유기8’ 자급자족 맛집이었다. 한 장소에서 맛집과 숙소를 모두 만나볼 수 있게 만든 것. 

 

이에 속아 버스를 타고 같은 장소로 되돌아온 멤버들은 “지리산이 크다고 들었는데 어째 똑같아 보인다”라며 황당해 했지만 이내 육전, 감자전에 열광하며 게임에 임했다. 

 

시청자들은 “언택트 시대 최고의 로케이션”, “지금 붕붕붕 게임 따라하는 중”, “세계관 파괴 너무 웃기다”, “일주일 언제 기다리냐” 등 뜨거운 호응을 보내고 있다. 이날 ‘신서유기8’은 시작과 함께 포털 사이트 검색 순위 상위권에 오르는 등 여전한 화제성을 보여줬다.

 

웃음 속에 첫 방송을 마무리한 가운데 다음주 16일 펼쳐질 2회에서는 본격 ‘랜선 미식회’가 펼쳐질 예정이다. ‘신서유기8’ 제작진은 “시간이 지날수록 멤버들의 케미가 더 단단해질 것이다. 훨씬 재미있는 이야기와 게임들이 준비돼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tvN ‘신서유기8’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tvN'Shin Seo Yugi 8-Once Upon a Time (Directors Young-Seok Na, Hyun-Yong Park)' announced a successful return.

 

TVN'Shinseo Yugi 8', which aired for the first time at 9:10 pm on the 9th, made a splendid prelude. The first-time viewership was 5.3% on average and 6.2% on average nationwide. The TVN target male and female 2049 viewership rate was 4.9% nationally and the highest was 5.6%, and it took the first place in all channels including terrestrial at the same time. (Based on a paid platform that integrates cable, IPTV, and satellite / provided by Nielsen Korea)

 

On this day, the broadcast began with the still chattering fever of Kang Ho-dong, Lee Su-geun, Eun Ji-won, Kyu-hyun, Song Min-ho, and Pio. As soon as they met, they gave a big smile with a quick topic change and Tikitaka such as late perception, hidden camera, and member recent status. Members who were embarrassed by an unexpected apology while trying to make fun of Eun Ji-won rather laughed at Eun Ji-won by showing a two-doctor chemistry.

 

At the foot of Mt. Jirisan, each of them divided into'Hungbujeon' characters caused a big laugh once again with their reversed relationship. Kang Ho-dong, who was dressed as the son of Heungbu with the members' relentless drive, took on an active revenge play and showed a history-class anti-war character.

 

Heungbu (Song Min-ho) and Nolbu (Pio) used honorific expressions at the momentum that Heungbu's son could not reach, while Kyuhyun, who was part of his wife as Nolbu's wife, laughed by saying, "Heungbu is poor because he pays the settlement money."

Lee Soo-geun, who is overwhelmed by Park’s clothes, and Eun Ji-won, a swallow who is angry for some reason, were also points of laughter. They created the'New Heungbujeon' with a force that overwhelmed Heungbu and Nolbu, the main characters of'Heungbujeon', creating laughter.

 

The first unveiled new game, “New Seo Yugi,” also attracted a lot of attention. 'Shinseo Yugi' has been a craze for the'New Seo Yugi' with a variety of games, such as a go-goal game every season, followed by speech. The ambitiously unveiled new games, “Bung Bung Bung Game” and “SNS Challenge,” not only turned the members upside down, but also brought out the cheers of the viewers.

 

In particular, in the “Bung Bung Bung Game” for character selection, the self-taught game kings Lee Soo-geun and Song Min-ho showed sluggishness and sang laughter.

 

Afterwards, in the ‘SNS Challenge’ egg breaking game, the self-proclaimed “old man” Kang Ho-dong and Eun Ji-won presented a laugh at a remarkably slow pace. The following Harmonica Challenge also created a lot of episodes, including Eun Ji-won's one-second cut, and made a big laugh.

 

The wit of'New Seo Yugi 8'also shined. The production crew, who wanted to open a hidden restaurant that suits the untact era, prepared a self-sufficient restaurant called “Shinseo Yugi 8”. It made it possible to meet both restaurants and accommodation in one place.

 

The members who came back to the same place on the bus, deceived by this, were embarrassed, saying, "I heard that Mt. Jirisan is big, but it looks the same."

 

Viewers are sending hot responses such as "Best location in the untact era", "I'm following the game right now", "It's too funny to destroy the worldview", "When do you wait for a week?" On this day, “Shinseo Yugi 8” showed still topicality as it rose to the top of the portal site search rankings.

 

With laughter finishing the first broadcast, the second episode, which will be held on the 16th of next week, is scheduled to be held in earnest. The production crew of'Shinseo Yugi 8'said, "The members' chemistry will become stronger as time passes. We have prepared much more interesting stories and games, so please look forward to it.”

 

Meanwhile, tvN'Shinseo Yugi 8'airs every Friday at 9:10 pm.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