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소방재난본부, 페인트 판매점 위험물 판매취급소 설치허가 취득 당부

“연말까지 위험물 판매소 취급허가 받으세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1 [08:37]

경기도소방재난본부, 페인트 판매점 위험물 판매취급소 설치허가 취득 당부

“연말까지 위험물 판매소 취급허가 받으세요”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1 [08:37]

▲ 페인트가게 단속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 소방재난본부가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취급하는 페인트 판매점을 대상으로 올해 안에 ‘위험물 판매취급소’ 설치허가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11일 도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오는 12월 31일까지 도내 페인트 판매점을 대상으로 위험물 판매취급소 허가취득 지도 기간을 운영한다.

 

위험물안전관리법 시행령에 따라 제1석유류(비수용성) 200리터와 제2석유류(비수용성)를 1,000리터 이상 취급하는 도내 페인트 판매점은 적절한 안전시설을 갖추고 관할 소방서로부터 위험물 판매취급소 허가를 취득해야만 한다.

 

제1석유류는 신나와 톨루엔, 프라이머 등이며, 제2석유류는 유성페인트와 유성방수제, 에폭시페인트 등이다.

 

도 소방재난본부는 지도 기간이 종료되고 나서 내년 1~2월 지정수량 이상 위험물의 무허가 취급행위에 대해 일제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도내 페인트 판매점은 총 936곳이다. 앞서 도 소방재난본부는 지난 5~6월 도내 페인트 판매점을 대상으로 위험물 안전관리 전수검사를 벌여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무허가 취급한 판매점을 대상으로 입건 69건, 시정명령 12건 등 처분을 내린 바 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취급하는 페인트 판매점주는 올해 안에 위험물 판매취급소 설치허가를 받아 무허가 취급에 따른 법적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rake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The Gyeonggi-do Fire and Disaster Headquarters requested that paint stores handling dangerous goods in excess of the specified quantity get permission to install a “dangerous goods sales office” within this year.

 

According to the Provincial Fire & Disaster Headquarters on the 11th, until December 31st, a period of instruction for obtaining permission at a dangerous goods sales handling station will be operated for paint shops in the province.

 

In accordance with the Enforcement Decree of the Dangerous Goods Safety Management Act, paint stores in Tokyo that handle 200 liters of first petroleum (non-water-soluble) and 1,000 liters of second petroleum (non-water soluble) must have appropriate safety facilities and obtain a permission for a dangerous goods sales handling station from the competent fire department.

 

The first petroleum is thinner, toluene, and primer, and the second petroleum is oil-based paint, oil-based waterproofing agent, and epoxy paint.

 

The Metropolitan Fire & Disaster Headquarters is planning to enforce a joint crackdown on unauthorized handling of dangerous substances in excess of the designated quantity in January and February next year after the instruction period ends.

 

There are a total of 936 paint stores in Tokyo. Previously, the Metropolitan Fire & Disaster Headquarters conducted a complete safety management inspection of dangerous materials at paint stores in the province in May to June, and disposes of 69 cases and 12 corrective orders for stores that handled dangerous goods more than the designated quantity without permission. .

 

An official from the Gyeonggi-do Fire & Disaster Headquarters said, "Paint stores that handle dangerous goods in excess of the specified quantity should receive permission to install dangerous goods sales handling centers within this year so that they do not suffer from legal penalties for unauthorized handling."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