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한시적 지원

저소득 위기가구 대상 12일부터 접수 개시…정부지원 받는 가구는 제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2 [13:59]

안승남 구리시장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한시적 지원

저소득 위기가구 대상 12일부터 접수 개시…정부지원 받는 가구는 제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2 [13:59]

▲ 구리시청 전경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12일부터 30일까지 기존 복지제도나 코로나19 피해 지원사업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하는 2차 재난지원금「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사업을 한시적으로 지원한다.

 

지급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한 실직·휴폐업 등 가구의 소득감소 25% 이상,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 3억 5천만원 이하의 요건을 모두 충족하는 비수급 가구이다. 단, 기존 복지제도나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등 정부지원을 받은 가구는 제외된다.

 

지급규모는 2020년 9월 9일 현재 주민등록 가구 단위를 기준으로 1인 가구 4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80만원, 4인 가구 이상 100만원이며 소득·재산·증빙서류 등 확인 조사를 거쳐 11월 중순 이후부터 신청 시 요청한 지급계좌로 한시적 1회 현금 지원된다.

 

신청은 세대주 출생년도 끝자리 기준(월(1,6), 화(2,7), 수(3,8), 목(4,9), 금(5,0), 토(홀수), 일(짝수)) 요일제로 운영된다. 온라인(인터넷,모바일)으로 오는 12일부터 10월 30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를 통해 휴대폰 본인 인증 후 세대주가 신청할 수 있다. 방문 신청은 10월 19일부터 10월 30일까지 주민등록 관할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세대주, 세대원, 대리인이 신청 가능하며 주말에는 신청 불가하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이번 위기 가구 긴급생계지원이 세계적 대유행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소득까지 감소한 저소득 위기 가구의 생활 안정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혹시라도 생계에 어려움이 있음에도 이러한 정보를 몰라서 신청하지 못하는 주민이 없도록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Guri City (Mayor Seung-Nam Ahn) is the second disaster subsidy for low-income households who do not receive benefits from the existing welfare system or the Corona 19 damage support project from December 12 to 30. Temporarily support the 「Emergency Living Support for Households」 project.

 

Payment targets are non-supplied households that meet all the requirements of household income reduction of 25% or more, standard median income of 75% or less, and property of 350 million won or less, such as unemployment and closed business due to Corona 19. However, households that have received government support, such as the existing welfare system, emergency employment security support fund, and new desired fund for small businesses are excluded.

 

As of September 9, 2020, the scale of payment is 400,000 won for one person, 600,000 won for 2 people, 800,000 won for 3 people, 1 million won for 4 or more households, based on the unit of resident-registered household as of September 9, 2020. After that, from mid-November, the payment account requested at the time of application is provided with a one-time cash support.

 

Application is based on the end of the year of birth of the head of household (Mon (1,6), Tue (2,7), Wed (3,8), Thu (4,9), Fri (5,0), Sat (odd)), Sun ( Even number)) It is operated on a day of the week. Online (internet, mobile) from the 12th to October 30th, the head of household can apply after authenticating the mobile phone through the Welfare Road website. Visitors can apply from October 19th to October 30th at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t the residence under the jurisdiction of resident registration, and cannot apply on weekends.

 

Guri Mayor Ahn Seung-nam said, “I hope this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or households in crisis will help stabilize the lives of low-income households who have suffered from the global pandemic COVID-19 and their income has decreased.” “Even if you are having difficulties in living, do not apply for this information. We plan to actively promote it so that no residents are unable to do so.”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