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포천시·동두천시와 글로벌 섬유·가죽·패션산업 특구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2 [19:38]

양주시, 포천시·동두천시와 글로벌 섬유·가죽·패션산업 특구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2 [19:38]

▲ 조학수 양주시부시장 포천시.동두천시와 글로벌 섬유.가죽.패션산업 특구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기념촬영 모습(사진설명 좌측부터 류종우 경기섬유산업연합회 부회장,최용덕 동두천시장,조학수 양주시부시장,박윤국 포천시장,조창섭 경기섬유산업연합회장)(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는 12일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에서 양주·포천·동두천 글로벌 섬유·가죽·패션산업 특구(이하 양포동 특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포동 특구 운영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학수 양주부시장을 비롯해 박윤국 포천시장, 최용덕 동두천시장, 이용철 경기도 행정2부지사, 조창섭 경기섬유산업연합회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포동 섬유패션산업의 중점 육성과 특구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기관은 ▲양포동 특구 발전방안 수립 및 시행 ▲ 섬유분야 현안해결을 위한 공동대응 ▲특구 사업비 분담 등 기관 상호 간의 협약사항 이행을 위한 유기적인 공조체계를 구축, 상호 협력에 기여할 예정이다.

 

▲ 제1회 양포동 특구 운영협의회 모습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협약식에 이어 개최된 운영협의회 회의에서는 분야별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된 특별위원 위촉을 결정, 2020년 특구사업 추진 현황을 공유하고 2021년 사업계획과 지원방안을 확정했다.

 

지난 2018년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신규 지정을 받은 양포동 특구는 2023년까지 총사업비 1,057억을 투입, 양주시·포천시·동두천시 일원 3,532,952㎡ 부지에 섬유패션 산업 생산기반을 활성화한다.

 

조학수 부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로 위축된 경기 북부 섬유패션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포천시·동두천시와 긴밀히 소통하면서 협력해 경기북부 섬유패션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이끌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or.

 

(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Yangju City (Mayor Seong-ho Lee) signed a business agreement to revitalize the global textile, leather, and fashion industry special zones in Yangju, Pocheon, and Dongducheon on the 12th at the Gyeonggi Textile General Support Center. And held the Yangpo-dong special zone management council.

 

At the signing ceremony, about 10 people including Yangju Vice Mayor Jo Hak-soo, Pocheon Mayor Park Yun-guk, Dongducheon Mayor Choi Yong-deok, Gyeonggi-do Governor Lee Yong-cheol, and Gyeonggi Textile Industry Association Chairman Chang-seop Cho, actively cooperated to foster the textile fashion industry in Yangpo-dong and revitalize special zones. I decided to do it.

 

The agreement institution plans to contribute to mutual cooperation by establishing an organic coordination system to implement agreements between organizations, such as ▲Establishment and implementation of development plans for the Yangpo-dong special zone ▲ joint response to resolve current issues in the textile sector ▲ sharing of project costs in the special zone.

 

In the operation council meeting held following the agreement ceremony, a special committee member composed of 7 experts in each field was decided to share the status of promotion of special zone projects in 2020, and the business plan and support plan for 2021 were confirmed.

 

Yangpo-dong Special Zone, newly designated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in 2018, will invest 105.7 billion won in total project cost by 2023, revitalizing the production base for the textile and fashion industry at 3,532,952 square meters in Yangju, Pocheon, and Dongducheon.

 

“This business agreement will be an opportunity to revitalize the textile and fashion industry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which was shrunken by Corona 19.” “In the future, we will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the textile fashion industry in northern Gyeonggi through close communication and cooperation with Pocheon City and Dongducheon City. I will do my best to lead them.”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