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노사민정협의회, ‘노동이 존중받는 안전한 일터’ 위한 공동 선언문 채택

경기도,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경기경영자총협회, 중부지방고용노동청, 고용노동부경기지청,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참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3 [09:14]

경기도 노사민정협의회, ‘노동이 존중받는 안전한 일터’ 위한 공동 선언문 채택

경기도,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경기경영자총협회, 중부지방고용노동청, 고용노동부경기지청,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참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3 [09:14]

▲ 선언문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가 산업재해 예방과 안전한 일터조성을 위해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경기경영자총협회, 중부지방고용노동청, 고용노동부 경기지청,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등 도내 노사민정 기관단체와 손을 잡았다.

 

경기도 노사민정협의회는 ‘2020년 노사민정협의회 서면심의’를 통해 이 같은 내용의 ‘산업재해 예방 및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한 경기도 노사민정 선언문’을 채택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선언문은 이천 물류센터 화재, 용인 물류센터 화재 등 끊임없이 반복되는 산업재해를 예방해 노동자들이 안전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에 대해 노동계와 사용자 모두 공감한데 따라 마련된 것이다.

 

선언문 채택에 따라 경기도는 산업안전보건과 관련한 도내 노동안전협의체를 설치·운영하는 방안과 산업안전보건의 제도적 강화를 위한 방안을 검토하고, 유관기관과의 적극적 협업을 통해 각종 산업안전 예방활동을 홍보·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는 노동자들의 안전보건교육 이수와 안전보건의식 향상을 위한 활동·교육에 적극 참여하고, 사업체 및 노동자들이 개인보호구 사용 등 안전보건 수칙과 절차를 준수할 수 있도록 안내할 것을 약속했다.

 

경기경영자총협회는 산업안전보건 관련 법령을 준수하고 높은 수준의 산업안전보건 기준을 마련해 작업장의 산업안전보건 향상을 경영관리의 중요 부분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안내하기로 했다.

 

중부지방고용노동청과 고용노동부 경기지청은 산업재해 다발 부문을 집중 점검·계도하고 관련 교육을 적극적으로 실시하는 등 산업안전보건이 확보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끝으로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산업안전보건 관계 법령 및 기준을 준수하고 있거나 일정기간 무재해를 유지하는 도내 사업장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검토할 방침이다.

 

김규식 경기도 노동국장은 “이제는 함께 선언한 사항들이 실질적으로 이행되고 효과를 이끌어내는 것이 중요하다”며 “노사민정이 서로 협력해 노동이 존중받고 안전한 일터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도 노사민정협의회는 협력과 상생의 지역 노사관계를 구현하고 지역노동시장 활성화와 지역경제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고자 지난 2000년 설치·운영 중인 민관 협의체다.

 

도는 ‘도내 산업현장 재해사고 사망자 50% 감소’를 목표로 ‘경기도 산업재해 예방 종합대책’을 시행, 노동안전지킴이 운영, 공공건설공사 시민감시단 운영, 물류센터 이동노동자 쉼터 제공, 산업재해 예방교육, 예비노동자 산업안전교육, 산재예방 우수기업 인센티브 지원 확대 등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중앙정부가 갖고 있는 노동감독권을 지자체와 공유할 수 있도록 ‘지방정부 노동경찰제도’를 도입하는 방안, 중대재해 사업주 처벌할 수 있는 관련 법 제정 등을 정부에 지속 건의 중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rake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Labor-management civil administration organizations in the province, such as the Gyeonggi Regional Headquarters of the Korean Federation of Trade Unions, the Gyeonggi Management Federation, the Central Office of Employment and Labor, the Gyeonggi Branch of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d the Gyeonggi Regional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Administration to prevent industrial accidents and create a safe workplace I joined hands with the group.

 

The Gyeonggi-do Labor-Management and Civil Affairs Council announced on the 13th that it has adopted the “Gyeonggi-do Labor-Management and Civil Affairs Declaration for the Prevention of Industrial Accidents and Creating a Safe Workplace” through “Written Deliberation by the Labor-Management and Civil Administration Council in 2020”.

 

This declaration was prepared in accordance with the consensus of both labor and employers about creating an environment where workers can work safely by preventing recurring industrial accidents such as fires at the Icheon distribution center and the Yongin distribution center.

 

Following the adoption of the declaration, Gyeonggi-do reviewed plans to establish and operate a provincial labor safety consultative body related to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and measures for institutional reinforcement of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and promote various occupational safety prevention activities through active coope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I plan to make an effort to apply.

 

The KFTU Gyeonggi Regional Headquarters promised to actively participate in activities and training for workers to complete safety and health education and to improve safety and health awareness, and to guide businesses and workers to comply with safety and health rules and procedures, such as the use of personal protective equipment. .

 

The Gyeonggi Management Federation has decided to support and guide the improvement of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in workplaces as an important part of business management by complying with the laws and regulations related to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and establishing high standards for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The Central Regional Employment and Labor Administration and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d the Gyeonggi Branch of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re planning to make efforts to secure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by intensively inspecting and guiding the areas with frequent industrial accidents and actively conducting related education.

 

Finally, the Gyeonggi Provincial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Administration is planning to actively review ways to support workplaces in the province that comply with laws and standards related to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or that maintain zero accidents for a certain period of time.

 

Gyeonggi-do Labor Bureau chief Kim Gyu-sik said, "Now it is important that the matters declared together are practically implemented and effective.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safe workplace where labor is respected by cooperation between the labor and civil administrations."

 

The Gyeonggi-do Labor-Management and Civil Affairs Council is a public-private consultative body established and operated in 2000 to realize local labor-management relations of cooperation and win-win, revitalize the local labor market, and promote the sound development of the local economy.

 

The province implements the'Comprehensive Measures for Prevention of Industrial Accidents in Gyeonggi-do' with the goal of '50% reduction in the number of deaths from accidents in industrial sites in the province', operates a labor safety guard, operates a public construction corporation, and provides shelter for moving workers in the distribution center, education for prevention of industrial accidents, It is promoting industrial safety education for prospective workers and expanding support for incentives for companies with excellent industrial accident prevention.

 

In particular, it is continuing to propose to the government a plan to introduce a “local government labor police system” so that the central government can share the labor supervision right with local governments, and to enact related laws to punish business owners in serious disasters.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