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비 신청하세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3 [18:33]

중랑구,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비 신청하세요!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3 [18:33]

▲ 중랑구청 전경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생계비를 지원한다.구는 복지 사각지대가 없도록 기존 복지제도 등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위기 가정을 대상으로 오는 30일까지 위기가구 긴급생계비를 신청 받는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기준중위소득 75%이하(1인기준 131.8만원)인 가구 중 코로나19로 가구소득이 25%이상 감소해 생계유지가 곤란한 가구, 2020년 2월 이후 실직으로 구직(실업)급여를 받다가 종료된 가구 등이다. 단, 기초생활보장(생계급여), 긴급복지(생계지원) 등 기타 다른 코로나19 피해 지원 사업 대상자는 제외된다.

 

신청은 온라인과 현장 방문 모두 가능하며 온라인 신청의 경우 복지로 사이트에서 본인 인증을 거친 세대주만 신청이 가능하다. 현장 방문신청은 오는 19일(월)부터 접수 받으며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서 세대주와 가구원, 대리인 모두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원활한 신청을 위해 온라인과 현장 방문 모두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른 ‘요일제’로 운영된다. ▲월요일 1·6 ▲화요일 2·7 ▲수요일 3·8 ▲목요일 4·9 ▲금요일 5·0 ▲토요일 홀수 ▲일요일 짝수 등이며 주말은 온라인 접수만 진행한다. 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 콜센터 129번을 이용하거나 거주지 동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친절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지급액은 2020년 9월 9일 기준으로 주민등록상 등록된 가구원을 기준으로 1인 40만 원, 2인 60만 원, 3인 80만 원, 4인 이상 100만 원이 지원된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성공적인 지원을 위해 지난 15일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추진반을 구성하는 등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며,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Reporter Ha In-gyu = Jungnang-gu (Gu Mayor Ryu Gyeonggi) provides emergency living expenses to low-income crisis households affected by Corona 19. The district does not receive benefits such as the existing welfare system so that there is no welfare blind spot It has been announced that families in crisis will receive applications for emergency living expenses by the 30th.

 

Support targets are households with a standard median income of 75% or less (13.18 million won per person), who have difficulty maintaining a living due to a decrease of more than 25% due to COVID-19, and after receiving job search (unemployment) benefits due to unemployment after February 2020 Such as finished furniture. However, those who are eligible for other Corona 19 damage support projects such as basic living security (living salary) and emergency welfare (living support) are excluded.

 

Application can be made both online and on-site, and in the case of online application, only the head of the household who has been authenticated at the site for welfare can apply. Application for on-site visits will be accepted from the 19th (Mon), and both the head of household, household members, and agents can apply at the local community center.

 

In addition, both online and on-site visits are operated on a “day of the week” according to the end of the birth year for smooth application. ▲Monday 1·6 ▲Tuesday 2·7 ▲Wednesday 3·8 ▲Thursday 4·9 ▲Friday 5·0 ▲Saturday odd number ▲Sunday Even number etc.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all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call center 129 or inquire at the community center in your neighborhood for friendly information.

 

As of September 9, 2020, 400,000 won for 1 person, 600,000 won for 2 people, 800,000 won for 3 people, and 1 million won for 4 or more are provided based on the household members registered in resident registration as of September 9, 2020.

 

"We are actively making efforts by organizing an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group on the 15th for successful support," said Ryu Gyeonggi-do, head of Jungnang-gu. He sai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resolve the blind spot for welfare in the future."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