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토종유전자원 육성 및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15일 경상남도 농업자원관리원과 토종유전자원 육성 및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5 [14:28]

양평군,토종유전자원 육성 및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15일 경상남도 농업자원관리원과 토종유전자원 육성 및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5 [14:28]

▲ 정동균 양평군수 경상남도 농업자원관리원과 토종유전자원 육성 및 보급 할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은 지난 15일 경상남도 농업자원관리원과 토종유전자원 육성 및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동균 양평군수를 비롯해 서양권 경남농업자원관리원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경상남도 농업자원관리원은 2007년 전국에서 최초로 종자은행을 설립한 토종종자산업의 주요 기관으로 토종씨앗의 수집, 채종포 운영 등을 통해 토종유전자원의 활용가치를 높이고 보존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업무 협약 내용은 토종유전자원의 보전 및 유지, 체계적 관리․운영과 관련한 기술과 경험, 정보공유에 협력하고 토종유전자원 발굴 및 보존 육성에 관한 업무추진에 적극 협력하며, 각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토종유전자원의 자율교환 등 확대증식사업에 적극 협조해 토종유전자원 가치의 재발견과 지역농업의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내용이다.

 

서양권 경남농업자원관리원장은 “웰빙, 친환경농산물 등을 중요시하는 사회 분위기로 토종농산물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도가 지속적으로 증가되고 있다”며, “미래 100년을 내다보는 먹거리를 위해 양평군과 함께 우리의 토종 종자를 지키고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전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토종씨앗이란 다국적기업의 종자를 구입할 수밖에 없는 현실에서 묵묵히 우리의 시간을 함께한 친구라고 말하고 싶다”며 “경상남도 농업자원관리원과 하나 된 마음으로 우리의 친구인 토종씨앗을 지속적으로 보존하고, 다양성을 지난 유전자원을 지켜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Yangpyeong-gun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Gyeongsangnam-do Agricultural Resource Management Agency on the 15th to foster and promote the distribution of indigenous genetic resources. About 10 people attended the agreement ceremony on the day, including Yangpyeong County head Jeong Dong-gyun, and the head of the Western Gyeongnam Agricultural Resources Management Institute.

 

The Gyeongsangnam-do Agricultural Resource Management Agency is a major institution in the indigenous seed industry, which established the nation's first seed bank in 2007, and is promoting various policies to increase the utilization value of indigenous genetic resources and preserve them through the collection of indigenous seeds and operation of rapeseed.

 

The content of the business agreement is to cooperate in the preservation and maintenance of native genetic resources, technology and experience related to systematic management and operation, and information sharing, and actively cooperate in the promotion of work on discovering and preserving native genetic resources, and the native species held by each institution. The content is to rediscover the value of indigenous genetic resources and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local agriculture by actively cooperating with expansion and proliferation projects such as autonomous exchange of genetic resources.

 

“With the social atmosphere that places importance on well-being and eco-friendly agricultural products, consumers’ interest in native agricultural products is constantly increasing,” said the head of the Western Gyeongnam Agricultural Resources Management Institute. “We work with Yangpyeong-gun for food that looks forward to the next 100 years. I will protect and develop the native seeds of the country.”

 

Yangpyeong county head Chung Dong-gyun said, “In the reality that we have no choice but to buy seeds from multinational companies, we would like to say that native seeds are friends who shared our time silently. "I will do my best to protect the genetic resources that passed diversity."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