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양봉농가 등록 의무화 시행… 11월 30일까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5 [22:32]

양주시, 양봉농가 등록 의무화 시행… 11월 30일까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5 [22:32]

▲ 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양봉산업의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의 시행에 따라 오는 11월 30일까지 꿀벌을 사육하는 관내 양봉농가의 등록 신청을 받는다.

 

양봉산업법에 따른 등록 대상은 토종꿀벌 10군 이상, 서양종꿀벌 30군이상, 혼합 사육 시 30군이상 사육하는 농가이다.

 

등록대상 농가는 ▲사육시설(사업장) 도면·사진 ▲사육장 토지의 소유권·사용권을 증명하는 서류 ▲병해충 방역 시설·장비 ▲꿀벌 사육장 안내표지판 ▲양봉의 산물·부산물 채취 시설·장비 ▲오염원 유입을 차단하는 시설·장비 ▲사육 관련 시설 등의 기준충족 확인 서류·사진 등을 신청서와 함께 양주시 축산과에 제출해야 한다.

 

시는 양봉산업에 종사하는 대다수가 소규모 고령농인 점을 고려해 기간 내 등록을 마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양봉농가 등록에 필요한 ‘양봉사육장 주의 안내표시판’을 자체 제작해 해당 농가에 배부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양봉농가 등록을 하지 않고 꿀벌, 양봉의 산물·부산물을 생산하거나 판매할 경우 최대 3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는 만큼 기한 내 등록할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Yangju City (Mayor Seong-ho Lee) is receiving applications for registration of in-house beekeepers raising bees by November 30th in accordance with the enforcement of the'Act on Fostering and Supporting the Beekeeping Industry'. .

 

Subjects to be registered under the Beekeeping Industry Act are farmers who raise more than 10 groups of native bees, 30 groups of Western bees, and more than 30 groups when breeding mixed.

 

Farmers subject to registration are ▲ drawings and photographs of breeding facilities (business sites) ▲ documents proving ownership and use rights of the farm land ▲ pest control facilities and equipment ▲ information signs for bee farms ▲ products and by-products from beekeeping facilities and equipment ▲ blocking the inflow of pollutants Facilities and equipment required ▲ Documents and photographs confirming that the standards are met for breeding-related facilities, etc. must be submitted to the Yangju City Livestock Division along with the application form.

 

Considering that the majority of the beekeepers in the beekeeping industry are small-scale aged farmers, the city plans to actively promote the registration to be completed within the period.

 

In particular, it plans to self-produce a “beekeeper notice board” required for registration of beekeepers and distribute them to the relevant farms.

 

A city official said, "If you produce or sell bees or beekeeping products or by-products without registering as a beekeeper, you will be charged a fine of up to 300,000 won.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