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태봉공원, 2021년 상반기 착공 가시화

‘대우 푸르지오’㈜대우건설 시공사 확정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00:18]

포천시 태봉공원, 2021년 상반기 착공 가시화

‘대우 푸르지오’㈜대우건설 시공사 확정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6 [00:18]

▲ 포천시 태봉공원 조감도 (사진제공=포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포천=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포천시는 태봉공원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의 비공원시설(공동주택) 시공사로 ㈜대우건설을 선정하고, 토지매입비 등 필수사업비 590억 원에 대해 BNK경남은행으로부터 본PF대출을 받아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공원부지의 78%는 사유지로, 시는 올해 5월 중순부터 9월 말까지 원활한 보상을 위해 충분한 협의 기간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했다. 그 결과 총 37필지 중 20필지가 협의 완료되어 그동안 재산권 행사에 제약받은 소유자들에게 46년 만에 보상금 93억 원을 지급하게 됐다.

 

포스트 코로나와 기후변화 시대에 도심 속 녹색공간의 중요성이 재조명되면서 도심의 허파 기능을 하는 장기미집행 도시공원을 지키기 위해 시는 올해 4월 실시계획인가를 조기에 완료해 도시공원일몰제를 해소했으며, 내년 상반기 착공, 2022년 6월 준공을 목표로 행정절차를 추진하고 있다.

 

또한, 공동주택 시공사로 ㈜ 대우건설이 참여하게 되어 ‘대우 푸르지오’라는 명품 주거 브랜드로서 소흘읍의 랜드마크, 주변 지역경제 활성화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공동주택 규모는 약 630세대, 지하 2층~지상 10~20층, 전용면적 84㎡로 내년 상반기에 분양 예정이다.

 

주요 공원시설은 수영장, 북카페형 도서관 등 시민들이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된 복합커뮤니티센터를 건립할 예정이며, 도심 속 수목원을 모티브로 태봉산의 우수한 자연환경을 활용한 힐링 공간과 산책로, 다채로운 이벤트와 휴식공간을 제공하는 잔디광장, 물놀이장 등의 시설을 포함하고 있어 시민들에게 다양한 여가 및 휴식공간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공원 내 방치되어 공원 미관을 저해하고 있는 군 관사 2동은 신읍동 진군회관 위치로 이전사업을 추진 중이며, 이전 부지에는 복합커뮤니티센터가 건립될 예정이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인구감소․경제․환경 위기뿐만 아니라 최근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태봉공원을 조속히 조성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제공하고, 동시에 포천시의 도시 경쟁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태봉공원은 포천시민 누구나 편안하게 쉬었다 갈 수 있는 휴식의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ocheon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Pocheon City selected Daewoo E&C as a non-park facility (communal housing) contractor for the Taebong Park private park construction special project, and BNK Kyungnam Bank Receive the main PF loan from the company and promote the business in earnest.

 

78% of the park's land is privately owned, and the city endeavored to have a sufficient consultation period for smooth compensation from mid-May to the end of September this year. As a result, 20 of the 37 parcels were negotiated, and compensation was paid 9.3 billion won in 46 years to owners who had been restricted from exercising property rights.

 

In the era of post-corona and climate change, the importance of green space in the city center was re-examined, and in order to protect the long-term unexecuted city park that functions as a lung in the city center, the city completed the approval of the implementation plan early in April this year to solve the urban park sunset system. Construction is underway with the goal of starting construction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and completion in June 2022.

 

In addition, as Daewoo E&C will participate as an apartment building contractor, it is expected that the landmark of Soheul-eup as a luxury residential brand called “Daewoo Prugio,” and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are expected. The apartment scale is about 630 households, 2 basement levels and 10 to 20 floors above the ground, and an exclusive area of ​​84 square meters, and is scheduled for sale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The main park facilities are to build a complex community center consisting of a swimming pool and a book cafe-type library that can be easily used by citizens.Healing spaces and trails using the excellent natural environment of Taebongsan Mountain as the motif of an arboretum in the city center will be built. It is expected to provide a variety of leisure and relaxation spaces for citizens, as it includes facilities such as a lawn plaza and a water playground that provide events and relaxation spaces.

 

On the other hand, the relocation project is underway for the Gunkansa 2-dong, which has been neglected in the park and hinders the park's aesthetics, to the location of the Sineup-dong Jingun Hall, and a complex community center will be built on the former site.

 

Pocheon Mayor Park Yun-guk said, “We are experiencing a lot of difficulties due to the recent prolonged corona 19 as well as the population decline, economic and environmental crisis. Taebong Park will be created as soon as possible to provide a safe and comfortable urban environment to citizens, while at the same time enhancing the city's competitiveness in Pocheon. Taebong Park is expected to be a place of rest where anyone in Pocheon can relax and go.”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