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 특별대책 시행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09:26]

의정부시,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 특별대책 시행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6 [09:26]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의정부=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올해 말까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한 교통 환경 조성을 위한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 특별대책’ 시행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가칭 민식이법’개정과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의 증가로 의정부시는 새해 시작부터 어린이 교통안전 특별대책 수립과 시행에 강력하고 확고한 의지를 보였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시는 지난 2월 10일 시청 문향재에서‘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 특별대책’ 마련을 주제로 조찬포럼을 개최했다.

 

조찬포럼에서는 안병용 의정부시장,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을 비롯한 공무원, 의정부시의회, 의정부경찰서, 의정부교육지원청, 도로교통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 교통안전전문 교수, 녹색어머니회 등 관계기관 단체 대표 20여 명이 참석하여 실질적이고 실행 가능한 다양한 아이디어들을 논의했다.

 

특히, 조찬포럼에 앞서 행정안전부와 국민안전처에서 안전정책 마련 및 시행에 경험이 풍부한 황범순 부시장 부임으로 정부 정책에 합리적이고 속도감 있게 대응하였으며, 그 시작으로 지난 1월 17일 교통안전 관계기관 등과 간담회를 개최한 바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의정부시는 간담회 및 조찬포럼에서 논의된 사항을 기준으로 6대 기본 방침을 발표했고, 범시민 문화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하여 어린이 보호에 대한 인식 변화의 계기로 삼고 올해를 어린이 교통사고 제로화 원년으로 선포했다.

 

올해 9월 말 기준, 6대 기본 방침에 대한 추진사항은 다음과 같다.

 

첫째, ‘무인교통단속장비 100% 설치’로 어린이보호구역 내 단속 장비 12개를 설치했으며, 22년까지 100% 설치 완료할 예정이다.

 

둘째, ‘어린이보호구역 내 노상주차장 전면 폐지’, 교통사고 예방 및 방지를 위해 보호구역 내 노상주차장은 지난 6월 전면 폐지했다.

 

셋째, “시인성 강화를 위한 교통안전시설물 설치”, 노란신호등 26개소, 노란경계석 4개소 약 2㎞, 횡단보도 안전시설(옐로우월, 옐로카펫) 32개소를 설치 완료했으며, 연말까지 2~4개 초등학교에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또한, 어린이보호구역 야간 시인성 확보를 위해 광섬유발광형LED표지판을 시범 설치한 1개소 외 5개 학교에 추가 설치할 예정이며, 특색사업으로 보행신호가 없는 이면 도로에 ‘스마트 교차로(차량 진입을 경광등과 음성으로 안내하는 시설)’를 4개 초등학교에 시범 설치한다.

 

넷째, ‘통학로 확충’, 안전한 보행로 확보를 위해 2개소에 보행로를 설치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연말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다섯째, ‘民․官․警 T/F팀 구성 및 운영’, 어린이 교통안전은 어느 한 기관에서 전담할 수 없으므로 각 기관별·분야별 전문성을 고려하여, 의정부시(컨트롤 타워)를 통한 협업·협조 체계를 구축하여 운영 중이다.

 

여섯째, ‘어린이 보호를 우선하는 교통 문화 정착을 위한 교육․홍보 강화’, 코로나-19로 인하여 언택트(Untact) 생활을 접목한 다각적인 방안을 검토하여 추진할 예정이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어린이 안전 및 보호에는 끝이 없다.”라고 강조하며, “지속 가능한 정책 수립 및 시행으로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의정부시 만들기에 앞장서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의정부시는 초등학교 34개 등 총 76개소에 어린이보호구역을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Uijeongb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The city of Uijeongbu (Mayor Byeong-yong Ahn) announced that it will spur the implementation of “special measures for traffic safety in children's protection zones” to prevent traffic accidents and create a safe transportation environment by the end of this year.

 

With the amendment of the “tentatively named Civil Diet Act,” and increasing public interest in traffic safety for children, the city of Uijeongbu showed strong and firm determination to establish and implement special measures for traffic safety for children from the beginning of the new year.

 

On February 10, the city held a breakfast forum at Munhyangjae, the city hall with the theme of preparing “special measures for traffic safety in children's protection zones.”

 

At the Breakfast Forum, about 20 representatives from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Uijeongbu Mayor Ahn Byung-yong, Uijeongbu City Vice Mayor Hwang Beom-soon, Uijeongbu City Council, Uijeongbu Police Station, Uijeongbu Education Support Office, Road Traffic Authority,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Traffic Safety Professor, Green Mother Association, etc. Thus, various practical and viable ideas were discussed.

 

In particular, prior to the breakfast forum,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the Ministry of Public Safety and Security appointed Deputy Mayor Hwang Beom-soon, who had extensive experience in preparing and implementing safety policies, responded to government policies in a reasonable and responsive manner. Has been held.

 

The city of Uijeongbu announced six basic policies based on the matters discussed at the conference and breakfast forum, and expanded the pan-citizen cultural movement as an opportunity to change the perception of children's protection, and declared this year as the first year of zero child traffic accidents. .

 

As of the end of September this year, the following are the details of the six basic policies.

 

First, 12 enforcement equipments were installed in the children's protection zone through '100% installation of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equipment', and 100% installation is expected to be completed by 22nd.

 

Second, “the entire road parking lot in the child protection zone was completely abolished,” and the road parking lot in the protected area was completely abolished in June to prevent and prevent traffic accidents.

 

Third, “Installation of traffic safety facilities to enhance visibility”, 26 yellow traffic lights, 4 yellow border stones, about 2 km, and 32 crosswalk safety facilities (yellow wall, yellow carpet) were installed, and 2-4 by the end of the year. Additional installations are planned in elementary schools.

 

In addition, in order to secure night visibility in children's protection zones, we plan to install optical fiber-emitting type LED signs in 5 schools in addition to the one where the pilot was installed, and as a special project,'smart intersection Facilities that guide you through voice) will be installed in four elementary schools.

 

Fourth, we are promoting a project to “expand school roads” and install pedestrian paths in two places to secure safe pedestrian paths, and will be completed by the end of this year.

 

Fifth, the organization and operation of the ‘Min·官·警 T/F team’ and children's traffic safety cannot be handled by any one agency. Therefore, the cooperation and cooperation system through Uijeongbu City (control tower) was established in consideration of the expertise of each institution and field It has been built and operated.

 

Sixth, we plan to review and promote multi-faceted measures incorporating ‘Untact life’ due to the “reinforcement of education and public relations” to establish a transportation culture that prioritizes the protection of children.

 

Uijeongbu Mayor Ahn Byung-yong emphasized, “There is no end to the safety and protection of children,” and urged, “Please take the lead in making Uijeongbu City safe and happy for all citizens by establishing and implementing sustainable policies.”

 

The city of Uijeongbu has designated and operated child protection zones in a total of 76 places, including 34 elementary schools.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