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리 할리우드 첫 주연작 ‘미나리’, 미들버그 영화제 배우조합상 수상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7 [12:40]

한예리 할리우드 첫 주연작 ‘미나리’, 미들버그 영화제 배우조합상 수상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10/17 [12:40]

▲ 한예리 할리우드 첫 주연작 ‘미나리’, 미들버그 영화제 배우조합상 수상 <사진출처=사람엔터테인먼트, A24, Pland B>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한예리의 할리우드 첫 주연작 ‘미나리’가 ‘제8회 미들버그 영화제(Middleburg Film Festival)’에서 ‘앙상블 어워드(Ensemble Award, 배우조합상)’를 수상했다. 

 

제8회 미들버그 영화제에서 한예리의 할리우드 첫 주연작 ‘미나리’가 배우조합상인 ‘앙상블 어워드’ 부문을 수상했다.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버지니아주 미들버그에서 개최되는 미들버그 영화제는 아카데미상의 길목이 되어주는 주요 영화제 중 하나로, 수많은 북미 영화제 중 새로운 영향력을 보여주는 영화제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제이다. 

 

이번 배우조합상 수상작인 ‘미나리’는 미들버그 영화제 공식 홈페이지에서 현지 시각 기준 17일 오후 7시부터 24시간 동안 상영된다.

 

‘미나리’는 1980년대 아메리칸드림을 쫓아 미 아칸소주(州)의 농장으로 건너간 한인가정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한예리 외 스티븐 연, 윤여정, 윌 패튼(Will Patton), 앨런 김(Alan S. Kim), 노엘 케이트 조(Noel Kate Cho)가 출연했다. 

 

또 영화 ‘문유랑가보(Munyurangabo)’로 칸 국제영화제에 진출했으며, AFI 영화제에서 대상을 수상한 리 아이작 정(Lee Isaac Chung)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작품. 특히 '미나리'는 지난 9월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가 예측한 ‘2021년 오스카 후보 예측’ 작품 중 ‘작품상’과 ‘아카데미 각본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또한 '미나리'는 개봉 전부터 해외 유수 영화제에서의 수상 및 각종 언론의 호평 받으며 외신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 지난 2월 개최된 제36회 선댄스 영화제(Sundance Film Festival)에서는 관객들과 기자들의 집중 조명을 받으며 자국 영화 경쟁 부문(U.S. Dramatic Competition) 심사위원 대상과 관객상을 수상, 2관왕의 영예를 안았던 바 있다.

 

워싱턴 포스트(The Washington Post)는 "'미나리'는 올해 선댄스 영화제에서 의심의 여지 없이 가장 훌륭한 작품"이라면서 "절묘한 부드러움과 담백한 아름다움으로 이민자들의 이야기와 가족 드라마를 살린 수작"이라고 평가했다. 더 랩(THE WRAP)과 더 플레이리스트(The Playlist), 인디와이어(Indiewire) 역시 높은 평점과 함께 "미나리는 2020년의 가장 훌륭한 영화 중 하나"라고 호평했다.  

 

또한 '미나리'는 오는 11월 5일부터 29일까지 열리는 제40회 하와이 국제영화제(Hawaii International Film Festival)의 개막작으로도 선정되며 연이은 낭보를 전했다. 이번 하와이 국제영화제의 개막작으로 선정된 '미나리'는 현지 시각 기준 11월 5일 오후 7시부터 11시까지 하와이 국제영화제 홈페이지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이처럼 현지 개봉을 앞두고 화제를 모으고 영화 ‘미나리’는 오는 21일 개최되는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갈라 프레젠테이션 섹션에 초청되어 국내 관객들에게 첫선을 보일 예정이다. 

 

공식 개봉 전부터 국내외를 막론하고 수많은 영화제에서 뜨겁게 주목받으며 다양한 작품에서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펼쳐 온 한예리의 할리우드 첫 주연 작품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한예리 주연의 첫 할리우드 영화 ‘미나리’는 내년 2월 말 미국 개봉을 앞두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Actor Han Ye-ri's first Hollywood starring'Minari' won the'Ensemble Award' at the '8th Middleburg Film Festival'.

 

At the 8th Middleburg Film Festival, Han Ye-ri's first Hollywood lead film, “Minari,” won the “Ensemble Award,” the Actors Guild Award. The Middleburg Film Festival, which will be held in Middleburg, Virginia, from the 15th to the 18th, is one of the major film festivals that serve as the avenues for the Academy Awards. It is a film festival that is attracting attention among numerous North American film festivals showing new influence.

 

The winner of this Actor's Guild Award, “Minari,” will be screened on the official website of the Middleburg Film Festival for 24 hours starting from 7 pm on the 17th.

 

'Buttercup' is a movie about a Korean family who went to a farm in Arkansas, USA in pursuit of the American Dream in the 1980s. In addition to Han Ye-ri, Stephen Yeon, Yoon Yeo-jung, Will Patton, Alan S. Kim, and Noel Kate Cho appeared.

 

In addition, it entered the Canne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ith the movie “Munyurangabo,” and a megaphone was captured by director Lee Isaac Chung, who won the grand prize at the AFI Film Festival. In particular,'Minari' was nominated for the'Academic Screenplay' and'Academic Screenplay Award' among the '2021 Oscar nomination predictions' predicted by American media variety in September.

 

In addition,'Buttercup' is a work that has been garnering anticipation from foreign media by winning awards at international film festivals and receiving favorable reviews from various media even before its release. At the 36th Sundance Film Festival held in February, the audience and reporters drew attention and won the US Dramatic Competition Jury Award and the Audience Award, and received the honor of two crowns. .

 

The Washington Post said, "'Buttercup' is undoubtedly the best work at this year's Sundance Film Festival," and "is a masterpiece of immigrants' stories and family dramas with exquisite softness and plain beauty." The WRAP, The Playlist, and Indiewire were also highly rated and praised "Minari as one of the best films of 2020."

 

In addition,'Buttercup' was selected as the opening film of the 40th Hawaii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hich will be held from November 5th to 29th. 'Buttercup', which was selected as the opening film of the Hawaii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ill be screened on the website of the Hawaii International Film Festival from 7 pm to 11 pm local time on November 5th.

 

As such, the movie “Minari” will be invited to the 25th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gala presentation section to be held on the 21st, and will show its first appearance to domestic audiences.

 

Before the official release, expectations for the first Hollywood starring work of Yeri Han, who has been hotly spotlighted at numerous film festivals both at home and abroad, and has spread a wide acting spectrum in various works are increasing.

 

Meanwhile, the first Hollywood movie “Minari” starring Han Ye-ri is set to be released in the US at the end of February next year.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아이유(이지은), 시크+우아 공존하는 반전 매력..퍼펙트 비주얼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