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시설관리공단, 제7대 정후근 이사장 취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19 [10:14]

중랑구시설관리공단, 제7대 정후근 이사장 취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19 [10:14]

▲ 중랑구시설관리공단 제7대 정후근 이사장 (사진제공=중랑구시설관리공단)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시설관리공단은 지난 16일 중랑구청 4층 구청장실에서 류경기 중랑구청장으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정후근 씨가 제7대 이사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정후근 이사장은 34년의 다양한 공직 근무경력과 현장경험을 갖춘 행정전문가로서 서울시청 경쟁력강화본부, 균형발전본부, 인사행정과 등에서 근무하였고, 관악구 안전행정국장, 건설교통국장, 문화체육과장 등을 거쳐 2017년 관악구 부구청장으로 퇴임했다.

 

이사장은 취임사에서 “최고의 서비스에 가치를 두고 주민.현장.협업 중심 소통경영으로 현장의 고견을 경청하여 주민이 공감하는 혁신, 직원이 공감하는 혁신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을 견인하는 공단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정후근 이사장은 “주민과 밀접 접촉해 각종 공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방공기업으로서 ‘포스트 코로나19 시대 대응 전략’을 수립해 적극 대응해야 할 것”을 강조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ungr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Jungnang-gu Facility Management Corporation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received an appointment letter from the head of Jungnang-gu, Gyeonggi-do at the Planning Situation Room on the 4th floor of Jungnang-gu Office on the 16th, and Mr. Hugeun Jung was inaugurated as the 7th Chairman of the Board.

 

Chairman Hu-geun Jung, an administrative expert with 34 years of various public service experience and field experience, worked at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s Competitiveness Reinforcement Headquarters, Balanced Development Headquarters, and Personnel Administration Department, and worked at the Gwanak-gu Safety Administration Bureau, Construction Transportation Bureau, and Culture Sports Division head in 2017. In 2006, he resigned as the deputy head of Gwanak-gu.

 

In his inauguration speech, the chairman said, “We will create an industrial complex that will lead the development of local communities through innovation that residents sympathize with by listening to the opinions of the site through communication management centered on residents, field, and collaboration with the value of the best service and innovation that employees sympathize with ”Said.

 

In particular, the chairman emphasized, "As a local public company that provides various public services in close contact with the residents, it is necessary to actively respond by establishing a'post-corona 19 response strategy'."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대세 트로트 가수’ 김나희, “많은 사람들이 행복 에너지 받았으면”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