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균 양평군수, 유은혜 교육부 장관 만나 미래교육 환경 조성 사업 건의

경기미래학교 학교단위 공간혁신사업, 4차 산업 체험공간 구축사업에 대해 적극피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20 [21:15]

정동균 양평군수, 유은혜 교육부 장관 만나 미래교육 환경 조성 사업 건의

경기미래학교 학교단위 공간혁신사업, 4차 산업 체험공간 구축사업에 대해 적극피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20 [21:15]

▲ 정동균(우측) 양평군수 유은혜(우측) 교육부장관 겸 사회부종리 방문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정동균 양평군수 유은혜 교육부 장관 겸 사회부총리 방문하여 양평미래교육환경에 대한 적극 지원 건의 모습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정동균 양평군수는 지난 20일 유은혜 교육부 장관 겸 사회부총리를 방문해 경기미래학교 학교단위 공간혁신사업과 4차 산업 체험공간 구축사업에 대한 지원을 적극 건의했다.

 

경기미래학교 학교단위 공간혁신사업은 비대면교육과 온라인 학습이 가능한 교육 환경 조성을 위해 추진되는 사업으로 양평동초등학교에 민주시민교육관, 생태교육관, 창의교육관, 문화예술관 등의 혁신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4차 사업 체험공간 구축 사업은 농촌지역 교육 인프라가 부족한 현실에 학교와 마을이 협력해 배움의 기회를 확대하고 경계를 넘어 지속가능한 교육 실현을 위해 4차 산업 혁명의 7대 분야(빅데이터, 인공지능, 로봇과학, IOT, 드론, 3D프린터, 나노기술)를 체험할 수 있는 종합 체험교육센터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 대응해 공교육과 연계한 미래인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4차 산업 체험시설 및 프로그램이 절실히 요구되나 이러한 기반시설이 부족한 실정”이라며, “농촌지역 학생들도 평등한 기회, 공정한 과정, 정의로운 결과를 교육에서부터 경험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유은혜 장관은 “코로나19 이후 시대의 대비 및 준비가 필요하며, 비대면과 온라인 학습이 가능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해당 사업들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평군에서는 지역 특색을 살린 혁신교육지구 시즌Ⅱ를 52억의 예산을 투입해 운영 중이며, 내년에는 혁신교육지구 시즌Ⅲ사업 추진으로 경계를 넘어 학교와 마을이 함께하는 지속가능한 교육 실현을 준비 중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Jeong Dong-gyun, head of Yangpyeong County visited Eun-hye Yoo, Minister of Education and Deputy Prime Minister of Social Affairs on the 20th, and actively suggested support for the school-level space innovation project of Gyeonggi Future School and the construction of the fourth industrial experience space.

 

The Gyeonggi Future School school-level space innovation project is a project promoted to create an educational environment that enables non-face-to-face education and online learning, and is a project to create innovative spaces such as the Democratic Citizens Education Center, Ecological Education Center, Creative Education Center, and Culture and Arts Center in Yangpyeong-dong Elementary School.

 

The 4th project experience space construction project is the 7 major fields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big data, artificial) to expand learning opportunities through cooperation between schools and villages in the reality of lack of educational infrastructure in rural areas and to realize sustainable education beyond boundaries. It is a project to create a comprehensive experience education center where you can experience intelligence, robot science, IOT, drones, 3D printers, and nanotechnology.

 

Chung Dong-gyun, head of Yangpyeong County, said, “The fourth industrial experience facilities and programs are desperately required to strengthen future talents in connection with public education in response to a rapidly changing society, but such infrastructure is lacking.” “Equal opportunities for students in rural areas , We ask for your special interest so that we can experience a fair process and a just result from education.”

 

Minister Yu Eun-hye said, "It is necessary to prepare and prepare for the era after Corona 19, and we will actively review the support so that the projects can be smoothly promoted to create an educational environment in which non-face-to-face and online learning is possible."

 

On the other hand, Yangpyeong-gun is operating the Innovation Education District Season II, which takes advantage of regional characteristics, with a budget of 5.2 billion won. Next year, the Innovation Education District Season III project is being promoted to prepare for the realization of sustainable education in which schools and villages work together.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대세 트로트 가수’ 김나희, “많은 사람들이 행복 에너지 받았으면”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