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최용덕 동두천시장,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지 현장점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24 [22:06]

최용덕 동두천시장,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지 현장점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24 [22:06]

▲ 최용덕 동두천시장 2020년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 완료 현장 점검 모습 (사진제공=동두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최용덕 동두천시장 2020년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완료 현장 점검 모습(사진제공=동두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동두천=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방치된 빈집을 철거하여, 3년 동안 공용주차장, 공용텃밭 등주민편의시설로 개방하는 「2020년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을 완료하고, 지난 22일 최용덕 시장이 조성된 주차장과 텃밭을 현장점검했다고 밝혔다.

 

동두천시는 주둔 미군 감축 및 인구감소, 경기침체 장기화로 인해 원도심에 빈집이 지속적으로 증가했왔으며, 이렇게 방치된 빈집은 노후된 담장과 지붕의 붕괴로 인한 인명사고와 화재발생 위험이 높고, 장기간 출입구가 개방된 채로 방치된 빈집은 청소년과 노숙자의 탈선 및 각종 범죄 발생의 장소로 악용될 위험이 있었다. 또한, 각종 쓰레기의 불법 투기로 인한 악취와 해충이 많아 인근 주민들은 많은 불편을 호소해왔다.

 

이에 동두천시는 2020년에 빈집 22개소를 철거하고, 공용주차장 10개소, 텃밭 12개소, 쉼터 1개소를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이번 「우리동네 주민쉼터 조성사업」을 통해 방치된 빈집이 주차장과 텃밭 등으로 탈바꿈하면서, 깨끗한 주거환경을 조성과 함께 원도심의 부족한 주차문제도 해결했다. 또한, 도심지에 텃밭을 조성하여, 주민들에게 친환경 여가생활 체험기회를 제공하며, 이웃 간 소통의 기회도 제공하고 있다.

 

최용덕 시장은 이번 현장점검에서 “신도시 위주의 도시 확장에 따라 발생하는 원도심의 공동화를 극복하고, 낙후한 근린 주거지역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2021년에도 빈집을 활용한 주민편의시설 조성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Dongducheon City (Mayor Choi Yong-deok) is conducting the ``2020 Community Residents' Shelter Creation Project'', which will open the abandoned vacant houses as public parking lots and public gardens for 3 years. It was completed, and on the 22nd, Mayor Choi Yong-deok announced that it had inspected the parking lot and garden where it was built.

 

In Dongducheon City, the number of vacant houses in the original city has been steadily increasing due to the reduction of US troops and population reduction, and the prolonged economic recession.The vacant houses thus neglected have a high risk of personal accidents and fires due to the collapse of old fences and roofs, and the entrances are open for a long time. Empty houses left unattended were in danger of being abused as a place for derailment of youth and homeless persons and various crimes. In addition, since there are many odors and pests caused by illegal dumping of various garbage, residents in the vicinity have complained of a lot of inconvenience.

 

Accordingly, Dongducheon City demolished 22 vacant houses in 2020, created 10 public parking lots, 12 gardens, and 1 shelter, open to citizens.

 

Through this 「Our Village Residents' Shelter Creation Project」, neglected vacant houses have been transformed into parking lots and gardens, creating a clean residential environment and solving the problem of parking in the original city center. In addition, by creating a garden in the downtown area, it provides residents with an opportunity to experience eco-friendly leisure life, and provides opportunities for communication between neighbors.

 

In this on-site inspection, Mayor Yong-deok Choi said, “To overcome the commonality of the original city center caused by the expansion of the city centered on a new city, and to improve the living environment in poorly-developed neighborhood residential areas, we will actively promote the construction of convenient facilities for residents using vacant houses in 2021. I will promote it.”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