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20 제8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작품 공모전 시상식’ 개최

대상작 ‘꿈으로의 소풍’ ‘소통이 있는 풍경’ 등 6개 우수작 선정해 시상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0/27 [12:46]

경기도, ‘2020 제8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작품 공모전 시상식’ 개최

대상작 ‘꿈으로의 소풍’ ‘소통이 있는 풍경’ 등 6개 우수작 선정해 시상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0/27 [12:46]

▲ 경기도 제8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작품 공모전 시상식 수상자들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제8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작품 공모전’에서 류홍선·박준의 ‘꿈으로의 소풍’과 손유리·신소운·김미희의 ‘소통이 있는 풍경’이 대상을 수상했다.

 

경기도는 27일 경기도청 북부청사 상황실에서 ‘2020 제8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작품 공모전 시상식’을 열고, 우수작 6개(대상 2개, 최우수 2개, 우수 2개) 작품에 대해 시상했다.

 

앞서 도는 지난 4월 중 ‘정원으로 떠나는 소풍여행’을 주제로 전문가 및 종사자들이 참여하는 ‘문화정원’과 일반인 및 대학생이 참여하는 ‘생활정원’으로 나눠 공모를 진행했다.

 

그 결과 문화정원 37개, 생활정원 30개 등 총 67개 작품이 접수됐으며, 서류심사 및 작품설명 심사, 현장심사 등을 통해 작품성, 시공성, 적합성, 이용성 등을 평가해 최종 6개 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문화정원 분야 대상을 수상한 ‘꿈으로의 소풍’은 어린이의 꿈을 주제로 만든 정원으로, 아이들이 자연속에서 안전하게 뛰어놀고 어른들은 그 모습을 지켜보며 쉴 수 있게 배려했다는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생활정원 분야 대상의 ‘소통이 있는 풍경’은 공모전 주제인 소풍을 ‘소통의 바람’으로 재해석, 나와 너, 자연이 대화하고 나누며, 공감할 수 있는 소통의 공간을 만들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이어 ‘최우수상’에는 문화정원 분야 조경진의 ‘자연동행’과 생활정원 분야 조준웅·오현수·강덕훈·최유경의 ‘행복이 머무르는 간이역에서’가, ‘우수상’은 문화정원 분야 박대수의 ‘팅커벨의 작은 오두막’과 생활정원 분야 전혜원·서규원·김지윤·전주희·장예빈의 ‘이번역은 레솔레역입니다’가 각각 수상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공모전에서 수상한 6개 작품의 작가들에게는 상장과 함께 총 1,0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도는 당초 의왕시와 함께 10월 중 ‘제8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를 레솔레파크에서 개최하려 했지만,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행사를 내년으로 연기했다. 다만 레솔레파크 내에 공모전 수상작 6개 작품 등 총 14개 작품을 조성해 공원을 찾는 도민들이 언제든지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이용철 행정2부지사는 “이번 공모전에는 소풍을 주제로 도시와 인간, 자연이 어우러진 새로운 공간의 가능성을 제시한 작품들이 많았다”며 “도민들이 정원에서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달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정원문화 확산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Grand prizes include Ryu Hong-seon and Park Joon's'A picnic to dreams' and Son Yu-ri, Shin So-woon, and Kim Mi-hee's'Landscape with Communication' at the '8th Gyeonggi Garden Culture Exhibition' Won.

 

On the 27th, Gyeonggi-do held the “2020 8th Gyeonggi Garden Culture Fair Garden Works Contest Awards Ceremony” in the situation room of the northern building of the Gyeonggi-do Office, and awarded 6 excellent works (2 grand prizes, 2 best, 2 excellent).

 

Previously, in April, Doo held a contest under the theme of'a picnic trip to the garden', divided into a'cultural garden,' where experts and workers participate, and a'living garden,' where ordinary people and university students participate.

 

As a result, a total of 67 works were received, including 37 cultural gardens and 30 living gardens, and the final 6 works were awarded as winners by evaluating the workability, constructability, suitability, and usability through document screening, work description screening, and field screening. Selected.

 

‘Excursion to Dream’, which won the grand prize in the cultural garden field, is a garden created with the theme of children’s dreams.

 

The'Landscape with Communication' for the Life Garden field was reinterpreted as a'wind of communication', the theme of the competition, and earned a high score in that it created a space of communication where you and nature can communicate and share sympathy. .

 

Next, the'Best Prize' includes'Nature Companion' of Jo Joon-woong Jo, Hyun-Soo Oh, Deok-Hoon Kang, and Yoo-Kyung Choi in the field of life garden field, and'At the Simple Station where Happiness Stays' in the field of cultural garden. 'This translation is the role of Resole' by Jeon Hye-won, Seo Gyu-won, Kim Ji-yoon, Jeon Ju-hee, and Jang Ye-bin in the field of living gardens were listed on the award list.

 

A total of 10 million won was awarded to the artists of the six works that won the competition.

 

Do initially planned to hold the “8th Gyeonggi Garden Culture Expo” in October with Uiwang City at Resole Park, but delayed the event to next year to prevent Corona 19. However, a total of 14 works, including 6 award-winning works in Resole Park, were created so that residents who visit the park can visit anytime.

 

Vice Governor Lee Yong-cheol said, “In this competition, there were many works that presented the possibility of a new space in which city, humans, and nature harmonize with the theme of a picnic.” “We will continue to spread garden culture so that citizens can heal the mind and body from Corona 19 in the garden. Please actively participate in this.”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대세 트로트 가수’ 김나희, “많은 사람들이 행복 에너지 받았으면”
1/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