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 김소연-유진, 25년 전 지독한 악연..얽히고설킨 행보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10/28 [10:32]

‘펜트하우스’ 김소연-유진, 25년 전 지독한 악연..얽히고설킨 행보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0/10/28 [10:32]

▲ SBS ‘펜트하우스’ 2회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김소연과 유진이 25년 전 지독한 악연이 되살아난 듯 또다시 얽히고설키는 행보로 긴장감을 돋웠다.

 

지난 27일 밤 10시 10분에 방송된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제작 초록뱀미디어) 2회는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순간 최고 시청률 12.2%, 1부 9.4%, 2부 11.2%, 3부 11.6% 시청률을 기록하며 파죽지세 고공행진을 이어갔다. 여기에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지표인 2049 시청률은 4.2%를 기록, 안방극장을 완벽하게 사로잡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천서진(김소연)이 계략을 벌여 오윤희(유진) 딸 배로나(김현수)를 청아예고 입시에서 탈락시키는가 하면,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욕망과 허영으로 가득 찬 헤라팰리스 입주민들의 악행이 그려져 안방극장을 몰입하게 했다.

 

오윤희는 천서진의 레슨실에 들이닥쳐 “가짜 일등 천서진. 도둑년”이라고 폭언을 퍼부은 데 이어, 딸 배로나에게 그토록 반대하던 성악 공부를 하도록 허락했다. 그 후 오윤희는 딸이 모함당한 사건을 처리하기 위해 화영중 교장과 강마리(신은경)를 찾아가 사과를 전했지만, 꿈쩍도 하지 않자 방안을 모색했다. 

 

급기야 자신에게 소개비조차 주지 않은 조상헌(변우민)의 세컨하우스에 초소형 카메라를 설치한 후 여배우와의 밀회 장면을 녹화, 조상헌을 협박해 돈을 얻어냈고, 그 돈을 교장한테 뇌물로 전달해 사건을 무마시켰다.

 

하지만 천서진이 미리 손을 쓴 탓에 배로나를 레슨해준다고 나서는 선생이 없자 난감해졌던 상황. 그때 화영중 성악선생님 마두기(하도권)가 지도해주겠다고 나타나자 오윤희는 기뻐했다. 그러나 배로나는 마두기의 말에 따라 독일 가곡을 연습해 청아예고 시험에 나섰지만, 실제 시험곡은 이탈리아 가곡이었던 터. 

 

천서진이 마두기를 일부러 자신에게 접근시켜 배로나가 시험을 망치도록 모략을 펼쳤다는 것을 알게 된 오윤희는 울고 있는 배로나에게 직접 시험곡을 불러주면서 독려했고, 오윤희의 노력에 배로나는 용기를 내서 시험장으로 들어갔다.

 

이때 천서진은 블라인드 시험에 들어온 배로나의 목소리와 구두를 알아챘고, 다른 심사위원에게도 최저점을 주게 사인을 보내는 등 배로나를 불합격시키기 위해 온갖 술수를 벌였다. 

 

결국 청아예고 합격 통보 당일, 오윤희와 배로나는 ‘예비번호 1번’이라는 청천벽력 같은 결과를 받아들고는 충격에 빠졌고, 배로나는 불합격이 믿기지 않는 듯 오열하며 빗속으로 뛰어갔다. 딸을 찾아 헤매던 오윤희는 계단에 앉아 울고 있는 배로나를 발견했고, 엄마를 향해 원망을 터트리는 딸을 끌어안고 오열을 쏟아내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천서진과 위험한 밀회를 즐기는 주단태(엄기준), 폭력배들을 재개발 현장에 투입시켜 쑥대밭을 만든 후 이익을 나눠 갖는 이규진(봉태규)과 하윤철(윤종훈)을 비롯해 의문의 소녀 민설아(조수민)를 괴롭히는 헤라팰리스 아이들의 모습 등 헤라팰리스 사람들의 추악한 민낯이 담겨 분노를 자아냈다.

 

늘 단정한 모습을 보였던 주단태는 자신에게 반항하는 쌍둥이 아들, 딸에게 잔인한 이중 면모를 드러내는 가하면, 민설아를 무시하고 짓밟는 모습으로 섬뜩함을 자아냈다. 또한 돈을 벌기 위해 신분을 속인 채 과외 선생으로 나섰던 민설아는 청아예고 입시에서 수석에 오르는 대반전을 이끌어냈지만 헤라팰리스 아이들에게 괴롭힘을 당하며 두려움에 떨었다. 

 

과연 욕망과 허영으로 뒤덮인 헤라팰리스 사람들, 이들과 얽히고설키게 된 오윤희-배로나 모녀와 민설아는 어떤 운명을 맞이하게 될지 앞으로의 스토리 전개에 궁금증이 증폭됐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3회는 오는 11월 2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SBS's new Monday and Tuesday drama “Penthouse” Kim So-yeon and Yujin revived a terrible villain 25 years ago, raising tensions as they entangled again.

 

The second episode of SBS's new Monday and Tuesday drama'Penthouse' (played by Kim Soon-ok/director Dong-min Joo/produced Green Bam Media) aired at 10:10 p.m. on the 27th is based on Nielsen Korea's metropolitan area, with the highest viewership rating of 12.2%, 1 part 9.4% , 2nd part 11.2%, 3rd part 11.6% ratings, and continued a high-flying march. In addition, the 2049 viewership rating, which is a major indicator of advertising officials, recorded 4.2%, completely capturing the home theater.

 

In the broadcast that day, Seo-jin Cheon (Kim So-yeon) tactics to eliminate Oh Yoon-hee (Yu-jin) daughter Baero-na (Kim Hyun-soo) from the Cheong-A Preliminary High School entrance examination, and the evil behavior of the residents of Hera Palace, full of desire and vanity, both adults and children. I immersed myself in the home theater.

 

Oh Yoon-hee came to Cheon Seo-jin's lesson room and said, “Fake No. 1 Cheon Seo-jin. After swearing that he was a thief,” he allowed his daughter Barona to study vocal music, which he was so opposed to. After that, Oh Yoon-hee visited the principal Hwa Young-jung and Kang Mari (Shin Eun-gyeong) to deal with the case in which her daughter was conspired, but when she did not budge, she sought a plan.

 

Eventually, after installing a miniature camera in the second house of Jo Sang-heon (Byeon Woo-min), who did not even give him an introduction fee, he recorded a scene of a secret meeting with the actress, threatened him to get money, and delivered the money to the principal as a bribe to clear the case.

 

However, the situation became embarrassing when there was no teacher after Cheon Seo-jin had written his hand in advance, and after he said that he was giving Barona lessons. At that time, when Hwa Young-jung voice teacher Ma Doo-gi (Ha Do-kwon) appeared to teach him, Oh Yoon-hee was delighted. However, Barona practiced German songs according to Madoogi's words and took the Cheong-A Pre-High School exam, but the actual test songs were Italian songs.

 

Oh Yoon-hee, who learned that Seo-jin Cheon deliberately approached him and tried to ruin the test by Baerona, encouraged him by singing the test song directly to Baerona, who was crying. Entered.

 

At this time, Seo-jin Cheon noticed Barona's voice and shoes who had entered the blind test, and made all sorts of tricks to disqualify Barona, such as sending a sign to give other judges the lowest score.

 

Eventually, on the day of notification of passing Cheong-A's high school, Oh Yoon-hee and Bae Rona were shocked after accepting the results of the ‘reservation number 1’, and Barona ran into the rain with disbelief of failure. Oh Yoon-hee, who was wandering in search of her daughter, found Baerona crying while sitting on the stairs, and she hugged her daughter who complained at her mother and poured out her fever.

 

On the other hand, on this day's broadcast, Ju Dan-tae (Um Gi-jun) enjoys a dangerous secret meeting with Cheon Seo-jin, Lee Gyu-jin (Bong Tae-gyu) and Ha Yun-cheol (Yun Jong-hoon), who share profits after making a sackcloth by putting gangsters into the redevelopment site, and a mysterious girl Min Seol-ah ( The ugly face of the people of Hera Palace, such as the appearance of Hera Palace children harassing Soo Min Jo), aroused anger.

 

Joo Dan-tae, who always showed a neat appearance, ignored and trampled Min Seol-ah, who showed a cruel double aspect to her twin sons and daughters who rebelled against him. In addition, Min Seol-ah, who had been deceived as a tutoring teacher in order to earn money, led a great reversal of becoming a senior at the Cheong-A Pre-High School entrance examination, but was harassed by Hera Palace children and trembled in fear.

 

The future story unfolds amplified curiosity about the fate of the people of Hera Palace covered with desire and vanity, and the fate of Oh Yoon-hee-Barona, mother-daughter, and Min Seol-ah who became entangled with them.

 

Meanwhile, the 3rd episode of SBS's new Monday and Tuesday drama "Penthouse" will be broadcast on November 2nd at 10pm.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대세 트로트 가수’ 김나희, “많은 사람들이 행복 에너지 받았으면”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