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중랑구의회 제243회 임시회 폐회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 수정 의결 촉구 결의안 등 24건 안건 처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09 [11:27]

중랑구의회 제243회 임시회 폐회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 수정 의결 촉구 결의안 등 24건 안건 처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09 [11:27]

▲ 중랑구의회  은승희 의장 제243회 임시회 폐회 선언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서울시 중랑구의회(의장 은승희)는 11월 6일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8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된 제243회 임시회를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는 10월 30일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각 상임위원회별로 6일간 조례안 및 일반안건을 처리하고, 11월 6일 제2차 본회의에서 조례안 18건, 동의안 2건, 결의안 3건, 의견청취 1건 등 총 24건의 안건을 의결한 후 폐회했다.

 

이날 제2차 본회의에서는 이병우 의원이 대표발의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 수정 의결 촉구 결의안’과 장신자 의원이 대표발의한 ‘묵1동 165번지 상업지역에 청년주택 건립 반대를 위한 결의안’, 조성연 의원이 대표발의한 ‘서울주택도시공사 중랑구 이전을 위한 결의안’이 중랑구의회 결의안으로 채택됐다.

 

은승희 의장은 폐회사에서 “행정사무감사 지적사항 처리 결과를 살피느라 고생하신 의원님들과 자료 준비와 사업 추진에 애써주신 집행부 공무원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하며 내년도 예산 편성 작업 중에 있는 집행부에게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구민들이 일상생활을 안정적으로 영위할 수 있는 구정을 만들기 위해 예산 편성에 더욱 치밀한 계획과 철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ungr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Ha In-gyu = Seoul City's Jungnang-gu council (Chairman Eun Seung-hee) ended the 243th extraordinary meeting held for 8 days after the 2nd plenary meeting on November 6th.

 

This extraordinary meeting begins with the first plenary session on October 30, and handles ordinances and general agendas by each standing committee for 6 days.At the second plenary meeting on November 6, 18 ordinances, 2 motions, 3 resolutions, opinion A total of 24 agenda items, including one hearing, were resolved and closed.

 


At the 2nd plenary session on this day, the'Resolution to urge amendment of the entire local autonomy law' proposed by Rep. Byung-Woo Lee and the'Resolution to Oppose the Construction of Youth Housing in Muk 1-dong 165 Commercial Area', Jo Sung Yeon The'Resolution for the relocation of Seoul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to Jungnang-gu' was adopted as the resolution of the Jungnang-gu council.

 

Chairman Seung-hee Eun said at the closing company, “I am grateful to the lawmakers who had a hard time looking at the results of the administrative affairs audit and the executive officers who worked hard to prepare data and promote the project.” In order to create a Chinese New Year in which citizens can stably live their daily lives in the continuing situation, more detailed planning and thorough review are needed.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