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주시의회,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전면철회 촉구 결의안’ 채택

초고령사회 진입 대비 선제적 대응… 인구변동에 따른 의원발의 조례 제·개정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13 [12:52]

양주시의회,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전면철회 촉구 결의안’ 채택

초고령사회 진입 대비 선제적 대응… 인구변동에 따른 의원발의 조례 제·개정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13 [12:52]

▲ 양주시의회 정덕영(좌측 6번째) 의장 및 시의원들 일본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전면철회 촉구 결의안 채택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양주시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의회(의장 정덕영)는 13일, 제323회 임시회 7차 본회의에서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전면철회 촉구 결의안’을 채택하고 그 외에 상정된 12건의 안건을 의결한 뒤 폐회했다.

 

시의회는 결의안을 통해 일본 정부는 추진 중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을전면철회하고, 인접 국가를 포함한 국제 사회에 오염수 처리 방안에 대한 동의를 받을 것을 촉구했다.

 

지난 2011년 3월 11일 동일본 대지진은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를 덮쳤다. 이로 인해수소폭발과 방사능 유출사고가 일어났으며 제1원전에서는 지금도 일 평균 160~170톤의 방사성 오염수가 발생하고 있다.

 

현재, 일본 정부는 발생한 오염수 총 123만톤을 후쿠시마 원전 탱크에 보관 중이나 2022년 10월이 되면 한계에 도달해 원전 오염수를 해양에 방류하는 계획을 세웠다.

 

이 계획은 일본 내에서도 큰 반대에 부딪쳐 후쿠시마현 내 20개 기초의회 중 절반이 넘는 13곳이 ‘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류 반대 결의안’을 채택한 바 있다.

 

시의회는 이날 해양 오염은 국경 없이 전 인류에게 영향을 미치는 재난으로 미래세대에게 치명적인 부담을 줄 수 있기 때문에 23만 시민과 함께 일본 정부를 규탄하는 결의안을 의결했다.

 

양주시의회는 채택한 건의안을 청와대와 국회를 비롯한 국무총리실, 외교부, 환경부, 해양수산부, 원자력안전위원회에 보낼 예정이다.

 

이번 회기 중 시의회는 첫날 ‘65세 이상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보장을 위한 건의안’을 채택한데 이어 초고령사회 진입에 대비한 조례 제·개정으로 선제적인 대응에 나섰다.

 

양주시 고령장애인 지원 조례안(안순덕 의원 대표발의), 양주시 효행 장려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임재근 의원 대표발의), 양주시 장기요양요원 처우개선 조례안(한미령 의원 대표발의)은 지역사회의 인구변동에 따른 종합적 전략의 첫걸음인 셈이다.

 

현재, 경기도는 고령화 수준이 낮지만 고령화 속도는 전국 최고 수준에 도달해 종합적인 인구전략이 매우 필요한 상황이다.

 

지난달 28일 카카오TV를 통해 실시간 온라인 생중계 방식으로 진행된 ‘2020 경기도 인구정책 토론회’에서도 이와 같은 내용이 집중적으로 논의됐다.

 

한편, 2020년 마지막 회기인 제324회 정례회는 다음 달 1일부터 17일까지 17일 동안 열린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Reporter In-gyu Ha = Yangju City Council (Chairman Deok-young Jeong) adopted the ``Resolution calling for the complete withdrawal of the contaminated water discharge plan from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in Japan'' at the 7th plenary session of the 323th extraordinary meeting. After the proposed agenda was decided, it was closed.

 

Through the resolution, the city council urged the Japanese government to completely withdraw the plan for discharging contaminated water from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and urge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ncluding neighboring countries, to agree on a plan to treat contaminated water.

 

On March 11, 2011, the Great East Japan Earthquake struck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As a result, hydrogen explosions and radioactive leakage accidents occurred, and the first nuclear power plant still generates an average of 160 to 170 tons of radioactive water per day.

 

Currently, the Japanese government is storing a total of 1.23 million tons of contaminated water generated in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tank, but by October 2022 it reached its limit and made a plan to discharge contaminated water from nuclear power plants into the ocean.

 

This plan faced great opposition in Japan as well, and 13 of the 20 basic councils in Fukushima Prefecture have adopted the “Resolution Against Ocean Discharge of Nuclear Contaminated Water”.

 

On this day, the city council decided on a resolution condemning the Japanese government along with 230,000 citizens, as marine pollution is a disaster that affects all humanity without borders and can put a fatal burden on future generations.

 

The Yangju City Council will send the adopted proposal to the Office of the Prime Minister, including the Blue House and the National Assembly,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and the Nuclear Safety Committee.

 

During this session, the city council adopted the “Proposal to Guarantee Activities Support Services for the Disabled” on the first day, and took a preemptive response by enacting and revising the ordinance to prepare for entry into an ultra-aged society.

 

The Yangju City Senior Citizens' Support Ordinance (proposed by Representative Ahn Soon-deok), the Yangju City Ordinance Encouragement and Support for Partial Amendment (Representative Lee Jae-geun), Yangju Long-Term Care Workers Treatment Improvement Ordinance (proposed by Representative Han Mi-ryeong) change the population of local communities. This is the first step in a comprehensive strategy according to.

 

Currently, Gyeonggi-do has a low level of aging, but the rate of aging has reached the highest level in the country, and a comprehensive population strategy is very necessary.

 

On the 28th of last month, the same content was intensively discussed at the “2020 Gyeonggi-do Population Policy Debate,” which was broadcast live online through Kakao TV.

 

Meanwhile, the 324th regular meeting, the last session of 2020, will be held for 17 days from the 1st to the 17th of the following month.

 


Reporter Ha In-gyu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