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2020 웰빙한우 고급육 평가대회 성황리 개최‥대상 등 12점 우수 한우 선정

올해 최고의 명품 경기한우, 2,200만 원에 낙찰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22 [14:38]

경기도, 2020 웰빙한우 고급육 평가대회 성황리 개최‥대상 등 12점 우수 한우 선정

올해 최고의 명품 경기한우, 2,200만 원에 낙찰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22 [14:38]

▲ 제5회 웰빙한우고급육평가대회 대상 수상자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용인축협 한경미 농가의 한우가 2,200만 원에 낙찰되며 올해 경기도 최고의 명품한우로 선정됐다.

 

경기도는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 부천축산물공판장에서 ‘2020 웰빙한우 고급육 평가대회’를 개최한 결과, 대상 한경미 농가 등 총 12점의 우수 한우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도내 한우 사육농가의 고품질 축산물 생산의욕을 고취하고 경기 명품 한우의 우수성을 홍보하기 위해 열린 행사로, 경기도가 주최하고 농협경기지역본부가 주관했다.

 

올해 대회에는 도내 12개 시군 30개 농가에서 한우 35두가 출품됐으며, 축산물품질평가원, 한국종축개량협회, 경기도 소속 심사위원들이 도축등급판정 등 엄격한 심사기준에 따라 평가를 진행했다.

 

평가결과, 대상에는 용인축협 한경미 농가, 우수상에는 안성축협 이창우 농가, 장려상에는 양평축협 문창순 농가와 남양주축협 한병남 농가가 선정됐다. 입선에는 양주축협 김영대 농가 등 6개 농가가 이름을 올렸다.

 

이 밖에도 우수브랜드 분야 이천축협(임금님표이천한우), 특별상(청춘예찬상) 용인축협 이길원 농가가 우수 한우로 각각 선정됐다.

 

특히 대상의 영예를 안은 용인축협 한경미 농가의 한우는 출하체중 858kg, 도체중 527kg, 등급 1++A로 2,200만원에 낙찰됐다. 1kg 가격은 4만2,000원으로 동일 등급 한우 경매가가 보통 2만원/kg인 것을 감안하면 2.2배에 해당되는 평가를 받게 된 셈이다.

 

한경미 농가엔 도지사 표창과 함께 시상금 300만 원이 수여된다. 대상 시상식은 17일 용인축협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 지난 14~15일 경기도청 북부청사 경기평화광장에서 열린 ‘승차구매(드라이브스루) 축산물 특별판매전’도 큰 호응을 얻었다.

 

경기도와 전국한우협회경기도지회(회장 이연묵)가 지(G)마크 인증 한우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코로나19 극복 소비촉진을 위해 마련한 행사로, 저렴한 가격에 한우상품을 판매해 도민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최권락 경기도 동물방역위생과장은 “한우 등 축산물의 품질을 향상하는 것이 우리 축산업을 부흥시키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며 “명품 경기한우의 고급화와 소비 확대를 위해 경기도 차원에서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successfully held the 2020 Well-being Korean Beef High-Quality Meat Evaluation Competition, selected as 12 excellent Korean beef including the grand prize
The best luxury Gyeonggi Korean beef of the year, won a bid for 22 million won

 

-Reporter In-Gyu Ha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Korean beef from a farmer in Yongin Livestock Cooperatives Hankyung-mi was selected as the best luxury Korean beef in Gyeonggi-do this year with a bid for 22 million won.

 

Gyeonggi Province announced that as a result of holding the “2020 Well-being Korean Beef High-Quality Meat Evaluation Contest” at the Bucheon Livestock Products Tribunal for three days from the 10th to the 12th, it has selected a total of 12 excellent Korean beef, including the grand prize Han Kyung-mi farmers.

 

This event was held to inspire the desire to produce high-quality livestock products of Korean cattle breeding farms in the province and to promote the excellence of Gyeonggi luxury Korean beef. It was hosted by Gyeonggi Province and was organized by the Agricultural Cooperative Gyeonggi Regional Headquarters.

 

In this year's competition, 35 Korean beef from 30 farms in 12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were exhibited, and judges from the Livestock Quality Assessment Service, Korea Breeding Improvement Association, and Gyeonggi Province conducted the evaluation according to strict screening criteria such as slaughter grade determination.

 

As a result of the evaluation, the Yongin Livestock Cooperative Han Gyeong-mi Farmer, the Anseong Livestock Cooperative Lee Chang-woo Farmhouse for the Excellence Award, and the Yangpyeong Livestock Cooperative Mun Chang-soon Farmer and the Namyang Livestock Cooperative Han Byeong-nam Farmer were selected for the Encouragement Award. Six farmers, including Yangju Livestock Cooperative Kim Young-dae, were named for the prize.

 

In addition, Icheon Livestock Cooperative (Icheon Korean Beef by the King) and Special Prize (Youth Praise Award) and Lee Gilwon Farmer of the Yongin Livestock Cooperative were selected as excellent Korean beef, respectively.

 

In particular, the Korean beef of the farmhouse Han Kyung-mi of the Yongin Livestock Hyup, which was honored with the grand prize, won a bid for 22 million won with a shipping weight of 858 kg, a carcass weight of 527 kg, and a grade 1++A. The price of 1kg is 42,000 won, and considering that the auction price of Korean cattle of the same class is usually 20,000 won/kg, it has received an evaluation equivalent to 2.2 times.

 

Han Kyung-mi's farmhouse will be awarded 3 million won in prize money along with the provincial governor's citation. The grand prize ceremony will be held at Yongin Livestock Association on the 17th.

 

As a side event, the “Ride Purchase (Drive-Through) Livestock Products Special Sale Exhibition” held at the Gyeonggi Peace Plaza in the northern government office of Gyeonggi Province on the 14th and 15th received a great response.

 

This event was organized by Gyeonggi-do and the Gyeonggi-do branch of the National Korean Beef Association (Chairman Lee Yeon-mook) to promote the excellence of G-Mark certified Korean beef and to promote consumption over Corona 19.

 

“Improving the quality of livestock products such as Korean beef is the best way to revitalize our livestock industry,” said Choi Kwon-rak, head of Gyeonggi Province's animal quarantine and hygiene department.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