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정부시,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기간 연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11:55]

의정부시,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기간 연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23 [11:55]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의정부=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의정부시(시장 안병용)가 기존 복지제도나 코로나-19 피해 지원 사업 혜택을 받지 못한 위기가구에 최대 100만 원까지 지원하는‘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신청 기한을 11월 20일에서 오는 30일까지로 연장한다고 밝혔다.

 

당초 11월 20일까지 동주민센터에서 현장 신청을 받았으나 신청 기한이 짧아 신청하지 못한 위기가구를 위해 추가 연장했다.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실직, 휴폐업 및 소득이 감소하거나, 올해 2월 이후 실직으로 구직(실업)급여를 받다가 9월 30일 이전에 종료된 가구 중 중위소득 75% 이하이면서 재산기준이 3억 5천만 원 이하인 가구이다.

 

1회에 한해 지급되는 이번 사업의 지원금은 1인 가구 40만 원, 2인 가구 60만 원, 3인 가구 80만 원, 4인 가구 이상 100만 원이다.

 

시는 신청 가구의 적합 여부 검토와 심의과정을 거쳐 이달 말까지 1차로 지원금을 지급하고 30일까지 신청한 가구는 12월 18일 지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감소하거나 실직한 위기가구는 주소지 관할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상담을 받고 이번 연장 기간에 빠짐없이 신청해 지원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Uijeongbu City extends the application period for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or families in crisis

 

-Reporter In-Gyu Ha
(Uijeongb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Uijeongbu City (Mayor Byeong-yong Ahn) has completed the application deadline for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or Crisis Furniture'', which provides up to 1 million won to households in crisis that have not received benefits from the existing welfare system or the Corona-19 damage support project It announced that it will be extended from the 20th of May to the 30th.

 

Initially, the application was received at the Dong Community Center until November 20, but the application deadline was short, so the application was extended further for those in crisis.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or at-risk households is a property with a median income of 75% or less among households that ended before September 30 after unemployment, closed business, and income decreased due to COVID-19, or after unemployment after February this year This is a household with a standard of less than 350 million won.

 

The subsidy for this project, which is provided only once, is 400,000 won for a single household, 600,000 won for a two-person household, 800,000 won for a three-person household, and 1 million won for a household of four or more.

 

The city plans to pay the first support fund by the end of this month after reviewing and deliberating on the suitability of the households applying for it, and on December 18th for households applying by the 30th.

 

A city official said, “For those households whose income has decreased or lost their job due to Corona-19, we hope to visit the local community center for consultation and apply for support during this extended perio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