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비대면으로 만나는 ‘퓨처쇼2020’ 개최

26일-29일 의정부 행복로 일대에서 비대면으로 경험하는 미래기술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26 [14:02]

경기도, 비대면으로 만나는 ‘퓨처쇼2020’ 개최

26일-29일 의정부 행복로 일대에서 비대면으로 경험하는 미래기술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26 [14:02]

▲ 의정부 행복로 일대에서 펼쳐진  퓨처쇼2020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4차산업 첨단 미래기술을 비대면으로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퓨처쇼2020’이 26일 막을 열었다.

 

경기도가 주최하는 퓨처쇼2020은 오는 29일까지 총 4일간 워킹스루(도보 이동형 전시 관람법) 방식으로 의정부 행복로 일대에서 진행되며, 체험형 미래기술·콘텐츠 전시회를 표방하는 만큼 도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디지털 산책, 일상에서 미래기술을 경험하다’를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동선을 최적화한 워킹스루 방식의 비대면으로 진행하며, 자율주행 방역 로봇을 투입했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라이브 커머스, 디지털 트윈, 내가 꿈꾸는 미래 부스 등의 행사·전시는 전면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이번 퓨처쇼2020에서 가장 큰 볼거리는 의정부역사 외벽에 입체적인 레이저쇼를 펼쳐 올리는 미디어 파사드다. 미디어 파사드란, 화려한 조명과 건축을 결합한 차세대 공연전시를 말하며 큰 규모로 진행되므로 의정부 역사 근처를 지나는 누구든 한눈에 볼 수 있다. 초고화질 실감 영상 콘텐츠인 디지털 사이니지 전시도 주목받고 있다. 디지털 사이니지는 최근 강남 코엑스 아티움 앞 전광판에 전시돼 화제를 모았던 미디어 아트 ‘웨이브’와 같은 옥외 광고 콘텐츠를 상영하며, 8K 초고화질 실감 미디어로 시각적인 즐거움과 미래 디스플레이 기술을 함께 경험할 수 있다.

 

4차산업의 중심 매체인 증강현실과 가상현실 콘텐츠도 눈길을 끈다. 인공지능 기술을 융합해 악기가 무인으로 합주를 돕는 ‘AR콘서트’를 비롯해 4미터 크기의 에어벌룬 고양이를 비롯한 다채로운 동물 콘텐츠와 가상·증강현실(VR·AR) 체험존도 마련됐다.

 

MZ세대(밀레니얼+Z세대)를 위한 온라인 마켓은 시청자를 모델로 하는 ‘런웨이 프로젝트’와 다채로운 이벤트로 구성됐다. 러블리 마켓에서 온라인 구매가 가능하며, 패션쇼인 러마 패션위크, 러마 포토존 등을 온라인으로 체험할 수 있다.

 

28~29일에는 총 35명으로 구성된 국내외 전문가가 코로나19와 골목상권, 4차산업혁명 등 우리 사회를 관통하는 핵심 주제를 기반으로 강연/웨비나/인터뷰 온라인 방송을 진행하는 ‘퓨처포럼2020’을 동시에 진행한다. 노벨 경제학 수상자 라스 헨슨이 ‘포스트 코로나 미래 경제 전망’을 주제로 강연하며, 애플스토어 디자이너 팀 코베와 미국 싱귤래리티 대학교 미래 일자리 부문 의장인 개리 볼스, 코리안 특급 박찬호, ‘골목길 자본론’ 저자인 연세대학교 국제대학원 모종린 교수가 연단에 선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이번 행사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는 경기도민 모두가 미래 지향적인 사고방식을 갖게 되길 희망한다”며 “퓨처쇼2020이 코로나19 시대에 대응하는 새로운 방식의 전시회 모델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온오프라인 행사 추진의 모범 사례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퓨처쇼2020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hosts'Future Show 2020' to meet non-face-to-face
Future technology that goes non-face-to-face with happiness in Uijeongbu from the 26th to the 29th

 

-Reporter In-Gyu Ha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Future Show 2020' opened on the 26th, where you can experience and enjoy cutting-edge future technologies of the 4th industry in a non-face-to-face manner.

 

Future Show 2020, hosted by Gyeonggi-do, will be held in the Uijeongbu Happiness Road area through a walking-through method for a total of 4 days until the 29th, and anyone can participate as it stands for an experience-type future technology and content exhibition. .

 

Held under the theme of ‘Digital Walk, Experience Future Technology in Everyday Life’, this event was conducted in a non-face-to-face walking-through method that optimizes the flow path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and introduced a self-driving quarantine robot. As social distancing in the metropolitan area has been upgraded to the second stage, events and exhibitions such as live commerce, digital twins, and the future booth of my dreams have been switched to online.

 

The biggest attraction in this Future Show 2020 is the media facade that unfolds a three-dimensional laser show on the outer wall of Uijeongbu Station. Media façade refers to a next-generation performance exhibition that combines splendid lighting and architecture, and it is held on a large scale, so anyone passing near the Uijeongbu history can see at a glance. The digital signage exhibition, which is an ultra-high-quality realistic video content, is also attracting attention. Digital signage shows outdoor advertising contents such as'Wave', a media art that was recently displayed on an electronic board in front of the Gangnam COEX Artium, and you can experience visual enjoyment and future display technology with 8K ultra-high-definition realistic media.

 

Augmented reality and virtual reality contents, the central media of the fourth industry, also attract attention. In addition to the'AR Concert', where instruments are used to help unattended ensembles by fusion of artificial intelligence technology, a variety of animal contents including a 4-meter-sized air balloon cat, and a virtual/augmented reality (VR/AR) experience zone were also prepared.

 

The online market for the MZ generation (millennials + generation Z) consisted of a “runway project” modeled on viewers and various events. Online purchases are available at the Lovely Market, and you can experience fashion shows such as Lama Fashion Week and Lama Photo Zone online.

 

On the 28th to the 29th, a total of 35 domestic and foreign experts will hold'Future Forum 2020', which provides lectures/webinars/interviews online broadcasting based on core topics penetrating our society, such as Corona 19, the alley commercial area, and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Proceed at the same time. Nobel laureate Las Henson will give a lecture on the theme of'Post Corona Future Economic Prospects', with Apple Store designer Tim Kobe and Gary Balls, chairman of Singularity University's Future Jobs Division, Korean Express Park Chan-ho, and Yonsei University, author of'Alley Capital Theory Professor Jong-rin Mo from Graduate School of International Studies stands on the podium.

 

Moon-young Lim, director of future growth policy, said, “Through this event, we hope that all the citizens of Gyeonggi-do who are preparing for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will have a future-oriented mindset. As a model, we will make it an exemplary case for promoting online and offline events in the post-corona era.”

 

For more information on Future Show 2020, please visit the official websit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