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주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27 [00:00]

양주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27 [00:00]

▲ 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는 오는 27일까지 양주시장애인편의증진기술지원센터와 합동으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일제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내 불법주차 등으로 인한 장애인의 이용 불편을 해소하고 위반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했다.

 

점검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따라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계도·홍보 중심으로 진행, 위반유형과 현장상황 등을 고려해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점검대상은 장애인주차구역이 있는 공공기관, 공중이용시설, 공동주택을 비롯해 주차 관련 민원과 주차위반이 많은 곳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불법주차(주차표지 미부착 차량, 구형 주차표지 부착 차량, 주차불가표지 차량) ▲표지 부당사용(주차표지 위변조, 표지 불법대여) ▲주차방해행위(물건 적치, 주차면 가로막기) 등이다.

 

위반사항이 발견될 경우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주차위반 과태료 10만원, 주차방해 시 과태료 50만원, 주차표지 위·변조 시 과태료 200만원이 부과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합동점검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이 보행상 장애가 있는 장애인들의 전용 공간임을 알리고 바람직한 주차문화를 확립하기 위한 것”이라며 “장애인의 이동 편의 향상과 올바른 주차문화 정착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ju City, public-private joint inspection of parking areas for the disabled

 

-Reporter In-Gyu Ha
(Yangju = Brake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ju City will conduct a joint inspection of parking areas for the disabled in conjunction with the Yangju City Center for the Promotion of Convenience for the Disabled until the 27th.

 

This inspection was prepared to relieve the inconvenience of use of the disabled due to illegal parking in the parking lot exclusively for the disabled and to raise awareness of violations.

 

The inspection will be conducted based on guidance and publicity to block the spread of infection in accordance with the implementation of the second stage of COVID-19 social distancing, and a crackdown will be conducted in consideration of the type of violation and the site situation.

 

Inspection targets include public institutions with parking areas for the disabled, public facilities, and apartment houses, as well as parking-related complaints and parking violations.

 

Major inspection items are ▲Illegal parking (vehicles without parking signs, vehicles with old parking signs, vehicles with non-parking signs) ▲Unfair use of signs (forgery of parking signs, illegal rental of signs) ▲Parking obstruction (placement of items, blocking of parking surfaces) Etc.

 

If a violation is found, a penalty of 100,000 won for parking violations in the parking area for the disabled, a penalty of 500,000 won for obstruction of parking, and a penalty of 2 million won for forgery or alteration of parking signs will be imposed.

 

A city official said, “This joint inspection is aimed at establishing a desirable parking culture and notifying that the parking lot for the disabled is an exclusive space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in walking.”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mobility of the disabled and establish a proper parking culture. I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