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선교 의원 주최 "로컬푸드 활성화 어떻게 할 것인가?"토론회 개최

김 의원, “점포 수 확대보다는 실질적 네트워크를 갖춘 로컬푸드 직매장이 돼야!!” 강조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1/27 [00:45]

김선교 의원 주최 "로컬푸드 활성화 어떻게 할 것인가?"토론회 개최

김 의원, “점포 수 확대보다는 실질적 네트워크를 갖춘 로컬푸드 직매장이 돼야!!” 강조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1/27 [00:45]

▲ 김선교(좌측 3번째) 국회의원 로컬푸드 활성화 어떻게 할것인가?토론회 주최모습 (사진제공=김선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김선교 국회의원 로컬푸드 활성화 어떻게 할것인가?토론회 참석자들과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김선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김선교 의원(국민의힘, 경기 여주․양평)은 로컬푸드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활성화 대안 마련을 위한 “로컬푸드 활성화 어떻게 할 것인가?”토론회를 25일(수)에 개최했다.

 

첫 주제발표를 맡은 전북연구원의 황영모 박사는 ‘로컬푸드의 개념과 가치’를 소개하며, 지역을 살리는 로컬푸드의 전략방향으로 중소농 중심의 현실적 실익 창출, 안심·안전·건강의 사회적 편익을 주면서 사회적 소외 없는 따뜻함 구현, 지역순환경제를 구축하여 지역공동체를 강화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이어서 한국여성소비자연합의 김보금 소장은 ‘소비자입장에서 본 로컬푸드’를 주제로 발제를 이어갔다. 김소장은 국경을 넘나드는 먹거리에 대한 불안 속에서 이제는 절대적 먹거리의 빈곤과 같은 양적 빈곤의 문제는 대부분 해소되었으므로, ‘중소농보호, 저탄소 녹색성장, 대한민국 식량주권의 확보, 소비자 안전밥상 보장, 전통음식의 다양성 보존’에 기여하는 로컬푸드에 관심을 두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더하여 패널토론에서는 상명대의 양석준 교수, 김포엘리트농부직매장의 최장수 대표, 농림축산식품부의 김인중 국장이 패널로 참석해, 로컬푸드 활성화에 대한 실질적인 대안 마련을 위한 열띤 토론시간을 가졌다.

 

상명대의 양석준 교수는 현재 기초지자체 단위로 운용되어 원스톱 쇼핑을 원하는 소비자의 외면을 받고 있는 로컬푸드 직매장의 문제점을 제도적으로 개선하고, ‘기획생산-소비의 순환고리’중심으로 로컬푸드를 재편하며, 가공식품의 경우 광역자치단체를 중심으로 로컬푸드를 인정해야 할 필요성을 언급했다. 또한 장기적으로 지속적인 정부지원과 올바른 로컬푸드 개념 전달을 위한 학습이 이루어질 수 있는 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김포엘리트농부직매장의 최장수 대표는 직매장을 늘리는 것보다는 기존 로컬푸드 정착을 위해 행정에 각별히 신경을 써 달라는 주문을 하며, 지속적인 로컬푸드 자립을 위해 사회적경제와 접목하는 형태의 로컬푸드를 위한 발전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의 김인중 국장은 지역 푸드플랜을 기반으로 로컬푸드 생산·공급체계를 구축하여 전국적인 확산을 추진 중이라며, 로컬푸드 직매장 경영안정화 및 기능다양화를 위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하겠다고 했다. 또한 시민사회와 함께 로컬푸드직매장을 모니터링하고, 브랜드마크를 개발하고, 다양한 형태의 사회적 경제조직 육성활동을 지원하여 로컬푸드 가치확산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마지막으로 토론회의 좌장인 단국대 윤주이 교수는 마무리 발언을 통해 농림부의 적극적인 정책 지원과 로컬푸드에 대해 국회에서도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토론회를 주최한 김선교 의원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도출된 로컬푸드의 발전방안들이 보다 구체적이고 실천적으로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전하며, “점포 수 확대보다는 실질적 네트워크를 갖춘 로컬푸드 직매장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로 인해 방역차원에서 10명 이내의 제한된 인원이 참가한다는 원칙 하에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을 하였으며, 보다 다양한 참여를 위해서는 유튜브로 생방송 진행을 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osted a discussion on ``How to activate local food?'' hosted by Rep. Kim Sun-kyo
Rep. Kim, “Rather than expanding the number of stores, we should become a direct local food store with a practical network!!” emphasis

 

-Reporter In-Gyu Ha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Rep. Kim Seon-gyo (the power of the people, Yeoju, Yangpyeong, Gyeonggi) of the National Assembly's Agriculture, Forestry, Livestock, Food, and Maritime Affairs Committee reviewed the current status of local food promotion and “How to activate local food? ”A discussion meeting was held on the 25th (Wed).

 

Dr. Hwang Young-mo of the Jeonbuk Research Institute, who was in charge of the first topic presentation, introduces the'concept and value of local food', creating practical benefits centered on small and medium-sized farmers as a strategic direction of local food that saves the region, providing social benefits of safety, safety, and health. They presented the opinion that local communities should be strengthened by realizing warmth without alienation and establishing a regional circular economy.

 

Following this, Kim Bo-geum, director of the Korean Women's Consumers Association, continued his presentation on the topic of “Local Food seen from the perspective of consumers.” Sojang Kim, amidst anxiety about cross-border food, has now mostly solved the problem of quantitative poverty such as absolute food poverty, so'protecting small and medium-sized farmers, low-carbon green growth, securing food sovereignty in Korea, guaranteeing consumer safety table, traditional food He stressed that attention should be paid to local foods that contribute to'preserving the diversity of food.

 

In addition, in the panel discussion, Professor Seok-Jun Yang of Sangmyung University, CEO Jang-soo Choi of the Gimpo Elite Farmer's Direct Store, and In-Jung Kim, Director of the Ministry of Food, Agriculture, Forestry, and Food, participated as a panel to have a heated discussion to prepare practical alternatives to the activation of local food.

 

Professor Seok-Jun Yang of Sangmyung University has systematically improved the problems of local food direct stores, which are currently operated as a unit of basic local government, which is facing consumers who want one-stop shopping, and reorganized local food centering on the'planned production-consumption cycle'. In the case of processed foods, he mentioned the necessity of recognizing local food centering on regional governments. In addition, he stressed the need for measures to enable continuous government support in the long term and learning to deliver the correct concept of local food.

 

Subsequently, CEO Choi Jang-soo of the Gimpo Elite Farmer's Direct Store ordered the administration to pay special attention to the existing local food establishment rather than increasing the number of direct stores, and development for local food in the form of grafting with social economy for continued local food independence. He suggested that it is necessary.

 

Accordingly, Director Kim In-joong of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said that the local food production and supply system was established based on the local food plan and is promoting nationwide expansion, and that it will continue to provide support for stabilizing the management of local food outlets and diversifying their functions. In addition, it was determined to promote local food value diffusion by monitoring local food outlets with civil society, developing brand marks, and supporting activities to foster various types of social economic organizations.

 

Finally, Dankook University Professor Yoon Joo-i, the chairman of the discussion meeting, emphasized that the National Assembly needs a lot of attention for active policy support from the Ministry of Agriculture and Forestry and local food.

 

Rep. Kim Sun-gyo, who hosted the discussion, said, "I hope that the development plans of local food derived through this discussion will be more concretely and practically revitalized." And, "Rather than expanding the number of stores, we should become a direct local food store with a practical network." He emphasized.

 

On the other hand, this debate was divided into 1 and 2 parts under the principle that a limited number of less than 10 people participated in the quarantine level due to Corona 19, and live broadcast was conducted on YouTube for more diverse participatio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