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경기도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 밝혀

경기도가 주장하는 부패와의 전쟁은 과도한 감사와 편파적인 조사/녹취록 내용 대부분 허위, 공개여부는 道에서 자체판단 / 정치적․편파적 조사로 피조사자 신변 위협 느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2/03 [19:03]

남양주시, 경기도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 밝혀

경기도가 주장하는 부패와의 전쟁은 과도한 감사와 편파적인 조사/녹취록 내용 대부분 허위, 공개여부는 道에서 자체판단 / 정치적․편파적 조사로 피조사자 신변 위협 느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2/03 [19:03]

▲ 남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3일 경기도의 언론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시는 경기도가 제안한 녹취록 공개요구와 조사개시 이유로 밝힌 5가지 사유, 조사과정의 인권침해 등의 내용을 담았다.

 

시는 입장문에서 경기도가 제안한 남양주시장 관련 녹취록은 대부분이 허위임을 분명히 밝혔으며, 녹취록 공개 여부는 경기도에서 자체 판단할 것을 제안하고 공식적으로 녹취록 공개 동의를 제안한 사항 자체가 적절치 않음을 비판했다.

 

이어 경기도가 부패의혹이 있다며 주장하는 5가지 조사개시 이유에 대해서는 이미 수사가 완료된 사항이거나 타 기관에서 이미 조사 중인 사항이라며 경기도가 주장하는 부패와의 전쟁이 과도하고 편파적인 조사라고 강조했다.

 

또한, 경기도 감사담당자가 조사과정에서 한“여론조사 결과 지사가 대권주자 1위로 올라간 날에 맞춰 부정적인 댓글을 일부러 달았느냐”, “사실대로 말하지 않으면 다 뒤집어 쓴다”는 등의 질문은 피조사자 입장에서 정치편항적이고 신변에 위협을 가하는 협박이라고 느끼지 않을 수 있겠냐고 반문했다.

 

끝으로, 시는 경기도의 부당하고 강압적인 감사에 대한 반대의견을 분명히 하고 경기도의 공정한 판단과 양심을 기대한다고 마무리했다. 아래는 남양주시의 입장문 전문이다.

 

입 장 문

 

경기도에서 제안한 남양주시장 비위 의혹이 담긴 녹취록 공개 동의 요구에 대해 답변드립니다.

 

남양주시장은 119페이지에 달하는 녹취록의 내용을 살펴 보았으며 그 내용의 대부분이 허위임을 분명히 밝힙니다.

 

녹취록을 증거로 전 남양주시 정무비서였던 A씨(남, 54세)를 형법 제307조 제2항 규정에 따라 명예훼손죄로 의정부지방검찰청에 이미 고소하였습니다.

 

녹취록 공개 여부는 경기도에서 자체적으로 판단하시기 바랍니다.

 

허무맹랑하고 찌라시같은 녹취록을 마치 사실인 양 호도하고 있는데 대해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공식적으로 녹취록의 공개 동의 제안이 경기도로서 적절한 요구이었는지는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경기도가 부패의혹이 있다고 주장하며 밝힌 조사개시 이유는 아래의 다섯 가지입니다.

 

1.‘ 남양주시 공동생활가정 범죄 및 비리 의혹’은 보건복지부 조사 요청에 따라 이미 확인 중인 사항입니다.

 

2. ‘남양주도시공사 감사실장 채용 의혹’은 이미 경기도 조사 종료 후 수사 중인 사항입니다.

 

3. ‘남양주 갑질공무원 의혹’은 징계 처분이 완료되었습니다.

 

4. ‘남양주시 예술대회 사업자선정 관련 비리 의혹’은 경기도 북부청 감사담당관 조사2팀에서 조사 중입니다.

 

5. ‘남양주 양정역세권 관련 비위 의혹’은 경찰 수사 중이며 입찰에서 탈락한 측에서 제기한 소송은 모두 기각되었습니다.

 

결국, 경기도가 주장하는 부패와의 전쟁은

 

1. 상급기관의 조사요청에 따라 점검 중인데도 조사 하고

 

2. 조사 종료 후에 경찰 수사 중인데도 다시 조사를 개시하고

 

3. 징계 처분이 완료되었는데 또 조사하고

 

4. 경기도 북부청에서 조사 중인 사항을 경기도청에서 다시 조사하고

 

5. 경찰 수사 중인데도 다시 조사하는 것입니다.

 

이것이 과도한 감사와 편파적인 조사가 아니면 무엇입니까!

 

또한 경기도에서 통보한 ‘조사개시 통보’ 공문에는 조사내용에 ‘주민감사 청구사항’이라고 되어 있으나 이는 경기도의 조사개시 이유에는 들어 있지도 않습니다.

 

이것이 경기도가 주장하는 정당한 출동과 조사입니까!

 

경기도의 감사담당자가 직원의 개인 포털사이트 아이디를 대조하며 문답서 작성을 요구한 질문은 바로 ‘여론조사 결과 지사가 대권주자 1위로 올라간 날에 맞춰 부정적인 댓글을 일부러 달았느냐’였습니다.

 

이것이 경기도가 주장하는 각종 부패 의혹에 대한 ‘법령위반’여부를 확인하는 정당한 감사에 걸맞은 질문입니까!

 

이보다 더 정치적이고 편파적인 질문이 있을 수 있습니까!

 

공직자 4명이 두 달여간 평균 5건의 댓글을 단 것인데 이를 댓글부대를 동원하여‘특정사안에 대한 여론 조작’으로 과장해 표현한 것이야 말로 오히려 악의적 의도를 갖고 여론을 호도하는 것은 아닌지 되묻고 싶습니다.

 

경기도는 인권침해 없이 규정을 준수하며 감사를 진행했다고 주장하지만 이는 명백한 거짓입니다.

 

“사실대로 말하지 않으면 다 뒤집어 쓴다”

 

“댓글을 다는 건 현행법 위반 소지가 있다”

 

“페이스북에 좋아요만 눌러도 선거법 위반으로 처벌을 받는다”는 등의 말을 들을 때 그 누가 신변에 위협을 가하는 협박이라고 느끼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저항하지 않으면 미래는 바뀌지 않을 것입니다. 경기도의 부당하고 강압적인 감사는 더 이상은 안됩니다.

 

경기도의 공정한 판단과 양심을 기대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남양주시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yangju City Reveals Position on Gyeonggi-do Emergency Briefing
The war on corruption claimed by Gyeonggi Province is excessive audit and biased investigations/records are mostly false, and public judgment is self-determined by the province/political and biased investigations.

 

-Reporter In-Gyu Ha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Kwanghan Jo)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was about the press briefing in Gyeonggi Province.

 

The city contained the contents of the request for disclosure of transcripts proposed by Gyeonggi Province, the five reasons stated as the reason for the initiation of the investigation, and human rights violations during the investigation process.

 

In its position, the city clearly clarified that most of the transcripts related to Namyangju market proposed by Gyeonggi Province were false, and criticized that the matter itself suggested that Gyeonggi Province decide whether to disclose the transcripts and officially proposed consent to release the transcripts.

 

He then emphasized that the five reasons Gyeonggi Province claimed to have corruption suspicions were either already investigated or are already being investigated by other agencies, and that the war on corruption claimed by Gyeonggi Province was excessive and partial investigation.

 

In addition, in the course of the investigation by the Gyeonggi-do auditor, questions such as, "Did the governor intentionally write negative comments on the day that the governor was ranked No. 1 as a result of public opinion polls?" He asked if he could not feel it as an unbiased and threatening threat.

 


Finally, the city clarified its opposition to Gyeonggi Province's unfair and coercive audit, and concluded that it expects Gyeonggi Province's fair judgment and conscience.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Namyangju City's entrance statement.

 

Mouth door

 

We respond to the request for consent to the release of the transcripts containing suspicion of misconduct by the mayor of Namyangju proposed by Gyeonggi Province.

 

The Mayor of Namyangju looked at the 119 pages of the transcript and clarifies that most of the content is false.

 

As evidence of the transcript, Mr. A (male, 54 years old), a former South Korean political secretary, has already sued the Uijeongbu Prosecutors' Office for defamation pursuant to Article 307 (2) of the Penal Code.

 

Whether or not the transcript will be released, please make your own judgment by Gyeonggi Province.

 

I am very sorry that I am misrepresenting the transcripts that are in vain and like a chirashi as if they were true, and please consider whether the proposal for the public consent of the transcript was an appropriate request for Gyeonggi Province.

 

There are five reasons for initiating the investigation, which Gyeonggi Province claimed to have alleged corruption.

 

1. The'Suspicion of Crime and Corruption in Shared Living in Namyangju City' is a matter that is already being confirmed at the request of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investigation.

 

2.'Suspicion of hiring the Director of the Audit Office of Namyangju Urban Corporation' is a matter that is already being investigated after the investigation in Gyeonggi Province has ended.

 

3. The disciplinary action for the “Suspicion of the Namyangju GapJil Public Official” has been completed.

 

4.'Suspicions of corruption related to the selection of Namyangju Art Contest' are being investigated by Investigation Team 2, Audit Officer, Northern Gyeonggi Province.

 

5. The police are investigating the ‘Suspicion of Misconduct related to the Yangjeong Station in Namyangju’, and all lawsuits filed by the side that failed the bidding were dismissed.

 

After all, the war against corruption that Gyeonggi Province claims

 

1. Investigating even though it is being inspected according to an investigation request from a superior institution

 

2. After the investigation, even though the police are under investigation,

 

3. Disciplinary action has been completed, but we investigate again

 

4. The matters being investigated by the Northern Gyeonggi-do Office were investigated again by Gyeonggi-do

 

5. Investigating again even though the police are investigating.

 

What if this isn't excessive gratitude and biased scrutiny!

 

In addition, the official letter of “Notification of Initiation of Investigation” notified by Gyeonggi Province states that the content of the investigation is “request for resident audit”, but this is not included in the reason for initiating the investigation by Gyeonggi-do.

 

Is this a legitimate dispatch and investigation by Gyeonggi Province!

 

The question that the auditor in Gyeonggi-do asked to fill out the Q&A by matching the employee's personal portal site ID was,'Did you deliberately put a negative comment on the day the governor was ranked No. 1 as a result of the public opinion poll?'

 

Is this a question worthy of a legitimate audit to confirm whether Gyeonggi Province has ‘violation of laws’ for various allegations of corruption?

 

Could there be any more political and partial question than this!

 

Four public officials posted an average of five comments over two months, and I would like to ask if the comment unit was used to exaggerate the expression of “manipulation of public opinion on a specific issue”, rather than misleading public opinion with malicious intent.

 

Gyeonggi Province claims that it complied with the regulations and conducted an audit without infringement on human rights, but this is an obvious lie.

 

“If you don’t tell the truth, you’ll use it all over.”

 

“Posting a comment may violate the current law”

 

When you hear things like, “If you just like on Facebook, you will be punished for violating the election laws,” why would you not feel that someone is a threat to your personal life?

 

If you do not resist, the future will not change. Gyeonggi Province's unfair and coercive gratitude should not be anymore.

 

We look forward to Gyeonggi Province's fair judgment and conscience. Thank you. Namyangju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