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조광한 남양주시장,성탄 연휴 잊고 코로나19 거점병원 방문 코로나 대응 총력

정세균 국무총리와 17일 거점전담병원 지정된 현대병원 찾아 의료진 격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2/25 [18:33]

조광한 남양주시장,성탄 연휴 잊고 코로나19 거점병원 방문 코로나 대응 총력

정세균 국무총리와 17일 거점전담병원 지정된 현대병원 찾아 의료진 격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2/25 [18:33]

▲ 조광한(우측 2번째) 남양주시장 정세균 국무총리와 코로나19 거점병원 현대병원 방문 병원 관계자로 부터 병상 상황 현황 보고를 받고 있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 조광한시장은 크리스마스 연휴 첫날인 25일 정세균 국무총리와 함께 최근 코로나19 거점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남양주 진접읍 소재 현대병원을 방문해 병상 상황을 점검하고 의료진을 격려했다.

 

현대병원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해 이에 따른 중증환자 병상부족 사태가 발생함에 따라 병상부족 문제 해결을 돕고자 4개 병동 119개의 병상을 중증환자를 위해 내놓아 지난 17일 경기북부 민간 종합병원 가운데 처음으로 거점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바 있다.

 

이날 방문은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를 위해 어려운 결정을 내려준 김부섭 병원장을 비롯한 의료진의 희생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거점 전담병원 지정에 따른 병상운영 현황을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세균 총리와 조광한 시장은 먼저 병원현황을 간단하게 보고받고 김부섭 병원장 등을 비롯한 관계자들을 격려하며 시설․장비, 인력지원 등에 대한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정 총리는 “코로나19 환자 급증으로 병상이 부족한 이때에 어려운 결단을 해주신 현대병원 김부섭 원장님을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 코로나19로 어느 때보다 힘든 성탄절을 보내고 계신 우리 국민들께 큰 성탄절 선물을 주셨다”며 병원 관계자 및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조 시장은 “바쁘신 중에도 현장에 나와 의료진들을 격려해 주신 총리님께 감사드리고 큰 결단을 내려주신 김부섭 원장님께도 감사를 드린다”고 말하며 시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 정세균 국무총리, 조광한 남양주시장 현대병원 안내로 응압격리병상 증설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이어, 김 병원장의 안내로 본관에 위치한 음압격리병실과 일반 음압격리병동을 둘러본 후 서관으로 이동해 응압격리병상 증설 현장과 응급센터, 안심진료소 등을 차례로 점검했다.

 

현대병원 현장 점검을 마친 조광한 시장은 풍양보건소로 이동하여 선별진료소와 호흡기.발열 환자가 안심하고 진료 받을 수 있는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차례로 점검하고 관계자들에게“여러분들의 수고가 너무 많다. 힘들더라도 시민분들이 코로나 검사를 받을 때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달라”며 격려했다.

 

▲ 조광한 남양주시장 선별검사소 현장 방문 및  근무 직원 격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또한 최근 평내 제2공영주차장에 추가 설치.운영 중인 임시 선별검사소를 방문해 휴일에도 수고하는 의료진과 공무원들을 격려하고 평내호평역 인근에 조성 중인 청년창업공간 「1939 with 이석영 공사현장」까지 점검하며 빡빡했던 휴일 현장행정 일정을 마무리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의 선제적 검사를 통해 무증상과 잠복 감염원을 찾아내 감염 확산을 줄이기 위해 남양주보건소, 풍양보건소, 동부보건센터 등 선별진료소 3개소, 진건보건지소, 남양주치매안심센터, 평내 제2공영주차장, 별내커뮤니티센터에 임시 선별검사소 4개를 운영하는 등 코로나 대응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yangju Mayor Jo Gwang-han visits a corona 19 base hospital forgotten Christmas holidays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and the Hyundai Hospital designated as a base dedicated hospital on the 17th to encourage medical staff


-Reporter In-Gyu Ha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Mayor Jo Gwanghan of Namyangju visited Hyundai Hospital in Jinjeop-eup, Namyangju, recently designated as the exclusive hospital for Corona 19, with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on the first day of the Christmas holiday to check the condition of the bed and encourage the medical staff.

 

Hyundai Hospital recently launched 119 beds in 4 wards for severely ill patients, as the number of corona 19 confirmed cases has increased rapidly in the metropolitan area, resulting in severe patient bed shortages. It was the first general hospital to be designated as a base dedicated hospital.

 

The visit was arranged to express gratitude for the sacrifices of hospital director Kim Bu-seop and other medical staff who made difficult decisions for the treatment of severely ill patients with Corona 19, and to check the status of bed operation according to the designation of a dedicated hospital.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and Mayor Jo Kwang-han first briefly reported the hospital status, encouraged the people concerned, including hospital director Kim Bu-seop, and listened to difficulties in facilities, equipment, and manpower support.

 

Prime Minister Jung said, “I deeply thank the people involved, including President Kim Bu-seop of Hyundai Hospital, who made a difficult decision at this time when beds were scarce due to the rapid increase in Corona 19 patients. He gave a great Christmas present to our people, who are having a harder Christmas than ever with Corona 19,” he said, expressing his gratitude for the hard work of hospital officials and medical staff.

 

Mayor Cho said, “I thank the Prime Minister for encouraging the medical staff who came to the field even while I was busy, and thanked President Kim Bu-seop for making a big decision.” He promised active support from the city level.

 

Then, with the guidance of Hospital Director Kim, I toured the negative pressure isolation ward and general negative pressure isolation ward located in the main building, and then moved to the west building to inspect the expansion site of the pressure isolation ward, emergency center, and relief clinic in order.

 

After completing the on-site inspection of Hyundai Hospital, Mayor Jo Kwang-han moved to the Poongyang Health Center to check the screening clinic and the respiratory clinic in turn, where patients with respiratory and fever can receive treatment with confidence. Even if it is difficult, please do your best to ensure that citizens do not feel uncomfortable when undergoing a corona test.”

 

In addition, he visited the temporary screening center that was recently installed and operated at the second public parking lot in Pyeongnae, encouraged medical staff and public officials to work hard on holidays, and inspected the youth start-up space ``1939 with Lee Seok-young construction site'' being built near Pyeongnae-Hopyeong Station. The holiday field administration schedule has been completed.

 

Meanwhile, the city has three screening clinics including Namyangju Public Health Center, Pungyang Public Health Center, and Dongbu Health Center, Jingun Health Center, Namyangju Dementia Relief Center, and Pyeongnae in order to reduce the spread of infection by finding asymptomatic and latent sources of infection through a preemptive test for Corona 19. 2 We are doing our utmost to respond to the corona by operating four temporary screening tests at public parking lots and Byeolnae Community Cente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