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성공기원’ 시민 타일벽화 작품 공모 진행

오는 2월 28일까지 손그림·손글씨 작품 이메일 접수, 2,021매 모집 목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2/28 [11:03]

구리시,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성공기원’ 시민 타일벽화 작품 공모 진행

오는 2월 28일까지 손그림·손글씨 작품 이메일 접수, 2,021매 모집 목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2/28 [11:03]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오는 2021년 10월 중 장자호수생태공원에서 개최 예정인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를 시민과 함께 준비하고, 함께 개최하는 박람회로 추진하고자 ‘시민 참여 타일벽화 작품’공모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공모전은 공동체 문화의 정착과 생활 속 정원 문화의 확산을 목적으로 진행될 경기정원문화박람회의 성공 기원을 목적으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도모하고자 기획됐다.

 

경기정원문화박람회 테마‘정으로 물드는 뜰’정원, 행복, 한강 등을 담은 자유 주제로 시민이 직접 그린 손그림, 손글씨 작품을 전자파일로 변환하여 오는 2월 28일까지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작품 1개당 참가비는 타일 제작 실비인 20,000원이다.

 

개인 또는 단체가 참여할 수 있으며, 2,021매 모집을 목표로 하고 개인은 1작품, 단체는 4작품으로 한정하여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한강시민공원에서 박람회장인 장자호수생태공원으로 접근하는 통로박스 내부를 박람회의 성공을 기원하는 시민이 참여한 타일벽화 작품으로 전시할 예정이다”며,“경기정원문화박람회가 시민이 가장 사랑하는 장자호수생태공원에서 개최되는 만큼 시민의 작품이 영구히 보존되어 개개인 추억의 장소가 되는 기회가 될 것이며, 박람회를 통해 시민 공동체 문화와 정원문화가 생활 속에 자리잡을 수 있도록 충실하고 질서있는 행사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기정원문화박람회는 개최 준비부터 운영, 사후관리까지 시민 참여 방안이 마련되어 박람회 개최 준비 시민추진단 구성, 박람회장 내 시민정원 공모 조성, 시민정원사의 양성과정 개설, 정원작품 사후관리를 맡게되는 시민정원단의 운영 지원, 행사장 내외부 안전관리 및 교통봉사 등 시민 약 3천여명이 참여하게 된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uri City,'Gyeonggi Garden Culture Fair's Prayer for Success' Citizens' Tile Mural Art Competition
E-mail reception of handwritten and handwritten works by February 28, target of recruiting 2,021 copies

 

-Reporter In-Gyu Ha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Guri City (Mayor Seungnam Ahn) is planning to prepare the 9th Gyeonggi Garden Culture Expo with citizens and promote it as an exhibition held together with citizens, scheduled to be held at Jangja Lake Ecological Park in October 2021. Participating Tile Mural Works' contest is in progress.

 

This contest was designed to encourage citizens to actively participate in the hope of the success of the Gyeonggi Garden Culture Fair, which will be held with the aim of establishing community culture and spreading garden culture in daily life.

 

The theme of the Gyeonggi Garden Culture Fair is a free theme that includes the garden, happiness, and the Han River. The participation fee per work is 20,000 won, which is the actual cost of making tiles.

 

Individuals or groups can participate, and the goal is to recruit 2,021 copies, and it is limited to one work for individuals and four works for groups, so that many citizens can participate.

 

Guri Mayor Ahn Seung-nam said, “The inside of the passage box that accesses the Jangja Lake Ecological Park, which is the exhibition site, will be exhibited as a tile mural in which citizens wishing for the success of the fair.” As it is held at Jangja Lake Ecological Park, which is most beloved, it will be an opportunity to permanently preserve the works of citizens and become a place of individual memories. Through the fair, it will be a faithful and orderly event so that the culture of the civic community and garden culture can be settled in life. We plan to proceed.”

 

On the other hand, the Gyeonggi Garden Culture Expo has citizen participation plans from preparation to operation and follow-up management to organize a citizen's promotion team in preparation for the exhibition, create a public garden for citizens in the exhibition hall, open a training course for citizen gardeners, and a citizen garden group in charge of post management of garden works. About 3,000 citizens will participate in the operation support of the event, safety management inside and outside the venue, and transportation servic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