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최용덕 동두천 시장 2020년 송년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2/30 [07:54]

최용덕 동두천 시장 2020년 송년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2/30 [07:54]

▲ 최용덕 동두천시장 (사진제공=동두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존경하는 시민여러분 !

 

다사다난 했던 경자년(庚子年)이 아쉬움 속에서 저물고 있습니다.

 

먼저 지난 한 해 동안 깊은 관심과 사랑으로 시정에 참여해주시고 격려해주신 시민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지난 1월 왠지 모를 설렘과 기대를 갖고 새로운 희망을 품고 목표를 향하여 출발하였는데, 어느덧 2020년이 마무리되고 있습니다.

 

지난 1년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시민 모두가 힘든 한해를 보냈습니다. 감염병의 장기화로 지역경제는 침체에서 벗어나지 못하고있으며,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그리고 고용보험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특수형태의 근로자 등 모두가 많은 고통을 받고 있습니다.

 

시에서는 위기상황 속에서 시민의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회복, 그리고 시민 삶의 질 향상에 행정력을 집중하였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위기에 처한 지역경제를 회생하는 마중물 역할을 할수 있도록, 4월과 11월 2차에 걸쳐 재난 기본소득을 지급하였습니다.

 

또한, 소상공인 특례보증지원, 일시적 일자리 제공, 특수노동자에 대한 지원, 소상공인에 대한 주민세 및 수도요금 감면, 집합금지 행정명령대상 업소 손실보상 등 시민 생활안정을 위한 경제정책을 추진하였습니다.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는 정책이 있다면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추진하겠습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시민여러분!

 

코로나19라는 위기 상황 속에서도,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여 많은 성과를 거두었습니다.

 

시민들의 여가 공간 확충을 위해 소요 별&숲 테마파크와 동두천자연휴양림을 개장하여, 수도권 관광객 유치에 성공적인 성과를 거두었으며, 어등산 힐링 체험 숲을 준공하여, 일상생활 속에서 마음의 여유와 건강을 찾는 공간을 만들었습니다.

 

원도심의 상권회복을 위한 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되었습니다. 보산동 외국인관광특구 일원에 월드 푸드 스트리트를 개장하여, 두드림 뮤직센터, 디자인아트빌리지와 연계되는 즐길거리, 먹거리를조성하였으며, 5060 청춘로드 조성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연말에는 미군공여지인 캠프모빌의 일부인 5만㎡가 반환이 결정되었습니다. 반환된 파슬1 공여지는 문화특례지역으로 조성할 계획이며,캠프모빌의 잔여부지와 다른 기지들에 대한 반환도 조속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중앙정부와 적극적으로 협의하겠습니다.

 

또한 원도심 일원에 추진 중인 행복드림센터와 복합커뮤니티센터 그리고 장애인을 위한 반다비체육센터 조성사업은 설계공모 등 행정절차를 추진하고 있어, 내년도 상반기 중 착공할 예정입니다.

 

무엇보다도 큰 성과는 지역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일자리 창출의 주춧돌이 될 상패동 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의 안정적 추진기반 확보와 경기도 일자리재단의 동두천시 이전이 확정되었다는 것입니다.

 

상패동 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은 경기도와 경쟁력강화 협약을 체결하여, 성공적 추진 기반을 마련하였으며, 일자리 재단은 지난 9월 23일 반환공여구역인 캠프 님블에 이전하기로 확정되었습니다.

 

산업단지 조성과 일자리재단 이전이 완료되면, 고용증대와 소비생활 활성화로 경제적 자생력을 갖춘 도시로 변모할 것입니다.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서도 우리시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던 것은 시민 여러분의 관심과 응원 덕분이었던 것 같습니다.

 

존경하는 시민여러분!

 

지금 우리는 코로나19라는 전대미문의 감염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우리뿐만 아니라 전 세계인이 고통을 받고 있습니다. 그러나 백신개발이 완료되었으며, 우리 시민들도 내년 상반기 중에는 접종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어, 우리가 겪고 있는 어려움은 곧 극복될 것입니다.

 

2021년도에는 지금까지 이룬 성과를 바탕으로, 코로나19 이후의 발전에 대한 방향을 설정하고, 계획된 일들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습니다.

 

아무쪼록 민선7기가 지향하는 “즐거운 변화, 더 좋은 동두천”을만들 수 있도록, 시민여러분의 변함없는 협조와 응원을 당부드립니다.

 

저와 600여 공직자는 시민과 소통하고 호흡하는 적극행정으로, 시민의 의견이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밝아오는 2021년 신축년(辛丑年) 새해에 복 많이 받으시고, 가족 모두의 꿈이 이루어지는 한해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금년한해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2020. 12. 31. 동두천시장 최 용 덕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ongducheon Mayor Choi Yong-deok, 2020 year-end address

 

Dear citizens!

 

The eventful Gyeongja year is ending in regret.

 

First of all, I would like to thank all citizens who participated in and encouraged municipal administration with deep interest and love over the past year.

 

Last January, with some unfamiliar excitement and anticipation, we set off towards our goal with new hopes, but 2020 is coming to an end.

 

The past year has been a difficult year for all citizens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Due to the prolonged infectious disease, the local economy is not recovering from the downturn, and all of the self-employed, small business owners, and special types of workers who are in the blind spot of employment insurance are suffering a lot.

 

The city has focused its administrative power on stabilizing the lives of citizens, recovering the local economy, and improving the quality of life for citizens in a crisis.

 

In order to serve as a pick-up service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crisis due to Corona 19, disaster basic income was paid for the second time in April and November.

 

In addition, we promoted economic policies to stabilize the lives of citizens, including special guarantee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temporary jobs, support for special workers, reductions in resident tax and water bills for small business owners, and compensation for losses of businesses subject to administrative orders against collective bans.

 

If there are policies that can help citizens in the future, we will actively review and promote them.

 

Citizens who respect and love!

 

Despite the crisis of Corona 19, various policies for improving the quality of life of citizens and regional development have been achieved, and many achievements have been achieved.

 

To expand leisure space for citizens, the required Star & Forest theme park and Dongducheon Natural Recreation Forest were opened, successfully attracting tourists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the Eodeungsan Healing Experience Forest was completed, a space to find relaxation and health in daily life. I made it.

 

The project to restore the commercial district in the original city was also promoted without a hitch. World Food Street was opened in the area of ​​Bosan-dong Special Foreign Tourism Zone to create entertainment and food in connection with Dodream Music Center and Design Art Village.

 

At the end of the year, it was decided to return 50,000 square meters, a part of the camp mobile, which is a US military donated area. The returned Fossil 1 donation site is planned to be created as a special cultural area, and we will actively consult with the central government so that the return of the remaining sites of the campmobile and other bases can be made as soon as possible.

 

In addition, construction of the Happy Dream Center, Complex Community Center, and Bandabi Sports Center for the disabled in the original downtown area is undergoing administrative procedures such as a design contest, and construction is scheduled to commence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Above all, the biggest achievement is that the establishment of the Sangpae-dong National Industrial Complex, which will become the cornerstone of job creation and securing the growth engine of the region, has secured a stable foundation for promotion and the relocation of the Gyeonggi Job Foundation to Dongducheon City has been confirmed.

 

The Sangpae-dong National Industrial Complex construction project has laid the foundation for successful promotion by signing an agreement to strengthen competitiveness with Gyeonggi-do, and the Jobs Foundation was confirmed to be relocated to Camp Nimble, a return donation area on September 23rd.

 

When the construction of the industrial complex and the relocation of the job foundation are completed, the city will be transformed into an economically self-sustaining city by increasing employment and revitalizing consumer life.

 

It seems that it was thanks to the interest and support of the citizens that our city was able to achieve results despite the difficulties of Corona 19.

 

Dear citizens!

 

Now we are struggling with the unprecedented infectious disease called Corona 19. Not only us, but people all over the world are suffering. However, the vaccine development has been completed, and the Korean citizens are expected to be vaccinated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so the difficulties we face will soon be overcome.

 

In 2021, based on the achievements we have achieved so far, we will set the direction for development after Corona 19 and carry out the planned work without a hitch.

 

We ask for the unchanging cooperation and support of the citizens so that we can make the “Pleasant Change, Better Dongducheon” aimed at the 7th Civilian Election Period.

 

I and over 600 public officials are active administrations that communicate and breathe with citizens, and I will do my best to reflect the opinions of citizens in municipal administration.

 

We wish you a happy new year in the new year of 2021, and the dreams of all family members come true.

 

Thank you so much this year.

 

Thank you.

 

2020. 12. 31. Dongducheon Mayor Choi Yong-deok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