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정동균 양평군수, 2020년 송년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2/30 [13:40]

정동균 양평군수, 2020년 송년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2/30 [13:40]

▲ 정동균 양평군수 (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존경하고 사랑하는 12만 양평군민 여러분,

 

그리고 1천5백여 공직자 여러분!

 

경자년(庚子年)의 해가 저물어 갑니다.

 

올 한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바르고 공정한 행복한 양평을 만들기 위해 따뜻한 동행을 함께해주신 군민 여러분께 먼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아울러, 행정의 최일선에서 지역 발전과군민 모두가 행복한 양평을 만들기 위해 묵묵히 책임과 의무를 다해주신 1천5백여 공직자 여러분,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사랑하고 존경하는 군민여러분!

 

올해 2020년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와 일자리감소, 평범한 일상의 상실 등 격변의 해로 기록될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 양평은 위기 속에서도 희망을 만들어 냈습니다.

 

‘군민이 주인인, 잘사는, 행복한 양평’을 목표로 군정 여러 분야에서 성과를 거뒀습니다.

 

경기우수 전통시장 육성사업 및 용문 천년시장 주차환경 개선사업,양평 상권 르네상스사업 선정으로 전통시장 활성화에 희망의 바람을 불어넣고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경기도 시장상권진흥원 이전 확정이라는 쾌거를 거두었으며 군의 최대 현안인 서울-양평 간 고속도로 건설사업 또한 예비타당성 조사에 통과되도록 가능한 모든 네트워킹을 동원하여 공격적으로 대응하고 있습니다.

 

청운 새뜰 마을사업과 단월면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을 통한 농촌 생활인프라 확충과 농업 종합분석센터 건립, 토종자원 산업 추진으로 지속가능한 농촌을 만들 기틀도 잡았습니다.

 

또한 늘어나는 문화예술 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지역 예술인들의 창작활동 여건 마련을 위하여 양평문화재단을 설립하였으며,공동체 문화활동 지원을 위해 생활문화센터를 지역만들기 공동체 지원을 위하여 어울림센터를 준공하였습니다.

 

대한민국의 건강한 식탁을 지키기 위하여 토종자원 업무교류를 위한 MOU체결 등 토종자원산업의 기반을 조성하고 건강하고 행복한 양평을 위해 에코힐링센터 건립, 보건진료소 신축 및 증축사업을 추진하였으며 무엇보다 코로나19와의 끈질긴 싸움에서 철저한 방역을 통해 양평을 지켜내고 있습니다.

 

우리 양평이 몇 번의 코로나19 위기에서도 쓰러지지 않고 버텨낼 수 있었던 것은 위기일수록 더욱 단결하고 힘을 모으는 군민여러분의 협조 덕분입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존경하는 군민 여러분!

 

사랑하는 공직자 여러분!

 

‘바르고 공정한 행복한 양평’ 이라는 슬로건과 함께 민선 7기가 출범한지도 벌써 2년 6개월이 지났습니다.

 

돌아보면 힘들고 어려웠던 시간들이 먼저 떠오를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지나가는 아쉬움보다 새해의 희망이 더 크게 느껴지는 오늘입니다.

 

힘들고 아쉬웠던 순간은 훌훌 털어버리고 다가오는 신축년(辛丑年) 새해에도 오직 우리군의 발전만을 생각하며 서두르지 않고 꼼꼼하고 세심하게 행정을 추진해 나가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여러분의 가정에 늘 기쁨과 행복이 충만하시길 기원 드리며 군민 여러분, 공직자 여러분 올 한해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2020년 12월 31일 양 평 군 수 정 동 균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g Dong-gyun, head of Yangpyeong-gun, 2020 year-end address

 

Honorable and loving 120,000 Yangpyeong soldiers,

 

And over 1,500 public officials!


The year of Gyeongja year is coming to an end.


First of all,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all of the military people who have accompanied me with a warm companion to create a fair and happy Yangpyeong despite difficult conditions this year.


In addition, to all 1,500 public officials who silently fulfilled their responsibilities and duties to make Yangpyeong happy for the development of the region and for all the people in the military at the forefront of administration, you have been very much working hard.


Military people who love and respect!


This year, 2020 will be marked as a year of cataclysmic change, such as the economic downturn due to Corona 19, job losses, and loss of ordinary life.


However, our Yangpyeong has created hope even in the midst of a crisis.


We have achieved achievements in various fields of the military government with the goal of ‘a good living, a happy Yangpyeong, where the people are the owners.’


Selected as an excellent traditional market development project in Gyeonggi Province, a parking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in Yongmun Millennium Market, and a renaissance project in the Yangpyeong commercial district, instilled hope in revitalizing the traditional market, and preemptively responded to the relocation of public institutions in Gyeonggi-do. We are aggressively responding to the military's biggest issue, the Seoul-Yangpyeong expressway construction project, by mobilizing all possible networking to pass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Through the Cheongun Saeyard Village Project and the Danwol-myeon Basic Living Base Promotion Project, we set the foundation for a sustainable rural village by expanding the rural living infrastructure, establishing the Agricultural Comprehensive Analysis Center, and promoting the native resource industry.

 

In addition, the Yangpyeong Cultural Foundation was established to actively respond to the growing demand for culture and arts and to prepare the conditions for creative activities of local artists, and the Living Culture Center was completed to support community cultural activities and the Oullim Center to support the community-making community.

 

In order to protect the healthy table in Korea, the foundation of the indigenous resource industry, such as the signing of an MOU for the exchange of indigenous resources, was established, and the eco-healing center was established for a healthy and happy Yangpyeong, and a health clinic was built and expanded. Yangpyeong is protected through thorough quarantine in the fight.

 

The reason that Yangpyeong was able to withstand several Corona 19 crises without falling is thanks to the cooperation of the military and civilians who unite and gather strength even more in times of crisis.

 

Thank you again sincerely.

 

Dear military people!

 

Dear public officials!

 

It has already been 2 years and 6 months since the 7th civil elections were launched with the slogan of “right and fair, happy Yangpyeong”.

 

Looking back, the hard and difficult times may come to mind first.

 

However, it is today where the hope of the new year is felt more than the regrets passing by.

 

We will shake off the difficult and unfortunate moments, and in the new year of the coming new year, we will pursue the administration meticulously and meticulously without rushing, thinking only of the development of our military.

 

Lastly, I wish you happiness and joy at all times in your home, and you have had a lot of hardships this year,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Happy New Year.

 

Thank you. December 31, 2020 Sujeong-dong, Yangpyeong-gu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