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주시의회 황영희 부의장, 지방의정 봉사상 수상

황 부의장 “지역발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 다하겠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2/30 [19:27]

양주시의회 황영희 부의장, 지방의정 봉사상 수상

황 부의장 “지역발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 다하겠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2/30 [19:27]

▲ 양주시의회 황영희(좌측) 부의장 지방의정 봉사상 정덕영(우측) 의장 전수후 수상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양주시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의회 황영희 부의장이 2020년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지방의정 봉사상’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황영희 부의장은 양주시의회에서 부지런한 지역 일꾼으로 손꼽힌다.

 

그가 올해 대표 발의한 결의안과 건의문도 모두 지역 현안 해결과 깊은 관련이 있다.

 

황영희 부의장은 올해 6월 17일, 국토교통부가 ‘6.17. 부동산 대책’을 발표하며 양주를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하자 이튿날 ‘양주시 조정대상지역 해체 촉구 결의안’을 대표 발의하며 신속한 대응에 나섰다.

 

그는 결의문을 통해 양주시는 접경지역 및 수도권 규제 등 이중-삼중으로 규제를 받다가 옥정, 회천지구 분양으로 10여 년 만에 침체된 지역경제가 조금씩 활기를 되찾는 상황이라며 국토교통부에 조정대상지역 지정 해제를 강력히 촉구했다.

 

이달 초에는 ‘양주교육지원청 신설을 통한 교육자치 실현 촉구 건의안’을 대표 발의하며 지역의 교육 현안에 대해 목소리를 높였다.

 

황 부의장은 건의문에서 양주시와 동두천시의 인구·학교 수·학생 수를 차례로 비교하며, 인구가 2.5배나 많고 학교 수나 학생 수도 2배 이상 많은 양주시에 교육지원청이 없어 양주시민의 불만이 크다면서 양주교육지원청 신설을 교육부에 요구했다.

 

황영희 부의장은 “코로나 확산과 수해 발생 등 유난히 다사다난(多事多難)했던 올해 지방의정 봉사상을 수상하게 돼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르도 지역 일꾼으로서 지역 발전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는 매년 전국 226개 기초의회에 소속된 의원 중에서 지역사회에 모범이 되고, 의정활동 발전에 크게 기여한 의원을 ‘지방의정 봉사상’ 수상자로 선정한다.

 

지방의정 봉사상 전수는 30일 오전 열린 2020년 양주시의회 종무식에서 정덕영 시의장이 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ju City Council Vice Chairman Hwang Young-hee won the Local Council Service Award
Vice Chairman Hwang “I will do my best in legislative activities for regional development”

 

-Reporter In-Gyu Ha
(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Yangju City Council Vice Chairman Hwang Young-hee was honored to be selected as a recipient of the 2020 National Municipal Council Chairpersons' Council for Local Council Service Award.

 

Vice Chairman Hwang Young-hee is considered one of the most diligent local workers in the Yangju City Council.

 

Both the resolutions and recommendations he proposed this year are deeply related to resolving local issues.

 

On June 17 of this year, Vice Chairman Hwang Young-hee said, “6.17. Real Estate Measures” announced and designated Yangju as a target area for mediation.

 

According to his resolution, Yangju has been regulated in a double-triple manner, such as the border area and metropolitan area regulations, and the local economy, which has been stagnant after 10 years due to the sale of Okjeong and Hoecheon districts, is gradually reviving. Strongly urged.

 

At the beginning of this month, a representative proposal was made to promote the realization of educational autonomy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the Yangju Education Support Office, raising the voice of local educational issues.

 

Vice-Chairman Hwang compared the population, the number of schools, and the number of students in Yangju City and Dongducheon City in order at the recommendation, and said that Yangju residents are dissatisfied because there is no Education Support Office in Yangju City, where the population is 2.5 times larger and the number of schools or students is more than twice as many. The Ministry of Education requested the establishment of a new agency.


Vice-Chairman Hwang Young-hee said, “It is a great honor to be awarded this year's extraordinary local legislative service award, which was unusual for the spread of corona and the outbreak of flood damage.” “As a local worker, I will do my best in legislative activities for local development. I will do my best.”


Every year, the National Council of City and Gun Autonomous District Council Chairpersons selects the “Local Council Service Award” among the members of the 226 basic councils nationwide, who set an example for the local community and contributed greatly to the development of the legislative activities.

 

The transfer of the local legislative service award was given by Mayor Deok-young Chung at the closing ceremony of the 2020 Yangju City Council held on the morning of the 30th.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