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정동균 양평군수, 2021년 (辛丑年) 신년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12/30 [14:04]

정동균 양평군수, 2021년 (辛丑年) 신년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12/30 [14:04]

▲ 정동균 양평군수(사진제공=양평군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사랑하고 존경하는 12만 양평군민 여러분,

 

그리고 1천5백여 양평군 공직자 여러분!

 

신축년(辛丑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지난 한 해 코로나19의 대응을 위하여 헌신해주신 공직자 여러분과 일상의 불편과 경제적 피해를 감수하면서도 방역에 힘을 모아준 군민여러분 한없는 존경의 마음을 담아 깊이 감사드리며 2021년 신축년은 확실한 변화로 군민의 노고에 보답하겠습니다.

 

양평군은 군민여러분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지난 한 해 최악의 상황 속에서도 전 방위적인 네트워킹을 통해 역대 최대인 291개사업 1,708억원의 국‧도비 예산을 확보하였습니다.

 

2021년에는 지난 군정의 성과들을 기반으로 정책들을 더욱 세심하게 살피고 정성스럽게 다듬어 군민의 삶을 개선하는 확실한 변화를 만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군민 여러분, 그리고 공직자 여러분!

 

2021년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준비하고 그린뉴딜을 통해 지속가능한 양평을 만드는 해가 될 것입니다.

 

이를 위해 ‘자연, 사람, 도시가 함께하는 그린뉴딜 양평’을 정책방향으로 설정하고 추진토록 하겠습니다.

 

첫 번째, 양평의 ‘자연’에서 새로운 가능성을 찾겠습니다.

 

대한민국의 건강한 식탁을 지키기 위해 토종자원의 연구, 가공, 유통까지 아우르는 토종자원 클러스터를 구축하여 양평을 토종종자 거점도시로 만들겠으며,농업종합분석센터 운영,양평형 스마트팜 조성을 통해 친환경농업특구 양평의 재도약을 이루겠습니다.

 

또한 세미원, 두물머리를 수변생태관광지로 조성하여 세미원이 국가정원에 지정토록 추진하겠으며, 녹지공간 확충, 수변공간 접근성 강화,걷기코스 조성 등 수변공간의 체계적 계획수립을 통해 천수생태도시 양평을 만들겠습니다.

 

코로나19 이후 변화될 관광문화에 대비하여 비접촉 즉 언택트 문화관광을 육성하겠습니다.

 

랜선여행 VR 양평관광지 소개, 혼족 및 가족단위 관광마케팅 등 다양한 방향으로 접근하여 안전여행도시 양평을 만들겠습니다.

 

두 번째, 양평 미래의 핵심역량인 ‘사람’을 키우겠습니다.

 

코로나19를 비롯한 감염병의 위협에도 안전한 양평을 만들겠습니다.

 

감염병 대응 대비 인프라와 환자 및 접촉자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감염병 예방 관리 대책과 방역조치 강화 및 해외입국자 관리시스템 구축을 통하여 감염병을 조기에 감지하고 신속하게 대응하여 군민의 건강과 생명을 보호하겠습니다.

 

포스트코로나 시대,비대면사회로의 전환에도 대비하겠습니다.

 

체육통합예약시스템을 구축하여 방역수칙을 지키며 소규모 스포츠 활동이 지속되도록 제도를 마련하겠으며 비접촉 스포츠 대회, 언택트 만보걷기대회 등 비대면 체육활동의 길을 열어가겠습니다.

 

지속가능한 양평군 평생학습을 위해서도 비대면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하고 비대면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발굴하겠으며디지털 취약계층 정보화 교육과 선배시민학교 운영을 통해 시니어 세대의 주체적인 삶과 적극적인 지역사회 참여를 유도하겠습니다.

 

양평의 미래 핵심 인재 육성을 위하여 4차 산업공간 체험 및 미래교육 공간혁신 등을 담은 혁신교육지구 시즌 쓰리 도입을 통해 진로의 다양한 영역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 또한 제공하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포용적 사회 안전망 구축에도 힘쓰겠습니다.

 

어린이 건강놀이터 건립과 온종일돌봄센터, 육아종합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부모님에게는 안심을 아이에게는 행복을 주는 아이키우기 좋은 양평을 만들고 양평형 지역사회통합돌봄 추진과 디지털 치매안심시스템 조성으로 어르신까지 걱정 없는 양평을 만들겠습니다.

 

마지막으로 다가올 내일을 준비하는 스마트 ‘도시’를 만들겠습니다.

 

스마트 도시비전 및 중장기 발전 로드맵을 담은 스마트 도시계획을 수립하고 도로, 교통, 에너지, 환경, 상・하수도를 아우르는 스마트도시 통합 플랫폼과 안전망을 구축해 도시관리 사각지대를 해소하겠습니다.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위한 그린에너지 지원사업, 그린리모델링 사업과 탄소제로화 사업, 친환경 생활문화 구축 등을 통해 친환경 양평의 명성을 키워나갈 것이며, 친환경자동차 보급확대 및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인프라 구축을 통해 환경은 지키고 교통은 편리한 양평만의 친환경 교통 네트워크를 구축하겠습니다.

 

지역 상인이 주도하여 전통시장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상권르네상스 사업, 상권 진흥구역 지정사업, 청년상인 창업센터 건립 및 경기공유마켓 육성사업을 추진하겠습니다.

 

또한 청년형 일자리 지원 강화를 위하여 외식산업 인큐베이팅, 청년공간 운영, 청년창업가 양성 등을 지원하고 계층별 맟춤형 취업지원프로그램,양평 일자리 체인지업 프로그램,채용박람회 개최 등 일자리 플랫폼 운영으로 양평의 청년에게 활기를 불어넣겠습니다.

 

군민 여러분, 그리고 공직자 여러분!

 

우리는 지금까지 군민이 주인인 양평,군민이 잘사는 양평,군민이 행복한 양평을 목표로 쉬지 않고 걸어왔습니다.

 

새해에도 ‘우보천리(牛步千里)’라는 말을 되새기며 우직한 걸음으로 한걸음 한걸음 꿈을 향해 성실히 나아간다면 그 여정의 끝에는 희망찬 미래가 있음을 저는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새해에도 군민의 뜻에 따라 주저함 없이 나아가겠습니다.

 

군민 여러분과 공직자 여러분의 아낌없는 성원과 따뜻한 동행을 부탁드립니다.

 

이제 새로운 한 해를 시작합니다.

 

여러분 모두에게 건강과 행복이 함께하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2021년 1월 4일 양 평 군 수 정 동 균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g Dong-gyun, head of Yangpyeong County, New Year's Address in 2021 (辛丑年)

 

120,000 people of Yangpyeong, who love and respect,

 

And over 1,500 Yangpyeong-gun officials!

 

New Year (辛丑年) The new year has dawned.


I am deeply grateful to all of the public officials who devoted themselves to the response to Corona 19 last year, and to the military people who contributed their strength to quarantine while enduring daily inconvenience and economic damage. I will repay your hard work.


In order to keep its promise with the military, Yangpyeong-gun secured a budget of KRW 170.8 billion for 291 projects, the largest in history, through omni-directional networking even in the worst circumstances of last year.


In 2021, based on the achievements of the last military administration, we will strive to make sure changes that improve the lives of the military people by examining policies more carefully and carefully refining them.


Military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2021 will be the year to prepare for the post-corona era and create sustainable Yangpyeong through the Green New Deal.

 

To this end, we will set “Yangpyeong, a Green New Deal with Nature, People, and City” as the policy direction and promote it.


First, we will find new possibilities in'nature' in Yangpyeong.


In order to protect the healthy table in Korea, Yangpyeong will become a base city for native seeds by establishing a cluster of native resources that encompasses research, processing, and distribution of native resources, and Yangpyeong, a special eco-friendly agricultural zone through the operation of a comprehensive agricultural analysis center and the creation of a Yangpyeong-type smart farm. We will make a leap forward.


In addition, Semiwon and Dumulmeori will be created as waterside eco-tourism sites so that Semiwon can be designated as a national garden, and we will create Yangpyeong, a spring water eco-city through systematic planning of waterside spaces such as expanding green spaces, enhancing accessibility to waterside spaces, and creating walking courses.


In preparation for the tourism culture that will change after Corona 19, we will foster non-contact culture tourism.

 

We will create Yangpyeong, a safe travel city by approaching various directions such as LAN line travel VR introduction of Yangpyeong tourist destinations, and tourism marketing by marriage and family.


Second, we will develop'people', the core competency of Yangpyeong's future.

 

We will create Yangpyeong that is safe against the threat of infectious diseases including Corona 19.

 

We will establish an infrastructure for responding to infectious diseases, a management system for patients and contacts, and strengthen prevention and management measures for infectious diseases, strengthen quarantine measures, and establish a management system for overseas immigrants to detect infectious diseases early and respond promptly to protect the health and lives of military people.


We will also prepare for the transition to a non-face-to-face society in the post-corona era.

 

By establishing an integrated sports reservation system, we will follow the quarantine rules and establish a system to continue small-scale sports activities, and we will open a path for non-face-to-face sports activities such as non-contact sports competitions and untact walking competitions.


For sustainable lifelong learning in Yangpyeong-gun, we will establish a non-face-to-face online platform and discover non-face-to-face employment support programs. We will induce the senior generation's independent life and active community participation through information education for the vulnerable and senior citizens' schools.


In order to nurture key future talents in Yangpyeong, we will also provide opportunities to experience various areas of career through the introduction of the Season Three of the Innovation Education District, which contains the 4th industrial space experience and future education space innovation.


We will also strive to build an inclusive social safety net.

 

Yangpyeong creates a child-friendly child-raising facility that gives peace to parents and happines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children's health playground, a full-day care center, and a comprehensive child-rearing support center. I will make it.


Finally, we will create a smart'city' that prepares for the coming tomorrow.


We will establish a smart city plan that includes a smart city vision and mid- to long-term development roadmap, and build a smart city integrated platform and safety net that encompasses roads, traffic, energy, environment, and water and sewage to eliminate urban management blind spots.


We will cultivate the reputation of eco-friendly Yangpyeong through green energy support business for the supply of new and renewable energy, green remodeling business, carbon zero business, and eco-friendly living culture. We will protect the environment by expanding the supply of eco-friendly vehicles and building eco-friendly future mobility infrastructure. We will build an eco-friendly transportation network unique to Yangpyeong that is convenient for transportation.


In order to revitalize the traditional market, led by local merchants, we will promote the business area renaissance business, business area promotion area designation business, youth business start-up center construction, and game sharing market promotion business.


In addition, in order to strengthen youth-type job support, it supports the restaurant industry incubation, operation of youth spaces, and training of young entrepreneurs, and invigorates the youth of Yangpyeong by operating job platforms such as customized employment support programs for each class, Yangpyeong job change-up program, and holding a job fair. I will put it in.


Military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We have been walking tirelessly with the aim of achieving Yangpyeong, where the civilians are the owners, Yangpyeong, where the civilians live well, and Yangpyeong, where the people are happy.

 

Even in the New Year, I have no doubts that if you keep in mind the word ‘Ubo-cheonri’, step by step, step by step toward your dream, there is a hopeful future at the end of the journey.

 

We will go forward without hesitation in the new year according to the will of the military people.

 

We ask for your generous support and warm accompaniment from the civilians and public officials.

 

Now a new year begins.

 

I wish you all health and happiness.

 

Happy New Year.

 

Thank you. Jan. 4, 2021 Jeong Dong-gyun, head of Yangpyeong-gu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