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임시완, 새해부터 기부 선행..취약 계층에 성금 2천만원 기탁 ‘시선집중’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1 [15:02]

임시완, 새해부터 기부 선행..취약 계층에 성금 2천만원 기탁 ‘시선집중’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01/01 [15:02]

▲ 배우 임시완 <사진출처=플럼에이앤씨>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임시완이 새해의 시작과 함께 기부 선행으로 따뜻한 소식을 전했다.

 

임시완은 1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예종석)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 계층에 성금 2천만 원을 기탁했다. 지속되는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저소득가구가 예년보다 어려움을 겪고 있단 소식을 듣고 마음을 더한 것. 

 

더불어 “계속되는 상황에 모두가 힘들고 지쳐가지만 함께 힘을 모아 잘 이겨냈으면 좋겠다”라는 응원을 담아 이번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임시완의 기부금은 코로나19 재확산과 한파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가구 중 연탄 사용 노인 가구를 위해 연탄을, 그 외 가구에 부식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임시완은 지난 3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천만 원을 기부하며 선행을 이어왔다. 이번 여름 역시 아동청소년들이 거주하는 그룹홈이 폭우 피해를 입었다는 소식을 듣자 2천만 원을 쾌척한 바 있다. 

 

최근 자신의 생일을 맞아 팬덤명 ‘스완’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저소득가구의 아동에게 2천만 원 지원하며 선한 영향력을 꾸준히 전파해오고 있다. 이 소식을 들은 팬들 역시 마음을 모아 기부 행렬을 이어가기도 했다.

 

앞서 전역과 동시에 군 복무 월급 전액을 양주시 효촌초등학교에 기부했던 임시완. 군 복무 당시 재능기부하던 초등학교와 인연이 이어져 기부까지 이어졌다. 

 

이 외에도 지난해 강원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 2천만 원 성금을 기부하는 등 도움이 필요한 곳에 손길을 내밀며 묵묵히 선행을 이어오고 있다.

 

한편, 임시완은 JTBC 수목드라마 ‘런 온’의 주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ress Lee Si-wan delivered warm news by donating good deeds to the beginning of the new year.

 

On the 1st, through the Fruit of Love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Chairman Ye Jong-seok), Lee Si-wan donated 20 million won to the vulnerable who are suffering from Corona 19. He added his heart to the news that low-income households are experiencing more difficulties than usual due to the continued spread of Corona 19.

 

In addition, he announced that it was going to proceed with this donation with the support of "Everyone is getting tired and tired of the continuing situation, but I hope we can work together and overcome it well."

 

The donation from Lee Si-wan will be used to provide briquettes for elderly households using briquettes among low-income households who are suffering from difficulties in living due to the re-proliferation of Corona 19 and the cold wave, and to support corrosion in other households.

 

Im-wan Lee has been doing good by donating 20 million won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in March. This summer, when he heard the news that the group home where children and adolescents live had suffered from heavy rain, he made 20 million won.

 

Recently, on his birthday, his fandom name “Swan” has provided 20 million won to children in low-income households who are in the blind spot of welfare, and has steadily spread his good influence. The fans who heard this news also gathered their hearts and continued the donation process.

 

Im-wan Lee, who donated the entire monthly salary for his military service to Hyochon Elementary School in Yangju. During his military service, he had a relationship with an elementary school where talent was donated, leading to donations.

 

In addition, last year, they donated 20 million won to recover from forest fires in Gangwon-do.

 

Meanwhile, Lee Si-wan is playing a hot role in the lead role of the JTBC Wednesday and Thursday drama "Run On."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