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12월 31일 지상파 시청률, 강은탁X엄현경X이채영 ‘비밀의 남자’ 1위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1 [14:29]

12월 31일 지상파 시청률, 강은탁X엄현경X이채영 ‘비밀의 남자’ 1위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01/01 [14:29]

▲ 강은탁X엄현경X이채영 ‘비밀의 남자’ <사진출처=KBS2>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지상파, 케이블 TV, DMB, Sky Life 시청률 조사 업체 TNMS가 지난해 31일 지상파 프로그램 시청률을 공개했다. 

 

1일 TNMS에 따르면, 지난해 31일 지상파 시청률 1위에는 20.4%를 기록한 KBS2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가 이름을 올렸다.

 

‘비밀의 남자’는 사고로 일곱 살의 지능을 갖게 된 한 남자가 죽음의 문턱에서 기적을 마주하며 복수를 위해 질주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강은탁, 엄현경, 이채영, 이시강 등이 출연한다. 

 

‘비밀의 남자’에 이어 ‘누가 뭐래도’, ‘인간극장’, ‘찬란한 내 인생’, ‘불새 2020’ 등이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다음은 TNMS 지상파 프로그램 시청률 TOP 20.(분석지역 : 전국, 분석타켓 : 가구)  

 

1 KBS2 일일드라마<비밀의남자> 20.4

2 KBS1 일일드라마<누가뭐래도> 20.2

3 KBS1 6시내고향 10.7

4 KBS1 KBS뉴스9 10.7

5 KBS1 인간극장<KBS1> 10.4

6 MBC 일일드라마<찬란한내인생> 9.1

7 KBS1 아침마당 8.5

8 KBS1 한국인의밥상 7.4

9 KBS1 KBS뉴스7 7.4

10 KBS1 KBS뉴스광장 2부 7.2

11 KBS2 2TV생생정보 6.9

12 KBS1 코로나19통합뉴스룸(0930)  <서해안제주도대설특보내일낮까지눈> 6.7

13 SBS 일일아침연속극<불새2020> 6.3

14 MBC MBC가요대제전  <1부> 5.9

15 SBS SBS연기대상  <1부> 5.9

16 KBS1 KBS뉴스12 5.8

17 SBS SBS연기대상  <3부> 5.7

18 KBS1 동물의왕국 5.6

19 KBS1 무엇이든물어보세요 5.6

20 KBS1 코로나19통합뉴스룸(1700)  <청비서실장유영민민정수석신현수김상조는유임> 5.3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NMS, a terrestrial, cable TV, DMB, and Sky Life rating survey company, released the ratings of terrestrial programs on the 31st of last year.

 

According to TNMS on the 1st, on the 31st of last year, on the 31st of last year, the KBS2 daily drama'Secret Man', which recorded 20.4% in the terrestrial audience rating, was named.

 

“The Secret Man” is a drama about the process of a man with intelligence at the age of 7 in an accident running for revenge while facing a miracle at the threshold of death.

 

Following'The Secret Man','Whatever Who Says','Human Theater','My Brilliant Life', and'Firebird 2020' ranked high.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