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0 KBS 연기대상]천호진, 대상 수상..‘한 번 다녀왔습니다’ 15관왕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1 [02:00]

[2020 KBS 연기대상]천호진, 대상 수상..‘한 번 다녀왔습니다’ 15관왕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01/01 [02:00]

▲ ‘2020 KBS 연기대상’ 대상 천호진 <사진출처=KBS>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천호진이 ‘2020 KBS 연기대상’의 대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12월 31일 오후 8시 30분부터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열린 ‘2020 KBS 연기대상’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인해 무관중으로 치러졌으며, 도경완 아나운서-배우 조보아·이상엽·김강훈이 진행을 맡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2020 KBS 연기대상’의 대상은 지난해 9월 종영한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송영달 역을 연기하며 독보적인 연기를 선보인 배우 천호진이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이날 ‘2020 KBS 연기대상’ 대상을 수상한 천호진은 “원래 오늘 이 시간, 이 자리는 배우들이 한 자리에 모여 축하하고 재밌게 보내는 시간인데, 저희끼리 그러기에 마음이 무겁다”며 “먼저 생각나는 고마운 분들이 있다. 의료진 분들과 사회 전반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경찰, 군인, 소방대원, 그리고 여러 분들이다. 여러분들이 버텨주셔야 이 어려운 시기를 이겨낼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천호진은 “‘한 번 다녀왔습니다’를 시작할 때 후배들과 ‘드라마에서 신명나게 놀아보자’라는 말을 했었다. 그래서 어려운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희망을 드려보자는 말을 했었는데, 제가 감히 생각하기에는 그 목표가 이뤄진 것 같아 감사하다”며 “이 상은 저 혼자 이뤄낸 것이 아닌 후배들과 여러 사람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 촬영 중간에 아버지가 돌아가셨는데, 차화연 씨가 힘을 주고 끌어줬다. 이 상을 차화연 씨에게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또 천호진은 “사람이 살다보면 행복한 시간은 찰나라고 하더라. 찰나가 길어지기 위해선 작은 것에 감사하면 된다고 하는데, 모든 분들이 작은 것에 감사하면서 행복한 시간이 길어졌으면 한다. 모든 분들이 새해 복 많이 받았으면 좋겠다. 다시 한번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2020 KBS 연기대상’ 수상자(작)

 

▶대상=천호진(한 번 다녀왔습니다)

▶최우수상=이민정(한 번 다녀왔습니다), 박인환(기막힌 유산), 정보석(오! 삼광빌라!)

▶우수상=이장우·진기주(오! 삼광빌라!), 이상엽·이정은(한 번 다녀왔습니다), 강은탁(비밀의 남자), 김유석(누가 뭐래도), 박하나(위험한 약속), 이채영(비밀의 남자), 박성훈·나나(출사표), 이재욱(도도솔솔라라솔), 조여정(바람피면 죽는다)

▶작가상=양희승(한 번 다녀왔습니다)

▶조연상=안길강(출사표), 오대환·오윤아(한 번 다녀왔습니다), 예지원(도도솔솔라라솔), 김선영(오! 삼광빌라!)

▶연작 단막극상=손숙(드라마 스페셜-나들이), 이유영(드라마 스페셜-연애의 흔적), 이신영(계약 우정), 이한위(드라마 스페셜-그 곳에 두고 온 라일락)

▶베스트 커플상=이장우-진기주, 이장우-정보석(오! 삼광빌라!), 나나-박성훈(출사표), 조여정-고준(바람피면 죽는다), 박해진-조보아(포레스트), 이상이-이초희, 천호진-이정은, 이민정-이상엽(한 번 다녀왔습니다)

▶특별공로상=고(故) 송재호

▶인기상=김영대(바람피면 죽는다), 이상엽(한 번 다녀왔습니다), 조보아(포레스트)

▶신인상=서지훈(그놈은 그놈이다), 이상이·이초희(한 번 다녀왔습니다), 보나(오! 삼광빌라!), 신예은(어서와)

▶청소년 연기상=문우진·이가연(한 번 다녀왔습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or Cheon Ho-jin won the grand prize of the '2020 KBS Drama Awards'.

 

The '2020 KBS Drama Awards', held at the KBS Hall in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from 8:30 pm on December 31 last year, was held unattended due to the aftermath of Corona 19 (a novel coronavirus infection). Kang-hoon Kim took charge of the process and drew attention.

 

The grand prize of the ‘2020 KBS Drama Awards’ was the joy of receiving the award by actor Cheon Ho-jin, who played the role of Song Young-dal in ‘I've Goed Once’, which ended last September.

   

Cheon Ho-jin, who won the '2020 KBS Drama Awards' grand prize on this day, said, “Originally, this time today, this is a time where actors gather together to celebrate and have a lot of fun, and we have a heavy heart because of this. . These are the police, soldiers, firefighters, and other people who are working hard to protect the medical staff and society in general. "I think I will be able to overcome this difficult time only if you endure it."

 

Afterwards, Chun Ho-jin said, “Let’s have fun in the drama” with his juniors when starting “I've been there once.” So I said to give hope to those in need, but I dare think that the goal has been achieved, so I am grateful.” “I think this award was not achieved alone, but thanks to my juniors and many people. My father died in the middle of the filming of'I've been there once', and Cha Hwa-yeon gave me strength and dragged me. I want to give this award to Hwa-yeon Cha.”

 

In addition, Ho-jin Chun said, “When people live, there is a moment when they are happy. It is said that in order for the moment to become longer, it is said that you only need to be grateful for small things. I wish everyone a happy new year. Thank you again.”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