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또싱어’ 서영은, 故박지선 향한 눈물의 추모곡..‘서쪽하늘’ 열창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2 [15:59]

‘로또싱어’ 서영은, 故박지선 향한 눈물의 추모곡..‘서쪽하늘’ 열창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01/02 [15:59]

▲ ‘로또싱어’ 서영은, 故박지선 향한 눈물의 추모곡 <사진출처=MBN>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가수 서영은이 故 박지선을 향한 위로의 목소리로 무대를 채운다.

 

2일 방송되는 MBN ‘인생역전 뮤직게임쇼 – 로또싱어’(이하 ‘로또싱어’/연출 유일용) 14회에서는 용호상박 노래 전쟁에서 살아남은 12인의 가수 중 6인의 무대가 공개, 서영은은 고 박지선을 위한 눈물의 추모곡으로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서영은은 자가격리 중인 박선주를 대신해 무대에 오른다. 그녀는 “어렵게 주어진 기회고 박선주 씨의 무게감이 있잖아요. ‘그 무게를 가지고 더 잘해야겠다’ 그런 생각을 했다”라며 각오를 다진다고. 

 

무거운 마음을 안고 노래를 시작한 서영은은 벅찬 감정을 주체하지 못해 결국 울먹거린다. 끊임없이 터져 나오는 그리움의 감정은 보는 이들의 마음마저 먹먹하게 만든다고. 특히 무대 말미 눈물을 꾹 참아내며 겨우 노래를 이어가는 서영은에 예측단은 눈시울을 붉혔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서영은은 파이널 무대를 위해 준비한 이승철의 ‘서쪽하늘’을 사실은 부르고 싶지 않았었다고 말해 충격을 안긴다. 그 이유는 친한 동생이었던 박지선을 떠오르게 하는 곡이기 때문. 

 

서영은은 “무대를 만들어 준 것 자체가 노래를 듣고 싶었나보다. 그래서 올려놨나보다”라고 어느 때보다 마음을 담아 무대를 준비했다고 해 그녀가 꾸밀 무대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한편, 2일 방송에서는 MBN ‘오래살고볼일’의 베스트10 출연자들이 이날 특별 심사위원으로 참석, 먼저 공개되는 이들의 점수는 시청자들의 '승자선택'에 큰 힌트가 될 예정이다. 

 

시청자들은 승자예측 페이지에서 자신이 생각하는 상위 6인의 싱어를 예측해 ‘승자선택’을 할 수 있다. 또한 방송 중 상단에 노출되는 QR코드를 스마트폰 카메라로 스캔하면 쉽게 '승자선택' 페이지에 접속할 수 있다. 

 

故 박지선을 위한 서영은의 눈물의 추모곡은 2일 밤 8시 40분 방송되는 MBN ‘인생역전 뮤직게임쇼 – 로또싱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Singer Seo Young-eun fills the stage with a voice of consolation toward the late Park Ji-seon.

 

In the 14th episode of MBN's'Life Reversal Music Game Show-Lotto Singer' (hereinafter'Lottery Singer'/Director Ilyong Yoo), broadcast on the 2nd, 6 of the 12 singers who survived the Song War of Yong Ho Sang-bak are revealed, and Seo Young-eun is for late Park Ji-sun It is scheduled to make viewers' hearts eaten with a memorial song of tears.

 

In the broadcast that day, Seo Young-eun appears on the stage instead of Park Seon-ju, who is in quarantine. She said, “It's a difficult opportunity and there is the weight of Park Sun-joo. She said, “I should do better with that weight.”

 

Seo Young-eun, who started her song with her heavy heart, cannot control her overwhelming emotions, and eventually she cry. She says that her feelings of longing that are constantly exploding make even the minds of the viewers. In particular, it is said that Seo Young-eun barely continues to sing while holding back the tears at the end of her stage, and her prediction team blew her eyes.

 

On the other hand, she tells me that Seo Young-eun, she prepared for the final stage, and she said that she did not want to sing Lee Seung-cheol's "Western Sky", she said, and she was shocked. The reason is because it is a song that reminds me of her close younger brother, Park Ji-sun.

 

Seo Young-eun said, “The fact that she made the stage is that she wanted to hear the song. That's why she put it on.” She said that she prepared her stage with her heart more than ever, and she is increasingly curious about the stage she will decorate.

 

On the other hand, on the 2nd broadcast, the best 10 performers of MBN's'Long Life and Things' will attend as special judges on this day, and the scores of those who are released first will be a big hint for viewers''winner choice'.

 

Viewers can'select the winner' by predicting the top 6 singers they think of on the winner prediction page. In addition, if you scan the QR code exposed at the top of the broadcast with a smartphone camera, you can easily access the'Select Winner' page.

 

The memorial song of Seo Young-eun's Tears for the late Park Ji-seon can be found on MBN's “Life Reversal Music Game Show – Lotto Singer”, which airs at 8:40 pm on the 2nd.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